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2013.12.02

스티키 폭립, 폭립만들기

 


15.jpg

 


등갈비 2짝으로 스티키 폭립을 만들었다.

스티키 폭립을 요리책에서 보고 만들어봐야지 하다가 유투브에서 마음에 드는 영상을 발견하고 과정을 참고해서 만들었다.

미국식 폭립에 곁들인 음식은 이탈리아식으로 실버스푼에 나온 샐러드이다. 로스트파프리카와 레터스 샐러드.

 

 


사용한 재료는 먼저 폭립으로


등갈비2대

드라이럽으로

갈릭파우더1T

카이옌페퍼1t

파프리카파우더(생략가능)1t

큐민파우더1t

타임1t

후추약간


오븐 팬에 넣는 재료로

토마토캔 1개

레드와인 1컵

샐러리1대

월계수잎


소스재료로

시판 바베큐소스4T

꿀4T

레몬 반개


 

------------------------


로스트파프리카에는

파프리카3개

파슬리 약간

마늘 4개

소금, 후추, 올리브오일


------------------------


레터스 샐러드에는,

레터스하트 1포기

발사믹식초 1T

디종머스타드0.5T

올리브오일 3T

소금, 후추, 쪽파, 파슬리

 

 


------------------------



120~140도 정도의 오븐에 4시간이상 조리해야 등갈비가 부드럽게 익기 때문에 시간이 많이 걸린다.

총 5시간정도 걸린다 생각하고 점심식사를 정리하면서 만들기 시작하니 적당했다.

대다수의 시간 오븐에 들어 있어서 힘들 것은 없지만 두어번 신경써줘야 하는 점 때문에 미리미리 준비하고 굽는 것이 좋다.

 




1.jpg     2.jpg


3.jpg     4.jpg



등갈비는 따로 핏물을 뺄 필요는 없지만 갈빗대 사이사이에 핏줄이 있고 안에 핏물이 고여있기 때문에 손으로 핏줄을 훑어서 밀어올려 핏물을 제거했다.

어차피 그래봐야 익히면서 핏물이 계속 나오기는 하는데.. 그래도 최대한 제거하고, 뼈쪽에 붙은 막도 제거했다.

 


폭립의 그레이비소스를 만들기 위해 오븐팬에 다이스드 토마토1캔, 레드와인1컵, 샐러리, 월계수잎을 깔았다.

향신료를 바른 폭립을 그 위에 얹어서 호일로 덮고 오븐에 조리하기 시작했다.

 

120~140도의 오븐에 3~4시간정도 천천히 굽는데 우리집 오븐이 온도가 좀 지멋대로라서 정확한 온도를 이야기 할 수가 없다.

중요한 점은 굽고 난 다음 폭립이 얼마나 잘 익었는가인데..



5.jpg     6.jpg


7.jpg     8.jpg



 

 

이렇게 오븐에서 조리한 폭립은 몇시간을 조리했든지 간에 집게로 들었을 때 어 조금 부스러질것 같다는 느낌이 들어야 한다.

소스를 글레이즈하는 동안 많이 익는 것도 아니고, 이때에 부드러운 느낌이 들지 않고 단단하면

완성되고 나서도  뼈와 살이 분리되지 않아서 부드럽게 익은 폭립의 맛을 즐길 수가 없다.



9.jpg     10.jpg

 



팬에 남은 재료는 체에 거르고 조금 눌러서 건더기는 버리고 즙만 사용한다.

이 그레이비에 시판바베큐소스, 꿀, 레몬즙을 넣고 졸여서 그레이비소스를 만들었다.


소스는 애초에 넣은 시판바베큐소스 정도의 농도가 되도록 졸이고 그 동안 폭립은 오븐에서 더 구웠다.

적당히 졸인 그레이비소스를 폭립에 세번정도 덧발라가며 구우면 완성.



11.jpg     12.jpg


13.jpg     14.jpg




남은 그레이비소스는 그릇에 담아 딥소스로 식탁에 올렸다.



15.jpg





 

 

폭립을 오븐에 굽는 동안 시간이 많으니까 뭘할까 하다가

집에 파프리카를 사두고 또 어머님께 받은 것도 있어서 로스트파프리카를 만들었다.

 

 

파프리카는 직화로 구우면 조직이 부드럽고 단맛이 강해지고 훈연한 향이 나서 기분좋은 맛을 낸다.

검게 구운 껍질은 쉽게 벗겨진다.

 


16.jpg     17.jpg


18.jpg     19.jpg



파프리카를 굽고 껍질을 벗기다가 남편한데 손을 보여주면서 이거 모게? 하니까 김? 김무침 만들어? 이런다.

금방 파프리카 굽는 것도 보고 폭립 하는 것도 알면서 김무침? 하다니... 웃기려고 그러나?

 


20.jpg     21.jpg


22.jpg     23.jpg

 



적당히 썬 파프리카에 마늘, 후추, 소금을 적당히 뿌리고 켜켜이 쌓아서 올리브오일을 뿌리면 완성이다.

보통은 바질을 켜켜이 함께 넣어서 만드는 것인데 마지막에 파슬리가 생각나서 파슬리를 올렸다.

 


24.jpg

 


일단 만든 다음 냉장고에 넣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손쉬운 레터스 샐러드.

간단하게 발사믹식초, 올리브오일, 다진마늘, 소금, 후추, 디종머스터드를 넣은 드레싱을 깨끗하게 씻어 물기를 뺀 레터스에 뿌리면 끝이다.

약간의 허브로 향을 살리면 더 맛있는데, 보통은 딜이나 처빌 등을 넣지만 집에 있는 쪽파와 파슬리로 대체했다.

 

 


25.jpg     26.jpg






27.jpg





28.jpg

  


로스트파프리카는 미리 만들어서 냉장고에 넣어두고

샐러드는 냉장고에 넣어뒀다가 식사 전에 드레싱만 뿌렸다.

 

  


29.jpg

 

 

폭립은 보드랍게 잘 익은데다가 시판소스의 힘인지, 어쨌든 소스와도 아주 잘 어울렸다.

 

로스트파프리카는 약간 기대이하..였다. 굽는데 시간이 많이 걸려서 정성에 비해 만족스럽지 못했다.

구운 파프리카는 드레싱이나 다른 음식에는 자주 넣지만 구운 파프리카에 간을 하고 올리브오일과 함께 먹은 것은 처음인데,

보기도 좋고 향이 풍부하며 맛이 달기는 했지만 구운 파프리카는 그 자체로 주가 되는 것 보다는 다른 음식과의 조화가 더 좋은 편이었다.

아직 맛을 못들여서 그런가 조금 더 먹어보고 싶은 느낌도 들고..

  

레터스 샐러드는 간단한 것이 일단 마음에 들고 원래 발사믹드레싱을 좋아하는데다가 깔끔하고 흠잡을 데 없어서 고기와 함께 먹기 아주 좋았다.




  • ichbinyul 2017.12.11 16:28

    윤정님:) 안녕하세요.

     

    소스를 덧발라 구울때 온도는 어느정도가 좋은지, 덧바르는 시간은 어떻게 가늠하면 좋을지 궁금합니다~

  • 이윤정 2017.12.12 00:38
    좀 오래 되어서 기억이 정확히 안나는데 지금 만든다면 170~180도로 올려서 덧바를 것 같아요.
    4~5분마다 꺼내서 타는지, 꾸덕꾸덕하게 잘 되는지 확인하면서요^^
  • ichbinyul 2017.12.15 11:27
    앗 감사합니다 :) 참고해서 만들어볼게용 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0 이탈리아 지중해식 가지 라자냐 file 이윤정 2013.12.17 7167
49 이탈리아 홍합토마토스파게티, spagettil alla arrabbiata e cozze file 이윤정 2013.12.12 2600
48 이탈리아 나폴리탄스파게티 file 이윤정 2013.12.07 5256
47 이탈리아 불고기스파게티 file 이윤정 2013.12.04 2111
» 북미 영국 스티키 폭립, 폭립만들기, 로스트파프리카, 레터스샐러드 3 file 이윤정 2013.12.02 3271
45 안심스테이크, 구운버섯, 퀴노아 샐러드, 바질페스토 file 이윤정 2013.11.21 2844
44 이탈리아 봉골레스파게티 만들기, spaghetti con le vongole file 이윤정 2013.11.18 7462
43 이탈리아 바질페스토 샌드위치, 그릴 샌드위치, 핫샌드위치 file 이윤정 2013.11.13 10533
42 이탈리아 제노바식 바질페스토 파스타 Pasta alla Genovese file 이윤정 2013.11.12 5489
41 이탈리아 바질 페스토 만들기, 바질페스토 소스 2 file 이윤정 2013.11.12 52073
40 양식 일반 안심스테이크, 쿠스쿠스샐러드, 고구마그라탕 file 이윤정 2013.11.08 2712
39 이탈리아 페스토크림토마토소스 펜네, penne al panna, pesto e pomodoro, 로제소스 file 이윤정 2013.11.06 3569
38 양식 일반 햄에그샌드위치, BLT샌드위치 file 이윤정 2013.10.30 3840
37 이탈리아 판짜넬라 샐러드 file 이윤정 2013.10.23 1873
36 이탈리아 밀라네즈 크림리조또 file 이윤정 2013.10.23 3291
35 이탈리아 명란젓크림파스타, 꼰낄리에 file 이윤정 2013.10.19 4108
34 이탈리아 차돌박이 파스타 file 이윤정 2013.10.12 5198
33 이탈리아 미트소스스파게티 file 이윤정 2013.10.04 1882
32 양식 일반 시저샐러드 만들기, 시저샐러드 드레싱 file 이윤정 2013.10.02 12172
31 이탈리아 블랙스미스 스타일의 크림소스파스타 file 이윤정 2013.09.16 250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Next
/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