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크기변환_IMG_8842.JPG


구수한 엔초비와 매콤한 아스파라거스, 고소한 파르마산치즈로 맛을 낸 오일파스타. 새우와 아스파라거스를 구워서 곁들였다.

요즘 아스파라거스가 나오는 계절이라 신선하고 맛있다.

아스파라거스는 수확을 하고 난 직후부터 단맛이 저하되기 때문에 최대한 빨리 먹는 것이 좋고

보관할 때에는 https://homecuisine.co.kr/hc10/52250 여기 링크에 있는 것처럼 보관하면 적당하다.



사용한 재료는 2~3인분으로

 

데체코 스파게티니 250그램

물 2리터, 소금 1스푼

 

아스파라거스 15개

새우 30마리

소금, 후추, 올리브오일

 

올리브오일

마늘 4개

페페론치노 4~6개

엔초비 4필렛

파스타 삶은 물 약 0.5컵 (+필요시 뜨거운 물 약간 더)

후추 약간

파르마산 치즈 1줌




마늘은 약간 도톰하게 슬라이스하고 페페론치노는 반으로 부수고 엔초비도 준비했다.

(이번에는 통마늘이 없어서 다진마늘을 사용했는데 통마늘을 사용하는 것이 더 낫다.)

 

크기변환_DSC05297.JPG


엔초비는 4필렛만 준비해서 겉을 만져봐서 멸치뼈가 길거나 손질이 덜 된 부분은 제거해서 사용했다.


크기변환_IMG_8811.JPG   


치즈는 넉넉하게 갈아두었다.


크기변환_IMG_3467.JPG   



엔초비는 1캔에 16필렛 정도 들어있는데 그 중에 4필렛을 사용했다.

남은 엔초비는 냉장보관을 하면 향이 쉽게 변하니까 4필렛씩 호일에 얹어서 냉동한 다음 호일을 접고 공기가 통하지 않도록 랩으로 싸서 냉동보관해서 사용하고 있다.

얇기 때문에 금방 녹아서 다음에 쓰기도 편하고, 향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냉동보관이 가장 좋다.


크기변환_IMG_8814.JPG




아스파라거스는 보라색 밑둥을 잘라내고 필러로 껍질을 얇게 벗기고 먹기 좋도록 큼직하게 어슷썰어서 준비하고 냉동 새우는 해동해서 헹구고 키친타올로 적당히 닦아두었다.


크기변환_IMG_3469.JPG     크기변환_DSC03726.JPG



올리브오일을 두른 팬에 아스파라거스와 새우를 각각 볶아서 준비했다. 새우쪽으로 합쳐서 소금, 후추를 약간 뿌리고 같이 한 번 더 볶았다.


크기변환_IMG_8816.JPG    크기변환_DSC04944.JPG 




파스타 삶는 물은 2리터 정도 넉넉하게 잡고 소금 1스푼을 넣어서 팔팔 끓으면 파스타를 넣고 봉투에 적혀있는 시간 -1분 동안 삶았다.


크기변환_DSC07786.JPG




마늘과 페페론치노를 볶으면서 마늘의 색깔이 살짝 변하기 시작하면 엔초비를 넣고 기름에 약간 볶다가


크기변환_IMG_8823.JPG     


타이머가 울리면 파스타를 건져서 팬에 넣었다.

파스타를 삶은 물을 100미리정도 팬에 넣고 올리브오일도 약간 더 넣었다.

파스타 삶은 물이 팬에 들어가면 금방 없어져서 100미리로 조금 부족할 수도 있는데 파스타 삶은 물에 간이 있으니까 100미리만 넣고 부족하면 뜨거운 물로 조절했다.

일단 간이 맞는 것이 가장 중요하니까 중간에 한 번 더 간을 봐서 면수를 더 넣으면 짜게 될 것 같을 때는 면수보다는 물로 조절하는 것이 더 낫다.

끓는 물을 사용하면 더 좋지만 없을 때는 생수라도 사용하는 것이 좋다.

 

올리브오일과 파스타 삶은 물에 엔초비와 마늘, 페페론치노가 적절히 섞이도록 빠르게 저었다.

파스타 삶은 물이 파스타에 흡수되기도 하지만 동시에 오일과 파스타 삶은 물을 계속 저어서 유화시켜 소스를 에멀전 상태로 만들면 적당하다.

마지막에 올리브오일을 약간 더 넣었다.


크기변환_IMG_8825.JPG


여기에 미리 갈아 둔 치즈를 넣고 후추를 약간 갈아서 넣은 다음 전체적으로 저어서 간을 봤다.

이때 간이 부족하면 치즈로 조절하면 적당하다.



마지막으로 새우, 아스파라거스를 넣고 전체적으로 한 번 저어주면 완성.


크기변환_IMG_8827.JPG 



파슬리가 있으면 잘게 썰어서 뿌리면 더 좋다.


크기변환_IMG_8842.JPG 




크기변환_IMG_8848.JPG


취향에 맞게 잘 익은 파스타에 간이 입맛에 딱 맞고 감칠맛이 있으면서 매콤하고 고소하니 밸런스가 좋다.

함께 곁들인 아스파라거스와 새우도 맛있고 당연히 잘 어울린다.


  • 레드지아 2018.04.13 13:20

    우와..저 탱글탱글한 새우가 푸짐한것좀 보세요

    게다가 눈처럼 내린 치즈...

    새우와 치즈 들어간 음식중에 맛없는건 없더라구요 ^^

     

    아스파라거스랑 엔초비는 인터넷이랑 티비에서 보기만 했지 한번도 사본적없고 먹어본적도 없어요!!(촌순이 인증..)

    아~ 맛이 어떨가 궁금해요 ^^

     

     

    좋은 재료 푸짐히 넣으신 파스타 보니 제가 막 기분이 좋아져요!!! ^^

  • 이윤정 2018.04.14 23:32
    아스파라거스 너무 얇거나 굵지 않은 걸로 사서 베이컨이랑 볶아 드시면 레드지아님 입맛에 바로 맞으실것 같은데 말입니다ㅎㅎㅎ
    엔초비는 작은 캔이 쿠팡에서 2천원 정도라 비싸지 않으니 한 번 드셔보셔도 좋을 것 같아요.
    엔초비 감칠맛이 오일파스타에 잘 어울려서 별다른 맛내는 것 없이도 맛있어져요ㅎㅎ
    파스타는 역시 한번 집을 때마다 같이 먹을 것이 매번 포크 끝에 찍히도록 재료가 넉넉해야 맛있는 것 같아요ㅎㅎㅎ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0 프랑스 외흐 엉 뫼헤트 oeufs en meurette, 포치드에그와 레드와인소스 file 이윤정 2014.09.13 4939
149 이탈리아 바지락 크림 링귀네 2 file 이윤정 2015.07.07 4938
148 양식 일반 가지 브리치즈 파니니 file 이윤정 2014.04.09 4907
147 이탈리아 사태 라구 크림 파스타, 볼로네즈 파스타 4 file 이윤정 2020.02.20 4840
146 양식 일반 감자수프, 감자스프만들기 file 이윤정 2014.09.22 4810
» 이탈리아 아스파라거스와 새우를 곁들인 엔초비 오일 파스타 2 file 이윤정 2018.04.11 4805
144 이탈리아 가지 버섯 까넬로니 7 file 이윤정 2015.02.25 4761
143 이탈리아 봉골레 링귀네 4 file 이윤정 2015.06.14 4749
142 프랑스 꼬꼬뱅, Coq au vin 3 file 이윤정 2014.08.13 4723
141 양식 일반 등심덧살로 순살 글레이즈드 바베큐 5 file 이윤정 2022.04.15 4704
140 이탈리아 가지계란그라탱, 가지그라탕, 고다치즈토스트 file 이윤정 2013.12.27 4694
139 프랑스 카페 드 파리 버터, 안심스테이크, 쿠스쿠스 6 file 이윤정 2019.04.22 4666
138 남미 양고기 티본스테이크, 쿠스쿠스, 과사카카소스 6 file 이윤정 2018.11.16 4648
137 이탈리아 살라미 버섯 리조또 file 이윤정 2012.10.08 4643
136 북미 영국 바베큐 폭립 2 file 이윤정 2018.04.28 4626
135 이탈리아 오리엔탈드레싱 샐러드파스타 file 이윤정 2013.08.31 4586
134 유럽 로메스코소스를 곁들인 치킨케밥, 새우 대파 닭꼬치 file 이윤정 2014.10.14 4584
133 북미 영국 리코타치즈 팬케이크 2 file 이윤정 2014.07.23 4557
132 이탈리아 리코타치즈를 곁들인 토마토 가지 파스타, pasta con melanzane pomodorini e ricotta file 이윤정 2014.07.14 4515
131 이탈리아 오소부코 2 file 이윤정 2014.11.16 449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 21 Next
/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