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크기변환_IMG_5399-.jpg


밥에 닭튀김, 계란지단, 덮밥소스, 마요소스, 자른김, 쪽파를 올린 치킨마요덮밥.


그저께는 덮밥소스를 올렸고 어제는 계란지단을 올렸는데 이게 다 치킨마요에 모이게 된다.

계란지단 만들기 - https://homecuisine.co.kr/hc20/89717

덮밥소스 마요소스 만들기 - https://homecuisine.co.kr/hc10/89680



닭고기 튀기는 것이 번거로운데 닭고기는 튀기지 않고 하려면, 닭고기에 소금, 후추로 밑간을 한 다음 감자전분을 살짝 묻히고 털어내고 기름을 약간 자작하게 두른 팬에 앞뒤로 구워서 사용해도 좋다. 고메치킨 등의 시판 가라아게를 충분히 해동해서 기름에 튀겨서 썰어서 사용하면 더 편해진다.



사용한 재료는 2인분으로

밥 2그릇

계란 2~3개

덮밥소스 2인분

마요소스 2인분

쪽파, 김


닭튀김으로

닭다리살 300그램( 껍질 손질 전 400그램)

소금, 후추

감자전분 50그램

튀김가루 50그램

찬물이나 탄산수 120그램




닭다리살은 씻어서 껍질과 기름 등을 제거하고 물기를 톡톡 닦아서 먹기 좋게 썬 다음 소금, 후추로 밑간 한다.


반죽은 분량대로 넣어서 튀김반죽에 멍울이 없도록 적당히 푼 다음 닭고기를 넣어서 저었다.

너무 오래 저으면 바삭함이 떨어지니까 서로 잘 풀리고 고기에 반죽이 잘 묻을 정도로 가볍게 젓는 것이 좋다.


크기변환_IMG_5372.JPG




크기변환_IMG_5373.JPG



팬에 기름을 붓고 가열한다. 반죽을 약간 넣으면 1센치정도 가라앉고 바로 떠오르는 온도가 되면 닭튀김을 튀기기 적당하다.


처음 튀길 때는 중간정도 색깔이 나도록 튀긴 다음 기름을 탈탈 털어서 식힘망 위에 얹고

두번째 튀길 때는 노릇노릇한 느낌이 나도록 튀겨서 기름을 탈탈 털어서 식힘망에 얹었다.


크기변환_IMG_5374.JPG




크기변환_IMG_5376.JPG




크기변환_IMG_5377.JPG


이번에 유독 기름이 많이 튀었다. 기름이 많이 튈 것을 대비해서 주변정리를 좀 하고 튀기는 것이 좋다..




튀김만 먹어도 바삭하니 맛있었다.

크기변환_IMG_5381.JPG


바삭바삭한 닭튀김은 썰기 전에 기름기를 더 탈탈 털었다.


덮밥에 올리려면 밥+계란지단+닭튀김이 한 숟가락 위에 조화롭게 올라가야 먹기 편하니까 한입크기보다 더 작게 썰었다.

뜨거울 때는 썰기가 안좋고 식어야 썰기가 더 편한데 너무 식으면 딱딱하니까 미지근할 때 썰었다.

크기변환_IMG_5383.JPG



고슬고슬한 밥에 계란지단을 듬뿍 올리고 닭튀김을 곁들인 다음

크기변환_IMG_5388.JPG




미리 준비한 덮밥소스와 마요소스를 뿌리고

크기변환_IMG_5391.JPG



김가루와 쪽파를 얹어서 완성.

쪽파는 대파 흰부분을 잘게 썰어 넣는 것으로 대체하거나 생략해도 괜찮고, 김가루는 도시락김 한봉투라도 부숴서 넣는 것이 좋다.


크기변환_IMG_5399-.jpg





크기변환_IMG_5408.jpg





크기변환_IMG_5409.JPG


소스도 미리 만들어야하고, 계란지단도 부쳐야 하고 닭고기도 튀겨야 하기 때문에 만들기에 효율이 좋은 편은 아닌데 그만큼 맛도 있다.

맛으로 치면 참치마요보다 더 맛있는데 번거로운 것이 단점이다.


밥, 계란지단, 바삭바삭한 닭튀김에 잘 어울리는 두 가지 소스와 김가루, 쪽파의 조합은 누가 만들어도 당연히 맛있다.






  • 레드지아 2020.03.05 14:12

    아유~~ 계단지단 곱게 부쳐 정갈하게 채썬 모습좀 보세요~~~ 아우 고와라~~~

     

     

    음..효율이 안좋지만 또 그만큼 맛있다고 하니 팔랑귀인 저는 또 읭??? 하고 귀가 솔깃해집니다 ㅋㅋㅋ

    항상 주말에 요런 소스같은거 미리 만들어놔야지...하고 다짐을 해보지만 주말은 주말대로 시간을 막 낭비하다보면 -_-;; 다시 월요일이고 그렇더라구요 ㅠㅠㅠ

     

    이번 주말엔 꼭꼭 소스부터 만들어놓을께요!!!^^

  • 이윤정 2020.03.06 04:52
    효율로는 참치마요가 제일 좋아서 치킨마요보다 훨씬 더 자주 해먹고 있어요ㅎㅎ
    이번에는 진짜 데리야끼소스 중에서도 조미료 쓰고 제일로 할 일 없는 버전이라서 주중에 대충 만드시고 주말에는 온전히 쉬시는 게 더 좋을 듯 합니다ㅎㅎ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60 밥류 소고기우엉밥 2 file 이윤정 2020.03.31 2848
859 소스 분말떡볶이, 떡볶이분말 레시피, 떡볶이 가루 만들기, 소스 10 file 이윤정 2020.03.27 13363
858 고기 항정살수육, 레몬양파절임 2 file 이윤정 2020.03.27 3581
857 한접시, 일품 순대구이 만들기, 레시피, 부산 동해옥 6 file 이윤정 2020.03.22 4625
856 한접시, 일품 고기떡볶이, 떡볶이 소스, 양념 레시피 23 file 이윤정 2020.03.20 10721
855 전골 탕 차돌두부두루치기, 차돌두부찌개 4 file 이윤정 2020.03.18 5036
854 반찬 배추전, 양념장 4 file 이윤정 2020.03.16 3470
853 일상 소고기 라면전골 2 file 이윤정 2020.03.14 3452
852 반찬 콜라비생채, 무생채 2 file 이윤정 2020.03.13 2160
851 고기 김치제육볶음, 김치두루치기 2 file 이윤정 2020.03.11 3619
850 일상 양념치킨소스 맛살볶음 4 file 이윤정 2020.03.09 1317
849 한접시, 일품 맛된장 소고기두부조림 4 file 이윤정 2020.03.08 2817
848 한접시, 일품 도제 유부초밥식 여러가지 유부초밥 만들기 6 file 이윤정 2020.03.06 8062
847 한접시, 일품 맛된장으로 된장닭구이 4 file 이윤정 2020.03.03 2838
» 한그릇, 면 치킨마요 만들기, 치킨마요덮밥 만드는법 2 file 이윤정 2020.02.29 3627
845 소스 덮밥소스, 마요소스 만들기, 한솥 치킨마요 소스, 데리야끼 소스 레시피 10 file 이윤정 2020.02.27 18674
844 일상 영도 골목분식 비빔라면 만들기 9 file 이윤정 2020.02.24 9086
843 전골 탕 맛된장으로 낙곱새식 대패전골, 맛된장 대패짜글이 2 file 이윤정 2020.02.21 2530
842 반찬 블랙빈소스 새송이버섯볶음 2 file 이윤정 2020.02.18 3372
841 전골 탕 곱창 두부두루치기, 레시피 4 file 이윤정 2020.02.16 2397
840 전골 탕 소고기 버섯 샤브샤브, 등촌 얼큰 샤브 칼국수 레시피 8 file 이윤정 2020.02.13 842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 53 Next
/ 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