메뉴 건너뛰기

Home Cuisine

  

조회 수 495 추천 수 0 댓글 1

남부식 새우 비스크를 만들기로 했습니다. 분명 7 시쯤 만들기 시작했는데 11시에야 불 끄고 정리 시작했습니다. 식혀서 컨테이너에 담고, 설거지 하고, 음식물 쓰레기도 버려야 하니 아득하네요. 분명 손이 많이 가는 작업은 맞는데 유난히 시간 로스가 어디선가 많이 생긴 느낌입니다. 집에서 하이라이트를 써서 어지간한 건 시간 설정해놓고 하거든요. 설정한 시간은 대략 저정도 되고 쓰면 대략 170분짜리 요리가 되는데 실제로는 3시간이 걸렸으니 어디선가 40분이 로스 ㅠㅠ 어디서 쓴 건지 모를 40분입니다. 맛있는 걸 먹는 것까진 좋은데 계속 서 있으려니 영 다리가 아파요 ㅋㅋㅋㅋ 오늘이야 주말이라고 거하게 했지만 이상하게 간단한 파스타를 만든다고 해도 요리하는데 40분~1시간은 금방 써요. 

 

 

1. 진한 브라운 루 만들기 (30분) - 타지 않게 젓는다고 다른 거 못 하고 꼼짝 없이 얘만 저음

2. 흰다리 새우 손질 (약 30마리, 20분) - 머리와 꼬리에 뾰족한 부분 자르고, 머리와 껍질 따로 보관, 내장 따로 빼기)

3. 스톡 내기(30분)- 버터에 새우 볶고 토마토 페이스트 넣어서 육수 냅니다. 그동안 3-4 같이 진행.

3-1. 야채 및 새우 자르기 - 야채 먼저 자르고 도마랑 칼 한번 설거지 후 새우 다시 다집니다.

4. 야채 볶기(25분) - 시즈닝하고 야채 볶기

5. 스톡 추가(10분) - 머리, 껍질 분류해서 껍질은 버리고 머리는 체에 놓고 꾹꾹 눌러줍니다. 체가 작아서 세 번 반복 ㅠㅠ

6. 새우 반절 넣고 끓이기 (10분)

7. 조금 식힌 후 갈기 (30분) - 식히는 시간 포함

8. 남은 새우, 브라운 루를 추가해서 다시 끓이기(15분), 그동안 8-1 진행

8-1. 쓴 블렌더 설거지 하기

 

 

 

  • 이윤정 2020.05.04 03:42

    저도 음식하는 시간이 많이 걸리는 것이 귀찮아서 빨리 간단하게 하고 싶어하는 편인데 사진까지 찍으면서 하자니 정말 바쁘더라고요. 

    저 역시 중간중간 설거지 하면서 음식하는 스타일이라 음식 다 하고 나서 조리도구 설거지 할 것이 거의 없도록 하는 편이거든요.

    손으로 당장 해야 할 일을 하면서도 머리로는 앞으로 어떤 걸 착착 해야 조금이라도 동선을 줄이고 시간을 덜 들일지 늘 생각하는 편인데 비스크 같은 음식은 정말 방법이 없기는 해요. 특히 중간에 식히는 과정이 있으면 정말 답없죠.. 그저 화이팅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6 자유게시판 가입인사 드리러왔습니다! 1 제이슨황 2020.06.23 138
315 홈퀴진후기 사천탕수육 후기 1 file 람아람 2020.06.07 333
314 홈퀴진후기 주말에는 새콤달콤한 옛날탕수육 1 file 로켓단 2020.06.07 187
313 홈퀴진후기 두부조림을 도전했어요! 1 file 코알라 2020.05.31 240
312 자유게시판 가입 인사 + 어제 만든 오븐돈까스 (대략)레시피 1 마농지 2020.05.27 395
311 홈퀴진후기 가지, 리코타, 토마토 파스타 1 file 한유정 2020.05.19 412
» 자유게시판 요리 시간을 줄일 방법은 정녕 없을까요 1 Feanorian 2020.05.03 495
309 질문 답변 질문 몇 가지 드려요. 5 따님또기 2020.04.28 431
308 자유게시판 안녕하세요 1 legolego88 2020.04.23 183
307 홈퀴진후기 빈대떡 후기 4 file 멈뭄 2020.04.20 275
306 자유게시판 윤정님의 MBTI가 궁금해요! 2 킨킨들 2020.04.20 503
305 자유게시판 스지를 손질하러 왔는데요 1 Feanorian 2020.04.16 252
304 홈퀴진후기 닭갈비 해보았어요! 1 file 만자 2020.04.14 320
303 홈퀴진후기 쇼가야키 (항정살 생강 구이) 해봤습니다. 2 file 곰이좋아 2020.04.10 362
302 홈퀴진후기 오소부코 후기 2 file 율씨 2020.04.06 343
301 홈퀴진후기 매콤한 해산물 토마토 파스타 후기 1 file 코알라 2020.03.19 455
300 자유게시판 카페에서 뵙고 가입했어요 1 그런녀자 2020.03.16 339
299 홈퀴진후기 쯔유, 닭갈비, 버섯 샤브샤브, 떡볶이, 갈매기살 양념 2 file 멈뭄 2020.03.09 578
298 홈퀴진후기 돼지고기 생강구이 및 방토샐러드 2 file 코알라 2020.03.09 419
297 자유게시판 이 사이트 오래오래 운영해주세요 1 고랭지농업 2020.03.06 45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 Next
/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