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아스파라거스와 가지를 곁들인 알리오 올리오

spaghetti aglio e olio con asparagi e melanzane

 

 

크기변환_DSC04710.JPG

 

 

 

 

한참 파스타 좋아할 때는 1주일에 두세번씩 먹고는 했는데 요즘에 계속 뜸하다가 오랜만에 파스타를 만들었다.

 

알리오 올리오는 잘 알려져 있다시피 이름처럼 마늘과 올리브오일로 만드는 파스타라 마늘, 올리브오일, 페페론치노, 파스타 정도의 간단한 재료가 필요하다.

그런데 그만큼 맛을 내는 재료가 단순해서 단순한 맛을 내는 것이 당연하고 변형된 레시피를 즐기지 않는 편이라 알리오 올리오는 그렇게 만들어왔는데

그래도 음식이 맛있어야 그 다음에도 먹고 싶다는 생각이 드니까 이번에는 추가재료를 조금 넣어서 맛있음에 촛점을 맞췄다.

 

구운 가지와 구운 아스파라거스를 곁들이고 엔초비 약간과 파르마산치즈를 넉넉히 추가해서 맛을 더했다.

이쯤 되면 이름이 알리오 올리오가 아니라 구운 채소를 곁들인 시칠리안 파스타정도로 봐야겠지만 어쨌든 제목은 알리오 올리오.

 

 

 

 

그래서 사용한 재료는 2~3인분으로

 

데체코 스파게티 250그램

물 2리터, 소금 1스푼

 

가지 2개

아스파라거스 6개

소금, 올리브오일

 

올리브오일

마늘 4개

페페론치노 4개

엔초비 4필렛

파스타 삶은 물 약 1컵

후추 약간

파르마산 치즈 1줌

파슬리 약간

 

 

 

 

 

가지는 양 끝을 잘라내고 0.5센치 정도 되는 두께로 어슷썰어서 아래에 소금을 뿌리고 착착 놓은 다음 위에도 소금을 뿌려서 20분정도 절였다.

수분과 쓴맛을 빼는 동시에 소금간을 해서 간이 맞고 달큰한 맛이 더 좋아진다.

 

축축해진 가지는 키친타올로 수분을 닦아냈다.

 

  

크기변환_DSC00537.JPG     크기변환_DSC00539.JPG

 

 

 

 

마늘은 약간 도톰하게 슬라이스하고 페페론치노는 반으로 부수고 엔초비도 준비했다.

 

 

크기변환_DSC05297.JPG     크기변환_DSC00601.JPG     

 

엔초비는 1캔에 16필렛 정도 들어있는데 그 중에 4필렛을 사용했다.

남은 엔초비는 냉장보관을 하면 향이 쉽게 변하니까 4필렛씩 호일에 얹어서 냉동한 다음 호일을 접고 공기가 통하지 않도록 랩으로 싸서 냉동보관해서 사용하고 있다.

얇기 때문에 금방 녹아서 다음에 쓰기도 편하고, 향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냉동보관이 가장 좋다.

 

 

 

 

아스파라거스는 필러로 껍질을 얇게 벗기고 먹기 좋도록 큼직하게 어슷썰고 파슬리는 잎을 떼어서 잘게 썰어두었다. 파르미지아노 레지나오 치즈도 적당히 갈아두었다.


 

크기변환_DSC04697.JPG     크기변환_DSC04707.JPG


 

 

파스타 삶을 물을 2리터로 잡으면 보통 소금을 20그램 넣어야 하지만

파스타 삶은 물을 파스타에 직접 넣기도 할 것이고 파스타에는 엔초비와 파르마산치즈를 넣을거라 파스타 삶을 물은 소금을 약간 줄여서 1스푼(15그램)정도 넣었다.

 

 

 

파스타 삶을 물을 불에 올리고 아스파라거스와 가지는 앞뒤로 노릇노릇하게 구웠다. 가지에는 올리브오일을 약간 넉넉하게 뿌리고 바짝 구웠다.

 

 

크기변환_DSC04698.JPG     크기변환_DSC04699.JPG

 

크기변환_DSC04704.JPG     크기변환_DSC04705.JPG

 

 

가지와 아스파라거스는 노릇노릇하게 잘 구워서 접시에 담아두었다. 그동안 물이 끓여서 파스타도 삶기 시작했다.

 

 

 

 

이번에 사용한 파스타는 10분간 삶는거라 8분으로 타이머를 맞추고 타이머가 1~2분정도 남았을 때 팬에 불을 다시 올렸다.

마늘과 페페론치노를 볶으면서 마늘의 색깔이 살짝 변하기 시작하면 엔초비를 넣고 기름에 약간 볶다가

 

 

크기변환_DSC04700.JPG     크기변환_DSC04701.JPG


크기변환_DSC04702.JPG     크기변환_DSC04703.JPG

 

 
타이머가 울리면 파스타를 건져서 팬에 넣었다.

파스타를 삶은 물을 1컵 팬에 넣고 올리브오일도 약간 더 넣었다.

 

올리브오일과 파스타 삶은 물에 엔초비와 마늘, 페페론치노가 적절히 섞이도록 빠르게 저어서 파스타를 2분정도 더 익히면 파스타 삶은 물 1컵이 금방 없어진다.

파스타 삶은 물이 파스타에 흡수되기도 하지만 동시에 오일과 파스타 삶은 물을 계속 저어서 유화시켜 소스를 에멀전 상태로 만들면 적당하다.

 

 

 

 

파스타 약간 먹어봐서 익힘 상태와 간을 보고 취향에 따라 파스타 삶는 물을 더 추가해서 볶아도 괜찮은데 다 익는 것을 좋아해서 취향에 맞게 딱 익혔다.

알덴테를 좋아하면 파스타 삶은 물을 1컵보다 약간 모자라게 넣고 1분정도 저어주면 적당하다.

여기에 파르마산치즈와 구운가지, 구운 아스파라거스를 넣고 한 번 섞으면 완성.

 

 

크기변환_DSC04708.JPG     크기변환_DSC04709.JPG

 

 

 

 

접시에 담고 파슬리와 치즈를 뿌렸다.

접시 2개에 나눠 담으니 팬에는 오일과 파스타 삶은 물이 유화된 소스가 한두방울 남을 정도로 딱 떨어졌다.

 

 

크기변환_DSC04710.JPG

 

 

 


 

크기변환_DSC04719.JPG

 

 

 

 


 

크기변환_DSC04725.JPG


 

취향에 맞게 잘 익은 파스타에 간이 입맛에 맞고 달큰한 가지와 마늘에 구수한 아스파라거스와 엔초비, 알싸한 페페론치노가 서로 잘 어울렸다.

가지와 아스파라거스, 마늘을 한 포크에 꿰어서 파스타 약간과 함께 감아 한입에 넣으면 기분이 약간 좋아지면서 입 안 가득 맛있음이 퍼졌다.

양이 꽤 많은데도 맛있게 잘 먹었다.

 

 

 

 

  • 뽁이 2015.10.07 00:04
    으와아아아앙 !!! 가지 ㅠㅠㅠ 가지 노무 좋은데
    진짜 파스타는 볼수록 쏘오스를 얼마나 잘 !
    면에 달라붙게 ? 하는가가 관건인거 같아요 !!
    이런건 양이 많아도 다 먹어야하고요 말고요 !!!
  • 이윤정 2015.10.07 23:00
    가지가 면적을 많이 차지해서 굽기 꽤 귀찮은 채소인데 구우면 왜 이렇게 달큰한지 계속 하게 되죠ㅎㅎㅎ
    파스타 면에 소스가 스며들면 면 맛이 진짜 좋아지는 것 같아요^^
  • 테리 2015.10.07 16:19
    앤쵸비까지 넣으시고 가지에 아스파라거스까지!!!
    감칠맛 폭발이겠어요~

    어제 집밥 백선생에서 파스타를 했는데
    좀 아니더라구요.컨셉이 자취생 남자를 위한 것이다 보니까 파스타는 기본에서 넘 벌어졌더라구요. 심한 저렴이 버전? 백반 스타일 한식이나 반찬은 다 괜찮던데.
  • 이윤정 2015.10.07 23:59
    원래의 알리오 올리오와는 약간 거리가 생겼지만 이 쪽이 먹기는 더 좋았어요ㅎㅎ
    집밥 백선생에서 파스타를 했나봅니다. 저 세상이 어째 돌아가는지도 모르고 유행도 몰라서 어쩌나 싶어요ㅎㅎ
    한식이나 외식에 특화되신 분이라 팁도 많고 보는 사람이 많으니 단점도 보이고 그런 것 같아요.
  • brd 2015.10.08 17:40
    가지를 그렇게 좋아하지 않는데 윤정님이 종종 너무 맛있게 구운 가지를 곁들이셔서 가지도 싸길래 한번 소금간해둔뒤 구워보니, 진짜 맛있네요!!
    그렇게 기분나쁘게 물컹하지도 않고 소금간에 달큰한맛이 나서 ...오오..! 신세계입니다. +_+
    돼지불고기에 곁들여서 먹고 있는데 맛있네요. 종종 샐러드 질릴 때 채소 곁들이는 겸 해먹어야겠어요. 구운가지...좋네요!!
  • 이윤정 2015.10.09 00:15
    저도 몇년 전만 해도 가지 좋아하지 않아서 거의 사지도 않았는데 어느순간 가지에 푹 빠져버렸어요ㅎㅎ
    소금간하고 물기 닦는 것도 은근 귀찮고 굽는 면적을 많이 차지해서 막 볶듯이 안되고 구워야 하지만 달큰한 맛이 좋죠^^
    고기요리는 물론이고 스테이크나 양갈비 등에도 다 잘 어울리고 파스타나 샐러드에도 좋고 샌드위치나 햄버거에도 좋아요ㅎㅎ
  • 부재학 2015.10.09 00:06
    진짜 맛있겠네요
    언제나 훌륭한 레시피 올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이런 레시피 읽을때마다 해먹고 싶다는 욕구가 폭발하거든요
    마침 내일 휴일이고 하니 이것저것 잔뜩 시도해봐야겠어요
    늘 건강하시고 좋은 일만 가득하세요!!
  • 이윤정 2015.10.09 00:16
    음식 해보고 싶다는 마음이 확 일어나면 은근 기분이 좋아지는 것 같아요^^
    휴일에 맛난 것 많이 해드시고 행복하게 보내세요^^
  • 뮤닉핑크 2016.11.12 02:56

    오늘 저녁으로 요고 해먹었는데 정말 맛있었어요!ㅎㅎㅎ

    하필 오늘 마켓에 아스파라거스가 안들어와서 집에 있던 양송이버섯으로 대체했는데 확실히 아스파라거스와 함께였으면 더 밸런스가 잘 맞았을 것 같아요. 다음에는 아스파라거스랑 해보려구용!

    새우도 곁들여서 한입 먹자마자 너무 맛있어서 감동 받았어요ㅠㅠㅠㅠㅋㅋㅋㅋ 이.. 이걸 내가 만들었다니이이 하면서.

    오늘도 레시피 감사합니다 :D

     

  • 이윤정 2016.11.13 22:58
    맛있게 드셨다니 기쁩니다^^
    양송이버섯도 좋고 아스파라거스도 좋죠ㅎㅎ 한국에 아스파라거스가 조금 저렴하면 자주 먹을텐데 은근 비싸서 자주 못사요ㅎㅎ
    새우까지 곁들이셨다니 당연히 맛있을텐데 제가 공치사를 받아서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8 이탈리아 까르보나라 스파게티 4 file 이윤정 2016.02.03 6028
247 이탈리아 푸타네스카 스파게티, Spaghetti alla Puttanesca 7 file 이윤정 2016.01.23 5994
246 유럽 바지락 빠에야, 닭가슴살 해산물 빠에야, 만들기, 만드는법, 레시피 2 file 이윤정 2016.01.09 5938
245 양식 일반 머쉬룸 모짜렐라 버거 6 file 이윤정 2016.01.08 3689
244 남미 치폴레 치킨 쉬림프 부리또볼 4 file 이윤정 2015.12.30 12164
243 이탈리아 아스파라거스와 양송이버섯을 곁들인 새우 비스크 파스타 6 file 이윤정 2015.12.23 5814
242 남미 치폴레 버거 2 file 이윤정 2015.12.21 3729
241 남미 치폴레 칠리 아도보 소스 8 file 이윤정 2015.12.15 28080
240 남미 치킨 쉬림프 부리또, 부리또 만들기, 레시피 12 file 이윤정 2015.12.08 16211
239 이탈리아 라자냐 만들기, 만드는법 8 file 이윤정 2015.11.25 9253
238 이탈리아 미트볼 스파게티 만드는법, 레시피 7 이윤정 2015.11.24 11001
237 양식 일반 어니언링 버거 2 file 이윤정 2015.11.22 2823
236 양식 일반 안심스테이크, 구운가지, 구운토마토, 쿠스쿠스, 스테이크 만들기, 굽기, 굽는법, 레시피, 소스 13 file 이윤정 2015.11.13 9719
235 유럽 비프 스트로가노프 11 file 이윤정 2015.11.08 32003
234 프랑스 꼬꼬뱅 만들기, 만드는법, 레시피 9 file 이윤정 2015.10.25 16053
233 남미 치킨 쉬림프 화이타, 레시피, 소스 5 이윤정 2015.10.22 5814
232 이탈리아 소프트쉘 크랩으로 꽃게 크림 파스타 2 file 이윤정 2015.10.17 5200
231 베이킹 초코칩쿠키 11 file 이윤정 2015.10.15 4071
230 이탈리아 오소부코 7 file 이윤정 2015.10.10 6627
» 이탈리아 아스파라거스와 가지를 곁들인 알리오 올리오 10 file 이윤정 2015.10.06 2152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21 Next
/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