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조회 수 9952 추천 수 0 댓글 8


1.JPG 


아삭아삭한 우엉조림을 안 좋아해서 여태까지는 열심히 끓이고 볶아서 만들어 먹었는데 
나이를 조금 더 먹고나니 아삭한 것도 괜찮고 오래 조리하는 것도 힘들고 해서 삶는 시간과 볶는 시간을 줄여 적당히 만들었다.
그런데 그러고보니 이렇게 만든 것은 딱 만들었을 때는 조금 아삭아삭한 감이 있는데 식혀서 냉장고에 넣었다가 꺼내니 똑같이 쫀득쫀득해서 전보다 더 편하게 이렇게 만들고 있다.


사용한 재료는

우엉 200그램 (손질 후) (굵은걸로 1.5대 보통으로 2대분량)
간장 1.5스푼 
미림 1.5스푼 
조청이나 쌀올리고당 1.5~2스푼(간보고)
참기름 1스푼 (필요시 조금 더)
식용유 약간


우엉은 껍질을 벗기고 씻은 다음 필러로 한 번 더 얇게 껍질을 벗겼다.
볼에 물을 넉넉하게 받아서 그 위에 슬라이스 채칼을 두고 우엉을 밀어서 얇게 썰어서 바로 찬물에 담갔다.
우엉을 물+식초에 담그면 시큼한 맛이 우엉에 배이니까 그냥 물에 담가두는 것이 낫다.

7ce6c6acce4e2476c2536dda4ab88181.JPG     크기변환_IMG_5701.JPG 



찬물에 담근 우엉은 하나하나 건져서 얇게 채썰었다.
채썰 때 재료를 모아서 세운 다음 오른쪽으로 눕혀서 이런 층계로 놓고 채썰면 착착 썰기 쉽다.
크기변환_IMG_5702.JPG     크기변환_IMG_5703.JPG
1시간정도 있다가 건졌다.


우엉에 물을 넉넉하게 붓고 중불로 15분정도 삶은 다음 건졌다. 
(우엉이 두껍거나 양이 많으면 30분까지 삶는 시간 추가)
크기변환_IMG_5706.JPG     크기변환_IMG_5707.JPG


삶은 우엉에 자작하도록 물을 붓고 간장과 미림을 넣어서 간장물이 완전히 잦아들도록 끓인 다음 (약 7분 소요)
(처음에는 짭짤한 간만 맞추고 달달한 간은 수분이 다 졸아 든 다음 쌀엿이나 올리고당으로 맞추면 적당하다.)
eaa0dd4a5841e8cfc38bb25bd630eaa6.JPG    크기변환_IMG_5718.JPG

크기변환_IMG_5721.JPG
분량대로 넣으면 거의 짜지 않고 적당히 짭조름한정도인데 취향에 따라 간이 다르니까..
간장물이 졸아들었을 때 짭짤한 간을 보는데 짜면 물을 약간 붓고 우려내서 간장물을 버리고, 싱거우면 간장을 아주 약간만 더 넣어서 조절하면 적당하다.



올리고당을 한 스푼 넣고 계속 저어가면서 다시 완전히 잦아들도록, 또 한 스푼 넣고 완전히 잦아들도록 졸이고 볶았다.
간장물에 졸인 우엉에 올리고당을 넣으면 우엉에서 간장물이 스며나와서 더 졸일 여지가 생긴다.
두번째 올리고당을 넣기 전에 간을 보고 취향에 따라 달달한 간을 조절하면 적당하다.
크기변환_IMG_5722.JPG

마지막으로 참기름을 한스푼 더 넣고 불을 조금 더 줄여서 참기름까지 바짝하도록 볶으면 끝.
크기변환_IMG_5723.JPG


쫀쫀하고 윤기가 돌 때까지 열심히 졸여서 볶으면 딱 좋다.
불을 끄고 여열로 조금 더 볶았다.
크기변환_IMG_5728.JPG



크기변환_IMG_5739.JPG 


따뜻할 때보다 냉장고에 넣었다가 꺼내면 아삭한 느낌이 줄어들고 더 쫀쫀한 질감이 된다.

1.JPG 

이렇게 만든 우엉조림은 밥반찬으로도 좋지만 유부초밥이나 김밥에 넣으면 아주 맛있다.








  • 만두장수 2019.05.09 23:46
    어어...유부초밥에요?
    감사합니다....오늘도 큰 소득이 있는 날이예요^^;;
  • 이윤정 2019.05.10 00:10

    송송 썰어서 밥에 넣고 비벼서 유부초밥 싸면 맛있더라고요. 소고기 볶아서 넣으면 더 맛있고요ㅎㅎ 별 것 아닌데 소득으로 봐주시니 저도 감사합니다ㅎㅎㅎㅎ

  • 찌개몬 2019.05.10 02:46
    달짝지근하니 오족오족 기분좋은식감일꺼같아요
    잘보고갑니다 선생님 언제나감사드립니다.
  • 이윤정 2019.05.11 03:24
    아작아작한 식감도 조금 맛들이고 보니 우엉조림 만드는 기분이 좀 편안해지더라고요ㅎㅎㅎ
    늘 잘 봐주셔서 감사해요^^
  • 레드지아 2019.05.10 13:26

    저 쫀득한 우엉조림 많이 좋아하는데 손이 많이 가서 잘 안하게 되더라구요!!

    윤정님이 우엉조림 만드신거 사진으로만 봐도 기분좋은데요!!!!!!!!!! ^^

     

    식초물에 꼭 담가야 하는줄 알았더니!! 이럴수가 ㅠ

    식초물에 안담그는 날이 솔직히 엄청 많아서 걍 우엉조림 할때마다 뭔가 찔렸는데 이젠 오히려 더 당당하게 물에만 담가놔야겠네요 ㅋㅋㅋㅋㅋ

  • 이윤정 2019.05.11 03:27
    우엉을 식촛물에 담가보니까 매번 끝에 약간 새콤한 느낌이 남더라고요.
    그냥 물에만 담가도 아무 문제 없고 해서 저는 식촛물에 굳이 안담급니다ㅎㅎㅎ
    식촛물에 담그는 것이 어떤 방식으로 더 좋은지 아닌지는 잘 모르겠어요^^;;;
    우엉조림은 채써는 게 다 하는거죠ㅎㅎ 그래서 채썰기 편하게 굵은걸로만 사서 써요ㅎㅎ
  • 삼시세끼 2020.05.09 12:39
    윤정님 안녕하세요! 늘 레시피 잘 보고 있습니다 요 우엉조림 따라해봤는데 저는 왜 색이 허여멀건하게 될까요ㅜㅜ 쌀올리고당대신 조청을 써서 그럴까요?? 맛은 아삭아삭 넘 맛있었어요 앞으로는 이 레시피대로만 하려구요
  • 이윤정 2020.05.13 03:54
    우엉조림이 맛만 있으면 됐다 싶다가도 우엉조림은 색이 짙으면서 짜지 않고 반질반질해야 더 맛있는 것 같은데 말입니다.
    저도 가끔 색이 덜 입혀지는 경우가 있더라고요. 만드는 건 늘 똑같은데도요.
    쌀올리고당때문은 아닐거에요. 저도 요즘은 조청 사용하고 있거든요.
    아마도 우엉에 따라서 좀 다르기도 하고 바짝 졸여지는 상태에 따라도 다른 것 같아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45 고기 하얀 제육볶음, 백제육볶음, 백제육, 돼지고기볶음 21 file 이윤정 2019.06.08 9334
744 한접시, 일품 파전 레시피, 해물파전 6 file 이윤정 2019.06.07 3386
743 반찬 오이무침, 쪽파간장 8 file 이윤정 2019.06.03 3274
742 밥류 마늘쫑 김밥 4 file 이윤정 2019.06.02 3815
741 고기 가브리살 제육볶음, 제육떡볶이 7 file 이윤정 2019.05.31 3666
740 밥류 베이컨 아스파라거스 볶음밥 3 file 이윤정 2019.05.30 2815
739 한접시, 일품 육전, 명이무침 5 file 이윤정 2019.05.24 2382
738 반찬 초간단 메추리알 장조림 19 file 이윤정 2019.05.21 10165
737 일상 오대산종 명이 8 file 이윤정 2019.05.20 3257
736 국 찌개 꽃게된장찌개 9 file 이윤정 2019.05.18 5658
735 반찬 소세지야채볶음 소세지아스파라거스볶음 2 file 이윤정 2019.05.17 4066
734 한그릇, 면 콩국수 레시피, 콩국 만들기, 백태 서리태 콩물 8 file 이윤정 2019.05.14 23709
733 반찬 새송이버섯볶음 2 file 이윤정 2019.05.13 4571
732 밥류 소고기 김밥 2 file 이윤정 2019.05.10 4520
» 반찬 우엉조림 만드는법, 레시피 8 file 이윤정 2019.05.09 9952
730 한접시, 일품 백순대 레시피 6 file 이윤정 2019.05.08 6124
729 반찬 숙주나물 무침, 레시피, 만들기 8 이윤정 2019.05.05 7007
728 반찬 명란젓무침, 명이명란젓무침 4 file 이윤정 2019.04.30 4249
727 전골 탕 꽃게알탕, 서더리매운탕 2 file 이윤정 2019.04.29 4113
726 반찬 대패삼겹살말이, 명이대패말이 2 file 이윤정 2019.04.26 7098
725 밥류 참치 생야채 비빔밥, 명이비빔밥 4 file 이윤정 2019.04.24 1017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 55 Next
/ 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