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크기변환_IMG_9660.JPG


냉동실에 떨어질 일이 없도록 자주 만들고 또 수도 없이 자주 해먹고 있는 볼로네즈 파스타. (그래서 내용은 전과 비슷하다.)

슬로우쿠커로 볼로네즈소스를 만들어 늘 냉동해 두니까 생크림과 리코타치즈를 사면 라자냐 만드는 날이다.

아래 재료는 약 10~12인분으로, 각자 먹는 양에 따라서 소분하는데 12등분으로 소분해서 냉동하면 100그램의 파스타에 소스가 조금 넉넉하다 싶은 정도의 양이다.
(파스타를 1인당 120그램정도로 많이 먹는 편이면 10인분으로 설정하면 적당하다.)

고기와 와인, 토마토, 채소를 차례로 볶아서 슬로우쿠커에 넣고 12시간 푹 익히면 되니까 조리하는 것은 쉽다. 채소 준비가 시간이 많이 걸린다.
미리 만들어 둔 소스에 생크림과 파르마산치즈만 더해서 금방 파스타를 만들 수 있으니까 한번씩 고생하면 계속 편하게 잘 먹을 수 있다.



사용한 재료는 (약 10~12인분으로)

소고기 다짐육 600그램
돼지고기 다짐육 600그램
레드와인 300미리
데체코 홀토마토 400그램 3캔

올리브오일 적당량
양파 큰 것 3개 (다져서 540그램)
샐러리 2대 (다져서 180그램)
당근 1.5개 (다져서 180그램)
대파 2~3대 (다져서 90그램)
다진마늘 20개 (다져서 90그램)

오레가노 1.5스푼
타임 1티스푼
코리앤더 파우더 1티스푼
후추 1.5티스푼
페페론치노 20개 (선택)
비프스톡 0.5스푼

슬로우쿠커 



비프스톡은 쿠팡 직구에서 슈페리어 터치 비프 베이스를 구매해서 사용했다.
양파, 당근, 샐러리, 마늘, 대파는 가능한 한 잘게 썰고 캔 토마토는 뜯어서 그릇에 담아 꼭지부분을 찾아서 제거했다.
고기는 한우 불고기용을 사용해서 칼로 곱게 다져서 사용했다.

크기변환_IMG_1721.JPG    크기변환_DSC04938.JPG  


고기는 각각 수분없이 노릇노릇하도록 달달 볶았다. 다짐육은 잘게 부서지도록 뒤지개로 쪼개가면서 볶으면 좋다.
둘을 합친 다음 레드와인을 붓고 한 번 끓여내고 캔토마토를 넣고 한 번 끓인 다음 슬로우쿠커에 부었다.
이때부터 슬로우쿠커를 켰다.

크기변환_IMG_6559.JPG    크기변환_IMG_6564.JPG 

크기변환_IMG_1361.JPG


양파는 잘게 썰어서 올리브오일에 볶다가 다진마늘과 다진대파를 넣고 더 볶아서 슬로우쿠커에 넣고

크기변환_IMG_6566.JPG   크기변환_DSC01271.JPG   

크기변환_IMG_3592.JPG    


크기변환_IMG_6569.JPG  크기변환_IMG_1365.JPG      


샐러리는 껍질을 얇게 벗겨내서 준비했다.
당근과 샐러리도 잘게 썰어서 올리브오일에 볶은 다음 슬로우쿠커에 넣었다.
귀찮을 때는 커터기에 드르륵 돌리기도 한다.

크기변환_IMG_6572.JPG  


크기변환_IMG_6574.JPG    크기변환_IMG_1368.JPG



슬로우쿠커에 고기, 와인, 토마토, 채소를 차곡차곡 담았으니까 나머지 재료인
오레가노 1.5스푼
타임 1티스푼
코리앤더 파우더 1티스푼
후추 1.5티스푼
페페론치노 20개 (선택)
비프스톡 0.5스푼
을 넣고 전체적으로 저어서 강으로 12시간정도 돌렸다.

크기변환_IMG_6581.JPG 


중간중간 아래위를 저어주면서 수분이 날아가도록 뚜껑을 열고 조리하는데 쌈장정도로 뻑뻑하도록 수분을 확 날려주면 딱 좋다.

크기변환_IMG_1411.JPG 

완전히 식힌 다음 먹을만큼 분량으로 나누어 두는데 파스타를 많이 먹는 편이면 10인분, 적게 먹는 편이면 12인분+a정도로 예상하면 적당하다.
저울로 무게를 달고 나눠서 비닐팩에 1회분량씩 나눠서 포장했다.
1주일 내에 먹을 것은 냉장하고 나머지는 냉동보관하면 6개월이상 보관할 수 있다. 
해동해서 사용할 때는 전날 냉장실에서 해동하면 가장 좋고, 급할 때는 전자렌지에 해동으로 돌려서 사용해도 괜찮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볼로네즈 파스타로 (2~3인분)


파스타 250그램

볼로네즈 위 분량의 5분의1

생크림 1컵

파르미지아노 레지아노 갈아서 약 2줌

 

치즈로 간하고 면에 소금을 넣고 삶기 때문에 소금간은 따로 할 필요가 없다.

평소에 데체코 딸리아뗄레나 스파게티니를 가장 자주 사서 사용하는데 숏파스타도 좋고 파파르델레도 좋다.



파스타 100그램당 물 1리터, 소금 1티스푼 으로 잡고 물을 끓여서 팔팔 끓으면 파스타를 넣고 봉투에 적힌 시간만큼 삶았다. (알덴테를 좋아하면 -1분)

 

팬에 라구소스를 2인분 넣고 생크림을 1컵 부은 다음 뻑뻑한 느낌이 들도록 끓여내고 파마산 치즈를 듬뿍 넣어서 간을 조절했다.


크기변환_DSC02660.JPG     크기변환_DSC02661.JPG

크기변환_IMG_9642.JPG     크기변환_IMG_9643.JPG 
파스타를 건져서 소스에 넣고 한 번 볶아내면 완성. (뻑뻑하면 생크림을 조금 더 넣거나 파스타 삶은 물을 약간 넣어도 괜찮다.)


접시에 잔뜩 담아서 치즈를 듬뿍 갈아서 올렸다.

크기변환_IMG_9654.JPG 



크기변환_IMG_9660.JPG

고기고기하고 풍부한 맛의 볼로네즈 파스타.
만들 때는 조금 번거로워도 한 번만 해놓으면 여러번 편하게 먹기도 좋고 간도 딱 맞고 늘 맛있다.


볼로네즈 소스로 만든 라자냐는 여기 - https://homecuisine.co.kr/hc25/54412

크기변환_IMG_2211-.jpg



  • ichbinyul 2018.06.08 15:44

    윤정님~ 라구 만드실때 생크림을 나중에 넣으시는 이유가 있나요?

    다른 레시피에는 우유나 생크림을 넣고 끓여 완성 후--> 냉동소분 하기도 하던데, 이렇게 했을때 달라지는 점이 있을까요?

  • 이윤정 2018.06.09 01:11
    우유는 제가 사용을 하지 않아서 모르겠어서 생크림의 경우만 말씀드릴게요.
    생크림을 넣고 완성해서 냉동해도 되기는한데 유크림이 분리되는 점이 있고, 유제품을 포함한 음식은 냉동보관이 길지 않고, 냉동실을 사용하는 공간이 더 많은 점이 있어요.
    그렇지만 생크림을 넣고 완성해서 냉동하면 매번 생크림을 사야하는 번거로움이 줄어들어서 더 편한 점도 있다고 생각해요.
  • 레드지아 2018.06.08 16:06

    헐!!!!!!!!!!!!!!!!!

    심하게 맛있어보이잖아요!!!!!!!!!!!!!!!!!!!!!

     

    저 윤정님 따라서 슬로우쿠커도 샀는데 찜질방계란 두번 해먹고 창고에 쳐박아놨는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다시 꺼내야겠어요 ^^

     

    슬로우쿠커만 있으면 윤정님처럼 저도 저렇게 만들수 있는거 맞죠????????????????????????????????? ㅋㅋㅋㅋ

  • 이윤정 2018.06.09 01:12
    레드지아님 아직도 안만드셨다니 얼른 빨리 만들어 주세요ㅎㅎㅎㅎㅎㅎㅎ
    완전 똑같이 나와요ㅎㅎㅎㅎ 슬로우쿠커 사셔서는 찜질방 계란만 해드시면 너무 아까워요!
  • TR 2018.06.13 09:07
    페페론치노 20개!!
    와아~매콤하게 드시는군요!!!
    정말 라구 쟁여두면 우리네 엄마들 김치 쟁인 것처럼 뿌듯하죠??^^
  • 이윤정 2018.06.13 23:52
    10인분에 20개니까 1인분에 2개정도라 조금 매콤한 정도에요ㅎㅎ
    저는 조금 맵게 하는 것이 좋은데 골라내기가 번거로워서 통으로도 넣고 아니면 막 다져서 넣고 그러고 있어요.
    김치쟁이는 것도 라구소스도 둘 다 냉장고에 넣어두면 든든하고 그쵸ㅎㅎㅎ
  • 왱왱떽떽 2018.09.11 23:59

    냉동하시면 어느정도 동안 보관이 되나요?

  • 이윤정 2018.09.12 02:56
    온도변화가 거의 없는 냉동실 깊은 곳에서 6개월이상 보관하고 먹고 있어요.
  • 스폰지밥 2018.09.23 23:58
    이 레시피가 진짜 좋아요. 몇번을 해먹었어요!!
    미스터 피자에서 먹던 오븐 스파게티맛도 나고., 덕분에 안그래도 집에 향신료가 많았는데 5개쯤 더 샀답니다 크학 ㅜㅜ
  • 이윤정 2018.09.27 00:29
    저하고 입맛이 비슷하시군요ㅎㅎㅎㅎ 저도 아주 좋아해서 만들 때만 조금 고생하고 나머지는 맛있게 잘 먹고 있어요ㅎㅎ
    지금도 냉동실에 있던 것 하나 냉장실에 넣어놨는데 주말에 점심에 먹게 생크림 사와야겠어요^^
  • 스폰지밥 2018.10.20 16:28
    저는 포항에 사는데 어느 까페겸 식당에 회식차 갔다가 라구그라탕을 먹었어요. 소스만 열시간 만들었고 서울에서 쉐프가 내려와서 조리법을 알려줬다고 엄청 고심한 메뉴라는데 결론은 안하기로 했다는군요 손이 많이가서ㅜㅜ그래서 그 뒤로 하구 레시피를 찾아 삼만리길..이 요리블로그에ㅜ정착.. 막 르꼬르동블루 라구..막 이런것도 쳐보고..근데 이게 최고더라구요^^저는 야채커팅은 바믹스로 해서 금방하는데 슬루우쿠커 가져오기 전에 휘슬러 솥에 하다보니 밑에 거멓게 타더라구요..두번정도 해먹었었는데 이제 슬로우쿠커에 넣고 해봐야겠어요. 소중한 레시피 올려주셔서 감사해요^^
  • 이윤정 2018.10.21 00:17
    라구소스가 보기에 따라서는 손이 많이 가고 또 푹 오래 끓여야 맛있으니까 식당에 따라서는 효율이 안좋을 수도 있을 것 같아요.
    오래오래 끓이려면 정말 옆에서 계속 저어줘야 하는데 저도 그러다보니까 힘들어서 슬로우쿠커로 시작하고 요즘은 계속 슬로우쿠커만 하고 있거든요.
    그래도 듬뿍 만들어두면 냉동했다가 다음부터 아주 편하게 먹기만 하면 되니까 좋은 것 같아요^^
    만들어 드시고 또 맛있으셨다 소식 전해주셔서 감사해요^^
  • 디으 2019.03.05 07:16
    안녕하세요! 항상 팬이에요 :)
    혹시 나무도마는 어찌 관리하시나요? 제가 나무도마 샀는데 세척이 궁금하여 질문드려요!
  • 이윤정 2019.03.05 19:42
    반갑습니다^^
    세제없이 세척하고 뜨거운 물에 씻고 닦아서 말려요.
    채소만 사용했을 때는 차가운 물로 씻기도 해요^^
  • Capture+_2020-01-09-19-28-10~2.png

     

    이소스 완전 좋아요!!
    저희부부는 인스턴트 소스에 길들여져 있어서

    처음 먹으니 저희입맛엔 밋밋한 맛이라 당황했는데
    이왕 만든거..함서 시판소스 1/3(반좀 안돼게)섞어
    먹으니 뿅!!! 진짜 가게서 파는것보다 맛있었어요

    시판소스 쓸때도 똥손이라 양파+고기 해서 온갖 재료

    넣고 해서 집냄비 다나오고 한시간 걸리거든요
    이젠 라구소스 100g정도에 시판소스+치즈많이
    30분도 안걸리고 뚝딱이에요

    가끔 토마토소스에 라구소스 두수저 크게뜬거
    섞어 빵+소스+치즈 얹어 피자로 먹는데 그거도 맛나요
    저처럼 인스턴트에 길들여지신분들 한테도 강추입니다

     

    만들때 이레시피×2배로 만들었어요ㅎㅎ 

  • 이윤정 2020.01.10 04:07
    볼로네즈소스가 너무 고기고기해서 시판 토마토소스를 조금 추가하면 더 맛있나봐요 라고 댓글 쓰다보니
    저도 라자냐 만들면서 볼로네즈소스. 토마토소스, 리코타, 구운가지, 라자냐, 치즈 조합이 정말 맛있었다 싶은 것 보면 좀 더 라이트한 버전으로 만들어도 좋겠다 싶어요^^

    라구소스야 고기에 채소에 토마토소스에 시간까지 들어간 소스이다보니 맛이 없으면 어디 고소라도 해야할 판이잖아요ㅎㅎㅎㅎㅎ
    식빵피자에 소스로도 사용하신다니 배우신분이셨군요ㅎㅎㅎ
  • 부루꾸링 2020.01.10 11:38
    ㅎㅎㅎ 윤정님 덕에 똥손도 먹을만한 음식 할수 있게
    되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8 이탈리아 고르곤졸라 크림 파스타 4 file 이윤정 2019.04.26 3151
347 프랑스 카페 드 파리 버터, 안심스테이크, 쿠스쿠스 6 file 이윤정 2019.04.22 4175
346 남미 칠리 콘 까르네, 칠리 라이스 그라탱 4 file 이윤정 2019.03.16 5305
345 남미 비프 부리또 11 file 이윤정 2019.02.26 4625
344 남미 남미 음식 8 file 이윤정 2019.02.26 2702
343 이탈리아 미트볼 토마토소스 스파게티 4 file 이윤정 2019.02.12 6776
342 이탈리아 볼로네즈 파파르델레, 라구소스, 생면파스타 4 file 이윤정 2019.02.01 3164
341 북미 영국 미트볼 맥앤치즈 그라탱 6 file 이윤정 2019.01.10 5199
340 베이킹 명란바게트, 마늘바게트 4 file 이윤정 2019.01.08 6789
339 남미 양고기 티본스테이크, 쿠스쿠스, 과사카카소스 6 file 이윤정 2018.11.16 4039
338 남미 과사카카소스, Guasacaca 2 file 이윤정 2018.11.14 2992
337 이탈리아 사태 라구 파스타 2 file 이윤정 2018.08.22 6286
336 이탈리아 명란크림파스타 6 file 이윤정 2018.08.13 7104
335 베이킹 마늘빵 2 file 이윤정 2018.08.09 26258
334 이탈리아 슬로우쿠커로 사태 오소부코 1 file 이윤정 2018.07.26 6342
333 이탈리아 가지 아라비아따 파스타 7 file 이윤정 2018.07.05 5727
332 이탈리아 알리오 에 올리오 파스타, Aglio e olio 6 file 이윤정 2018.06.21 5901
» 이탈리아 슬로우쿠커로 볼로네즈 파스타, 볼로네제, 라구소스 17 file 이윤정 2018.06.01 28263
330 남미 치폴레 칠리페퍼 인 아도보 소스, 치폴레소스 14 file 이윤정 2018.05.10 9114
329 북미 영국 바베큐 폭립 2 file 이윤정 2018.04.28 394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1 Next
/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