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Home Cuisine

  

조회 수 1719 추천 수 0 댓글 5




IMG_7441.JPG


지난번보다 부재료의 양을 줄이고 반죽은 평소보다 약간 더 수분감이 있게 만들었다.

전에는 좀 빡빡하게 굽혀야 맛있다고 생각했는데 요즘은 입맛이 달라졌는지 녹두를 갈면서 물을 좀 줘가면서 무르기를 조절해서 수분감이 있는 게 먹기 더 편한 것 같다.

보통 빈대떡에는 고사리나 숙주나물 등이 들어가는 경우도 많은데 고사리나 숙주를 손질하고 준비하는 수고 만큼 더 맛있어지지는 않아서 이번에는 재료를 단출하게 준비했다.



사용한 재료는

깐녹두 500그램 (불리고 껍질까기)

물 약 100미리 (상태에 따라 물 양 조절)

찹쌀가루 1스푼

돼지고기 다짐육 200그램 (소금 후추 마늘 밑간)

김치 5잎

대파 1대

청양고추 5개

소금 약간


양념장으로

생수, 간장, 식초, 청양고추


양파장아찌, 무생채

양파장아찌는 여기 - https://homecuisine.co.kr/hc10/87818

무생채는 여기 - https://homecuisine.co.kr/hc10/90190




마트에서 국산 깐 녹두를 사와도 껍질이 완전히 까져 있는게 아니라서 불려서 껍질을 벗기는 것이 먼저이다.


녹두는 물에 서너번 씻은 다음 넉넉한 양의 찬물에 2~3시간 정도 담가서 불린 다음 시간을 두고 천천히 남은 껍질을 벗긴다.


녹두에 물을 붓고 주물러가면서 껍질을 벗기고, 다른 그릇에 체를 걸치고 녹두껍질이 뜬 물을 살살 부어서 최대한 껍질만 분리했다.

껍질을 거른 물은 다시 녹두에 부어 그 물로 주물러가며 껍질을 벗기면 콩물이 자꾸 씻겨나가지 않는다.

자꾸 새 물로 녹두 껍질을 비비면 콩물이 빠져나가서 녹두의 맛이 줄어든다.


크기변환_DSC00550.JPG  


IMG_7388.JPG




처음에 물을 3스푼 정도 넣고 갈다가 뻑뻑하게 아주 안갈리면 물을  주듯이 조금씩 더 넣어서 농도를 맞춘다. 많이 무르면 찹쌀 대신 넣는 찹쌀가루로 농도를 조절할 수 있으니까 녹두입자가 보드랍게 충분히 잘 갈리도록 하는 것이 좋다.


IMG_7395.JPG



김치는 속을 털고 물기를 짜서 잘게 썰고, 대파와 청양고추도 송송 썰어서 준비한 다음

녹두반죽에 돼지고기다짐육과 대파, 청양고추, 김치를 넣고 소금을 반티스푼정도 넣고 잘 저어서 반죽 완성. 


IMG_7410.JPG




IMG_7412.JPG




IMG_7414.JPG



무쇠팬을 사고난 다음 녹두전을 구워봤는데 무쇠 시즈닝이 문제였는지 내가 문제였는지 아주 완전 망했었다..

이번에 새로 잘 시즈닝한 무쇠냄비를 사용하니 코팅팬보다 더 편하게 잘 구워졌다.

무쇠팬에 전을 구울 때는 무쇠+인덕션보다 무쇠+가스불의 조합이 더 잘되는 것 같다.


팬에 기름을 약간 넉넉하게 붓고 열이 꽤 오르도록 예열한 다음 불을 약간 줄여서 살짝 식힌 다음

반죽을 넣어서 얇게 펴고 바닥이 바삭바삭해지면 이쪽저쪽으로 돌려가며 굽다가 뒤집어서 양면을 노릇노릇하게 구었다.


IMG_7445.JPG




IMG_7465.JPG




IMG_7467.JPG




IMG_7468.JPG




IMG_7457.JPG




겉은 바삭바삭하고 속은 촉촉 담백


IMG_7480.JPG




IMG_7385 (1)-01.jpeg




IMG_7441.JPG


간장1 식초1 물1 스푼씩 넣은 초간장에 고춧가루를 약간 넣거나 청양고추를 넣어서 찍어 먹어도 좋고

빈대떡 한 조각에 양파장아찌와 청양고추를 하나씩 얹어서 먹어도 아주 잘 어울린다.


빈대떡이야 늘 맛있지만 무쇠에 잘 구운 빈대떡은 각별하게 더 맛있다.



  • 멈뭄 2020.04.17 14:59

    어후... 오늘 비도 오고 뭘 먹을까 고민했는데 녹두전이 올라왔네요!

    제가 평양냉면을 정말 좋아하는데, 평양냉면 파는 집에 녹두전 있으면 꼭 시키거든요.

    녹두전 바삭하면서 촉촉하고 고소하고... 넘 맛있어요!

    근데 집에서 해보려니 엄두가 안 났는데 한번 해볼까봐요. 불리고 가는 과정을 감수할만큼 녹두전 정말 맛있잖아요. ㅎㅎ

    좋은 레시피 감사합니당~녹두 사서 꼭 해봐야겠어요. ㅎㅎ

  • 이윤정 2020.04.21 02:47
    제가 너무 늦게 답글 달고 있죠ㅠㅠ 이미 만들어 드시고 후기까지 올려주셨는데 말입니다^^;
    껍질 벗기느라 고생 많이 하셨죠. 국산 녹두가 완전히 거피된 것은 없더라고요.
    중국산이나 베트남산은 녹두가 완전 거피된 것이 있는데 빈대떡집에서도 (빈대떡 가루를 쓰는 곳 말고 잘하는 집) 수입산 사용하고 있는 걸로 알아요.
    저는 다음에는 베트남산으로 사서 해볼까 싶어요^^
  • 레드지아 2020.04.21 09:42

    녹두 껍질을 벗기시다니..@@;;;

    정말 대단하십니다!!!!!!!!!!!!

    전 콩껍질까지는 벗기겠는데 녹두는 상상도 안해봤어요!!

    진짜 꼼꼼함의 대가셔요!!!

     

     

    녹두전이 뻑뻑하면 어떠하고 질척하면 어떻습니까 다 맛있는걸요

     

    저 어릴때 할머니댁 가서 제사상에 오르고 남은 빈대떡 먹어보고 진짜 웩!!!!! 맛이라고 생각했어요

    이런 기묘한 맛을 어른들은 좋아하다니!!!

     

    나이 드니까 그 맛을 알겠더라구요 심심하고 별것도 아닌데 자꾸 손이 가는맛요

     

    그런데 윤정님의 빈대떡은 안에 더 맛있는 소도 잔뜩 넣으셔서 이 빈대떡 싫어할분은 거의 없을거 같아요 ^^

  • 이윤정 2020.04.22 04:21
    콩국수하면서 콩껍질 깔 때도 귀찮은데 그 쪼끄만 녹두껍질 진짜 귀찮기로는 최고수준인 것 같아요ㅠㅠ
    그래도 그 다음에 달콤한? 빈대떡이 기다리고 있으니 그것 보고 하는거죠ㅎㅎㅎ

    부산에는 빈대떡이 윗지방보다 흔하지 않아서 빈대떡을 성인이 되고 처음 먹었거든요.
    엄마께서 해주시는 파전 부추전 정말 많이 먹었지만 빈대떡은 정말 신세계였어요ㅎㅎ
    넘 고소하고 맛있어서 세상에 이런 게 다 있네 싶었는데 맛있는 집 가서 먹으니 더 맛있더라고요ㅎㅎ
    이제는 좋아하는 빈대떡집에 주기적으로 가줘야하는 그런 사람이 되었습니다ㅎㅎㅎㅎㅎㅎ
  • 만두장수 2020.06.06 22:11

    간만에 왔습니다.

    녹두전을 맛있게 해보고 싶어서 몇번 도전했다가 포기했어요.

    튀김, 부침, 전분, 밀가루등을 많이 넣으면 녹두 고유의 식감이나 맛이 퇴색되고, 녹두의 비율만 높이자니 원하는 겉 바싹, 속 녹두가 안되고...

    이래저래 하다가 "맞아 안되는건 안되는거고 못하는 건 못하는거야' 바로 포기 ㅋㅋ

    쌤의 녹두전 사진을 보고 배에서 꼬르륵 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02 한접시, 일품 제육양념으로 오징어볶음 4 file 이윤정 2020.07.15 2280
901 국 찌개 찌개맛된장으로 간단 된장찌개 2 file 이윤정 2020.07.12 1846
900 고기 갈비찜, 소갈비찜, 레시피, 양념 7 file 이윤정 2020.07.11 5336
899 국 찌개 얼갈이 된장국, 시락국 8 file 이윤정 2020.07.05 2306
898 일상 함박스테이크 4 file 이윤정 2020.07.03 2209
897 한그릇, 면 삼계죽, 닭죽, 닭백숙, 삼계탕, 만들기, 재료, 레시피 6 file 이윤정 2020.07.01 3164
896 한접시, 일품 닭도리탕 4 file 이윤정 2020.06.28 3904
895 고기 육전 만들기, 레시피 2 file 이윤정 2020.06.23 2550
894 국 찌개 참치미역국, 참치미역죽 4 file 이윤정 2020.06.20 1896
893 한접시, 일품 순대떡볶이 4 file 이윤정 2020.06.18 3041
892 전골 탕 찌개맛된장으로 된장라면 4 file 이윤정 2020.06.17 2268
891 소스 돼지갈비양념 레시피 8 file 이윤정 2020.06.15 6681
890 국 찌개 된장찌개 4 file 이윤정 2020.06.13 2774
889 소스 찌개맛된장 6 file 이윤정 2020.06.12 2618
888 국 찌개 꽁치김치찜, 꽁치김치찌개 4 file 이윤정 2020.06.10 1715
887 반찬 고구마순 조림 2 file 이윤정 2020.06.08 2296
886 국 찌개 기본 미역국, 고기없이 미역국 만들기, 레시피 6 file 이윤정 2020.06.06 7729
885 반찬 두부계란부침 2 file 이윤정 2020.06.04 3266
884 한접시, 일품 닭갈비, 레시피, 양념, 소스, 재료 10 file 이윤정 2020.05.29 6211
883 반찬 아스파라거스 소고기볶음 4 file 이윤정 2020.05.25 2008
882 반찬 간이 딱 맞는 뚝배기 계란찜 6 file 이윤정 2020.05.23 291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51 Next
/ 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