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IMG_8850.JPG



IMG_8862.JPG



여태 많이도 올렸던 닭갈비양념으로 닭갈비.

닭갈비양념은 냉동실에는 늘 있고 냉장실에는 있다가 없다가 하는데 어쨌든 끝도 없이 만들어둔다.

양념장만 미리 만들어 두면 너무 편한 것이 닭갈비라 대충대충 해먹고 사진을 잘 안찍는데 오랜만에 닭갈비집처럼 차렸다. (지점에 따라 다르겠지만 요즘 유가네에 가면 먹기 편하게 다 볶아서 나오는데 예전에는 이렇게 볶을 재료가 밥상에 나왔다.)



팬은 집에 있는 팬 중에 가장 넓은 것을 사용했는데 이보다 더 큰 팬을 사용하면 더 좋다.

닭갈비에는 감자사리를 사용하는 것을 가장 좋아하지만 감자사리는 구매하기도 번거롭기 때문에 감자사리 대신 쫄면사리를 넣었다.

감자사리와 쫄면사리가 크게 보면 비슷한데 감자사리가 좀 더 쫀쫀하다. 감자사리를 구매하기 위해 고생했던 여정에 대한 이야기는 다음에..


미리 만들어 둔 닭갈비 양념은 여기 - https://homecuisine.co.kr/hc10/88211



재료는 약 2~3인분으로


[닭갈비]

닭다리살 350그램 (손질후)
닭갈비 양념장 100그램
양파 중간 것 1개
대파 흰부분 1대
양배추 1~2줌
감자 1개

깻잎 1묶음
버터 2스푼

모짜렐라치즈 100그램


취향에 따라 고구마, 단호박, 버섯 등 채소 추가



[사리]
쫄면사리 200그램 ( 2~3분 삶아서 헹구고 물기 바짝)
닭갈비 양념장 2스푼 (간보고 가감)
버터 1스푼

물 약간


[볶음밥]
밥 1.5그릇
김치 2잎
닭갈비 양념장 2스푼 (간보고 가감)
버터 1스푼
참기름, 김가루, 모짜렐라치즈



1. 감자는 얇게 썰고, 나머지 채소는 그냥 먹기 좋게 썰어서 준비한다.



2. 닭다리살은 껍질과 기름, 핏줄을 손질한 다음 한 입 크기로 썰고 양념을 넣고 잘 무쳐둔다.

IMG_6376.JPG




3. 팬에 버터를 올려서 녹이고 준비한 채소를 올린 다음 (천천히 익는 감자나 고구마는 한 번 구워서 넣으면 더 좋다.)

IMG_8816.JPG




닭다리살과 버터를 올려서 바로 볶을 수 있게 준비한다.

IMG_8824.JPG




4. 고슬고슬하게 지어서 식힌 밥에 잘게 썬 김치를 올리고 양념장과 버터를 준비하고, 쫄면사리도 삶아서 헹궈서 물기를 빼고 양념장과 버터를 준비하고, 모짜렐라치즈와 김가루도 준비한다.

IMG_8832.JPG




재료만 준비하면 다 한거나 다름없다.

이렇게 한 상 차려놓고 닭갈비를 볶기 시작했다.

IMG_8850.JPG





5. 수분 때문에 닭고기가 양념에 삶아지는 느낌이 아니라,  닭고기는 닭고기 나름대로 달달 볶고 닭고기에 넉넉히 있던 양념장으로 나머지 채소를 볶는 느낌으로 골고루 볶는다.

가장 천천히 익는 재료가 감자니까 감자가 잘 익으면서도 양념장이 바닥에 눋지 않게 않도록 열심히 볶는다.


IMG_8852.JPG



한 켠에 치즈 추가.

IMG_8862.JPG




IMG_8866.JPG


닭갈비에 치즈 돌돌 감아서 적당히 맛있게 먹고 조금 남겨두었다. 사리와 볶음밥을 고려해서 닭고기 양을 적게 사용했으니까 둘이서 몇 번 집어 먹기 적당하다.

닭고기만 해서 350그램이 2인분이면 너무 적은 것이 당연.





6. 미리 준비해 둔 쫄면사리와 양념장, 버터를 넣고 물을 약간 붓고 쫄면사리를 달달달달 볶았다.


IMG_8871.JPG




IMG_8878.JPG




닭갈비나 볶음밥보다 사리를 더 좋아한다. 완전 꿀맛.

IMG_8882.JPG




7. 마지막으로 미리 준비해 둔 밥, 김치, 양념장, 버터를 넣고 남겨 둔 채소와 고기를 함께 달달 볶다가 참기름과 김가루를 넣고 조금 더 볶았다.


IMG_8883.JPG




IMG_8889.JPG




치즈가 좋아하는 가족의 취향에 따라 치즈를 뿌리고 뚜껑을 덮어서 치즈를 녹였다.

IMG_8894.JPG




IMG_8898.JPG




IMG_8899.JPG



닭갈비에 사리에 볶음밥까지 넉넉하고 맛있게 잘 먹었다. 닭갈비라는 게 이렇게 인생을 좋게 한다.





  • 땅못 2020.05.29 18:37

    캬 저는 역시 모든 전처리와 준비가 다 끝나고 볶기 전에 재료들을 다 모아 찍은 샷에 엄청 행복감을 느껴요 ㅋㅋ 이제 그냥 볶기만 볶으면 되겠다!! 하는 느낌이...  다소곳하게 박혀있는 버터가 귀여워요>///< 저도 한참 유가네에 자주 갈 때에는 볶을 재료가 나왔었는데 볶아 나오는 데도 있는 줄은 몰랐어요. 양배추 들어가고 사리까지 함께 하는 닭갈비 오랜만에 너무 먹고 싶어지는 찐~한 색입니다! 그리고 무쇠가 더 빛을 발하는 거 같아요...닭갈비, 볶음밥 담겨있으니까 진짜 맛있어보여요. 윤정님 생활은 조금 편해지셨나요? 계속 물어보기도 민망하지만 화상은 무사히 아물었는지(아물어가는지) 넘 걱정이 되었네요 ㅠㅠ.  날도 너무 좋으니 놀러가기도 맛있는 거 먹기도 좋은 날들이네요. 주말에 푹 쉬시고 즐거운 일들이 많이 생기길 바라요<33 저도 주말에 닭갈비 해서 신나게 먹을게요 ㅎㅎ 늘 감사합니다!

  • 이윤정 2020.06.01 05:14

    닭갈비는 단계마다 필요한 재료가 있으니까 필요할 때 순차적으로 쓸어넣어야 편하긴 하잖아요ㅎㅎ 그런데 오랜만에 얘네들 싹 모아서 이렇게 한 프레임 안에 넣어 사진 찍자니 좀 귀찮기도 하더라고요. 그치만 보기에는 너무 안정감 넘치는 것 같아요ㅎㅎㅎ


    요즘은 닭야채볶음밥은 볶아 나오는 곳이 많아서 주걱 두 개가 현란하게 움직이는 모습을 보기가 드물더라고요. 닭갈비도 닭야채볶음밥도 좋아해서 집에서도 자주 해먹지만 또 가서 먹는 맛도 놓을 수가 없어요ㅎㅎㅎ


    화상은 많이 나았는데 여태 병원다닌 치료비가 생각보다 많이 나왔어요ㅠㅠ
    걱정해주시면서 민망하시다니요. 무슨 말씀을 그렇게 섭하게 하셔요ㅠㅠ 언제나 잊지 않고 세세하게 걱정해주셔서 늘 많이 감사합니다^^

  • 레드지아 2020.05.29 21:40
    막줄 읽고 정말 빵 터졌어요 ㅋㅋㅋㅋ

    저도 윤정님의 닭갈비양념 엄청엄청 좋아해요^^
    닭갈비집 맛하고 똑같이 나서 감동적이거든요

    근데 모든 접시에 버터가 있네여 ^^
    볶을때 버터 넣으면 더 맛있나봐요!!! 전 닭 볶을때 초반에만 넣고 그뒤 밥 볶을땐 들기름 넣었거든요!!! 다음엔 버터넣고 볶아봐야겠어요^^
  • 이윤정 2020.06.01 05:17

    레드지아님 빵 터졌다 하시면 제가 드립 성공한 것 같아서 늘 넘 재밌어요ㅎㅎㅎㅎ
    레드지아님이 해보셨다 하믄 또 무조건 저 혼자 뿌듯하고요ㅎㅎㅎ

    닭갈비에는 무조건 버터라고 생각해서 늘 이러고 있어요.
    들기름을 좋아하는 편이 아니라서 잘 사용안하는데 들기름도 맛있나봅니다. 저는 다음번엔 들기름 넣을테니 레드지아님은 버터 넣으셔서 크로스 해봐요ㅎㅎㅎㅎ

  • 겔리 2020.06.03 20:41

    저번에 해둔 양념 다썼는데..... 조만간 다시 만들어야겠어요ㅜㅜㅜ

    여담이지만 저는 작년에 부산 여행갔다가 감자사리를 처음 먹어봤어요! 아구찜먹으러 갔다가 감자사리라는게 있길래 ???했는데 면이 나오는 걸 보고 컬쳐쇼크.....

    면이 쫄깃쫄깃 맛있어서 두번 쇼크 먹은 적 있습니다. 전라도에서는 흔한 재료가 아니라서 신기했어요.ㅎㅎㅎ

    그래서 결론은 부산에 맛있는 아구찜집 있으면 추천해주세요ㅎㅎㅎㅎㅎㅎㅎ

  • 이윤정 2020.06.05 04:31

    저 닭갈비양념은 늘 만들어두고 있어요. 냉동실에라도 있어야 맘이 편하더라고요^^

    저는 아구찜에는 감자사리가 메인이라고 생각해요ㅎㅎㅎㅎ 아구찜에 아구는 빨리 건져먹고 감자사리 넣어먹는거 정말정말 좋아해서요.

    감자사리 쉽게 구매할 수 있으면 좋을텐데 편하게 구매하기 어려워서 업체에 전화하고 사러다니고 등등 했는데 부산 오셔서 맛있게 드셨다니 괜히 제가 신나요ㅎㅎ
    아구찜집이야 동네마다 맛집이 있겠지만 저는 옥미아구찜 좋아해요. 너무 맵거나 짜지 않기도 하고, 감자사리가 맛있어서요ㅎㅎ

  • 김나영 2020.06.24 14:41
    진짜 맛있게 먹었어요!! 양배추 많이먹으려고 설탕은 조금 줄이고 양배추를 듬뿍 넣었더니 딱 좋게되었네요 부모님도 맛있다고 드셔서 넘 뿌듯했어요 ㅎㅎㅎ 양념 2회분으로 해서 남겼는데 다음번엔 쫄면도 넣고 해봐야겠어요 벌써 기대되네요 ㅋㅋㅋ 나중에 또 만들땐 저도 한 10회분씩 만들어놔야겠어요 ㅋㅋㅋ 역시 윤정님 레시피 믿고 먹어요 감사합니다 !
  • 이윤정 2020.06.25 03:35
    저는 닭갈비양념은 듬뿍 만들어서 떨어지지 않게 냉동해놓고 사용하고 있어요. 누가 해 준 것 같아서 날로 먹은 것 같아서 좋더라고요ㅎㅎㅎ
    맛있으셨다는 말씀 들으면 언제나 힘이 납니다. 감사합니다^^
  • 오케이 2021.02.19 08:53
    몇 년째 팔로우하고 눈팅만 하다가 첨으로 남겨요! 저녁에 닭갈비 해 먹었는데 넘 맛있었어요. 조금 남아서 내일 버터 넣고 면사리에 볶아 먹을 생각하니까 또 신나네요 ㅋㅋㅋ 항상 좋은 레시피 넘 감사해요!
  • 이윤정 2021.02.22 04:45
    몇 년 전부터 봐주셨는데 이제야 인사 나누게 됐네요. 반갑습니다^^ 닭갈비 양념이 오케이님 입맛에 맞으셔서 다행이에요ㅎ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54 전골 탕 닭한마리 만들기, 레시피 6 file 이윤정 2020.11.28 4690
953 한접시, 일품 숯불양념치킨, 지코바 양념 레시피 9 file 이윤정 2020.11.26 17054
952 전골 탕 곱창전골 레시피 4 file 이윤정 2020.11.24 4984
951 한접시, 일품 허니간장치킨, 교촌치킨 만들기, 레시피 4 file 이윤정 2020.11.21 10349
950 국 찌개 고등어조림 2 file 이윤정 2020.11.20 3237
949 고기 당면사리를 넣은 촉촉한 제육볶음 2 file 이윤정 2020.11.17 3164
948 한접시, 일품 잡채 2 file 이윤정 2020.11.15 2969
947 김치, 장아찌, 무침 미니오이로 오이소박이 2 file 이윤정 2020.11.12 1901
946 일상 고구마튀김 4 file 이윤정 2020.11.12 1792
945 한접시, 일품 오리주물럭, 오리불고기, 양념, 레시피 2 file 이윤정 2020.11.11 3512
944 일상 대패김치볶음밥 2 file 이윤정 2020.11.07 2014
943 한접시, 일품 불고기파전 만드는법, 레시피 6 file 이윤정 2020.11.05 2185
942 한접시, 일품 빈대떡 만들기, 재료 5 file 이윤정 2020.11.02 2487
941 한접시, 일품 궁중떡볶이, 떡잡채 4 file 이윤정 2020.10.28 4425
940 일상 맨날 똑같은 떡볶이 2 file 이윤정 2020.10.22 5419
939 전골 탕 낙곱새양념으로 곱창두부두루치기 3 file 이윤정 2020.10.21 1613
938 전골 탕 부대찌개 4 file 이윤정 2020.10.16 2857
937 한접시, 일품 문어숙회, 문어삶기 2 file 이윤정 2020.10.14 4472
936 고기 소불고기, 간단 소불고기 양념 2 file 이윤정 2020.10.07 3026
935 국 찌개 김치알탕, 명란김치찌개 4 file 이윤정 2020.10.05 3125
934 춘권피 베이컨 치즈스틱 6 file 이윤정 2020.09.26 289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54 Next
/ 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