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2013/05/28

발사믹비네그레트, 카프레제, 발사믹드레싱

 

 

 

 

0.JPG

 

 

 

 

 

 

가장 흔하고 만들기 쉬운 유화소스인 비네그레트는 기름-식초 샐러드드레싱으로, 비네그레트는 프랑스어로 식초라는 뜻이다.

기름과 식초 3:1의 비율로 만드는 것이 가장 표준적인 비네그레드인데 여기에 보통 소금, 후추, 허브와 같은 재료를 넣어서 흔든 다음 드레싱으로 쓴다.

비네그레트는 샐러드드레싱으로 가장 흔하게 쓰이지만 그릴 구울 재료를 마리네이드 할 때나 딥소스, 파스타소스, 샌드위치 소스로 다양하게 쓰기도 한다.

 

비네그레트에 있어서 당연하게도 가장 중요한 것은 기름과 식초인데 좋은 품질의 기름과 식초를 어떤 비율로 쓰느냐에 따라 맛이 크게 좌우된다.

기본적인 3:1의 비율로 만들되 기름이나 식초의 향이나 산도에 따라 재량껏 가감하는 것이 좋다. 물론 맛을 보고..

 

비네그레트는 화이트와인비네그레트, 레드와인비네그레트, 셰리비네그레트, 레몬비네그레트 등 식초나 산이 강한 과일의 즙으로 만드는데 

잘 분리가 되기 때문에 유화제로써 계란노른자나 겨자, 퓌레 등을 넣어서 만들 수도 있다.

 

비네그레트 중에서도 가장 흔한 발사믹 비네그레트를 만들어서 집에 사 둔 토마토와 생모짜렐라에 곁들이면서

드레싱을 넉넉하게 뿌려서 빵에도 찍어 먹으니 허브와 발사믹식초의 풍부한 향에 좋은 올리브오일이 잘 어울렸다.

 

 

 

 

 

발사믹 비네그레트는 2~3번정도 샐러드 드레싱으로 먹을만한 분량으로

레드와인비네거 1T, 발사믹식초 2T, 올리브오일 6T,

디종머스타드 약간, 잘게 썬 마늘, 쪽파, 오레가노, 파슬리, 소금, 후추, 설탕

 

디종머스타드는 생략가능하고 레드와인 비네거 대신에 발사믹식초를 3T넣어도 무방하다.

일반적인 비네그레트의 3:1비율에서 발사믹식초의 양을 늘여서 2:1로 만들었다.

오레가노나 파슬리는 생것이 없어서 마른 것을 넣었지만 당연히 생 허브를 넣으면 훨씬 좋고

소금과 후추는 살짝 톡톡 넣어주고 설탕은 그것보다 약간 더 넣었다.

 

허브나 마늘, 쪽파에 식초의 맛이 고르게 분산되도록 하기 위해서 오일을 제외한 나머지 재료를 섞은 다음 오일을 가장 마지막에 넣었다.

유화를 위해 겨자를 넣기는 했지만 미리 만들어 둔 것이라 잘 휘저어도 금방 분리됐다.

드레싱으로 먹을 때에 한번 더 휘저어 식초가 작은 방울로 흩어지도록 만든 다음에 드레싱으로 뿌리면 골고루 맛이 퍼져서 먹기에 더 좋다.

이렇게 만든 비네그레트는 너무 오랫동안 냉장고에 보관하지 않고 며칠 정도 안에 다 사용하는 것이 좋다.

 

비네그레트를 만들어 맛을 볼 때에 신경 쓸 점은 너무 시거나 기름져서는 안되고 적당한 균형을 가지고 있어야 한다는 것 정도..

 

 

집에 있는 재료를 사용해서 카프레제에 곁들여 먹었지만

레터스, 양파, 버섯, 베이컨, 크루통 등을 넣은 샐러드나

아보카도, 자몽, 베이비 채소를 넣은 샐러드 등도 책에 나와 있었다.

이 때에 채소에 물기가 남아있으면 비네그레트의 오일이 채소에 배이지 않기 때문에 물기는 최대한 제거하는 것이 좋다.

 

 

크기변환_DSC05179.JPG     크기변환_DSC05181.JPG


크기변환_DSC05182.JPG     크기변환_DSC05183.JPG


크기변환_DSC05187.JPG     크기변환_DSC05190.JPG


크기변환_DSC05345.JPG     크기변환_DSC05351.JPG

 

 

 


 

0.JPG


 

 

 

 

크기변환_DSC05355.JPG


 

방울토마토에 치즈를 넣고 비네그레트를 곁들이고 토스터에 구워 크게 썬 식빵을 쿠루통으로 올렸다.

식재료의 상큼하고 고소한 맛에 비네그레트가 잘 어울렸다. 

쉽고 간단하게 먹는 아침으로 딱 좋았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9 이탈리아 오리엔탈드레싱 샐러드파스타 file 이윤정 2013.08.31 4178
28 이탈리아 기본 토마토소스, 아마트리치아나 file 이윤정 2013.08.15 7715
27 이탈리아 전복파스타 file 이윤정 2013.08.14 3498
26 이탈리아 방울 토마토 마리네이드, 브루스게타, 샐러드파스타 file 이윤정 2013.08.05 24681
25 이탈리아 프로슈토와 파프리카를 넣은 크림리조또, 리소토 file 이윤정 2013.07.26 2606
24 양식 일반 요거트딥, 요거트드레싱 file 이윤정 2013.07.14 5838
23 이탈리아 베이컨 크림파스타, 콘낄리에 conchiglie con panna file 이윤정 2013.07.13 3475
22 이탈리아 알리오 올리오 파스타, Aglio e olio 2 file 이윤정 2013.07.12 8525
21 쿠스쿠스를 곁들인 안심스테이크 file 이윤정 2013.06.30 1325
20 양식 일반 스테이크, 스테이크 만들기 2 file 이윤정 2013.06.28 23335
» 양식 일반 발사믹비네그레트, 카프레제, 발사믹드레싱 file 이윤정 2013.05.28 4467
18 이탈리아 고르곤졸라 소스 뇨끼, Gnocchi con gorgonzola file 이윤정 2013.05.27 4559
17 이탈리아 고르곤졸라 크림소스 펜네, 고르곤졸라 파스타 file 이윤정 2013.05.07 3837
16 양식 일반 부드러운 매쉬드포테이토 file 이윤정 2013.04.24 4663
15 이탈리아 푸타네스카 스파게티 Spaghetti alla Puttanesca file 이윤정 2013.04.22 7349
14 이탈리아 파스타 수플레, pasta souffle file 이윤정 2013.04.21 2004
13 이탈리아 쪽파 프로슈토 크림소스 링귀네 file 이윤정 2013.04.12 2093
12 이탈리아 볼로네제 파파르델레, 볼로네즈 소스, 라구소스 4 file 이윤정 2013.04.10 3513
11 이탈리아 포르치니 버섯으로 버섯 리조또, 리소토 2 file 이윤정 2013.03.24 6518
10 이탈리아 샐러드 파스타, 파스타 샐러드 3 file 이윤정 2013.03.14 506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Next
/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