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조회 수 2904 추천 수 0 댓글 6




IMG_3387.JPG



바로 전에 올린 춘권피 치즈스틱에 이어서 https://homecuisine.co.kr/hc10/96931 춘권피 베이컨 치즈스틱.



춘권피 치즈스틱도 편하고 맛있는데 베이컨을 한 겹 더 넣었으니 더 맛있기도 하지만
신기하게도 몬테크리스토맛이 난다!


계란물에 담가 부친 샌드위치는 몬테크리스토로 치지 않고 무조건 튀김배터에 담가서 튀겨야만 몬테크리스토의 제맛이 난다고 생각해서 몬테크리스토는 늘 그렇게 해먹었는데 간단한 재료로 몬테크리스토 맛이 나서 아니 이게? 하면서 놀랐다. 몬테크리스토의 맛을 가장 간편하게 느낄 수 있는 조합이었다.



사용한 재료는


블럭 모짜렐라치즈 400그램
베이컨 300~400그램
춘권피 15~20장
튀김기름 적당량


허니머스타드, 슈가파우더 약간 (선택)



춘권피는 1팩에 50장이 들었는데 배송오면 살짝 해동되어 있으니까 배송받았을 때 바로 봉투를 뜯어서 10장정도 단위로 나눈 다음 종이호일이나  유산지로 켜켜를 나눈 다음 다시 포장해서 냉동보관하면 꺼내서 사용하기 편하다.

베이컨은 기름이 적고 짜지 않은 걸로 준비한다.베이컨은 두께가 두껍거나 치즈를 전부 감싸면 좀 더 필요하고 그 반대면 덜 필요해서 베이컨 분량이 300~400그램이다.  베이컨 대신 샌드위치용 햄을 사용해도 괜찮다.

치즈는 반드시 블럭으로 된 모짜렐라치즈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 (이마트 트레이더스에서 구매한 Frigo 모짜렐라 치즈 사용)




1. 모짜렐라치즈는 손가락 두께로 썬다.

IMG_3364.JPG




2. 춘권피를 한 장 살살 떼어낸다.

춘권피는 얇은 만큼 금방 마르기 때문에 해동하거나 사용하는 동안에도 가장자리가 마른다.

춘권피를 사용하는 동안에  젖은 키친타올을 올려두거나 랩으로 덮어두어도 좋고, 금방 만들 것이면 한장씩 살살 떼서 그 위에서 작업한다.

IMG_2769.JPG






3. 베이컨을 올린 다음 모짜렐라치즈를 올린다.

IMG_3371.JPG



4. 베이컨 윗쪽에서부터 모짜렐라치즈를 감싸서 아랫쪽으로 내려온 다음

IMG_3372.JPG


그대로 춘권피의 아랫쪽 모서리를 올려서 돌돌 감싼다.




IMG_3374.JPG





5. 양 날개를 접고 마지막에는 남은 삼각형부분의 춘권피에 물을 발라서 잘 감싼 다음 가볍게 쥐어서 접착한다.


IMG_3370.JPG



춘권피를 말고 난 것도 겉이 마르니까 금방 마르니까 젖은 것이나 비닐 등으로 덮어두면서 작업한다.



IMG_3368.JPG



6. 팬에 기름을 넉넉히 붓고 불을 올려 기름을 달군다.
춘권피 조각을 넣었을 때 바로 떠오를 정도면 적당하다.


IMG_3375.JPG




7. 치즈스틱을 넣고 겉면이 노릇노릇하도록 튀긴다. 한 번에 1~2개씩만 넣어서 기름 온도가 떨어지지 않도록 하고 치즈가 살짝 새어나오려고 하면 바로 건진다.
전체적으로 중불을 사용하는데 온도가 낮으면 겉이 노릇노릇하게 되기도 전에 치즈가 녹아서 빠져나오니까 온도가 떨어지지 않게 불조절을 한다.

팬을 기울여서 기름에 최대한 잠기도록 했다.


IMG_3386.JPG




IMG_3377.JPG




8. 튀긴 후에는 식힘망에 올려둬서 기름과 수증기가 빠져서 바삭바삭함이 유지되도록 한다.


IMG_3387.JPG




IMG_3380.JPG




IMG_3383.JPG




IMG_3392.JPG



당연히 겉은 바삭바삭하고 모짜렐라치즈는 부드럽고 맛있고 베이컨이 살짝 짭조름해서 아주 잘 어울리고 맛있다.


그런데 의외로 몬테크리스토 맛이 나니까 슈가파우더를 약간 솔솔 뿌리고 허니머스타드를 아주 약간 찍어서 먹으면 몬테크리스토맛에 더 가깝다.

안그래도 춘권피라서 만들기도 편하고 튀기기도 편한데 몬테크리스토 너낌까지 개꿀ㅋㅋㅋ





  • 땅못 2020.09.27 16:48

    썸네일하고 제목 보고 모야모야 윤정님 천재시잖아!!! 하고 외치면서 들어왔는데 몬테크리스토맛이 난다고 해서 디용했어요! 저번에 춘권피 치즈스틱글에도 방정맞게 댓글달았지만 저는 치즈스틱을 완전 좋아한답니다ㅠㅠ 그래서 치즈스틱 배리에이션이라면 다 환영이지만!! 무려 몬테크리스토맛이라니 너무너무 궁금해서 꼭 해볼 거예요.  듣기만 해도 신기합니다!딸기잼 살짝 찍어먹어도 맛있으려나요 ㅠㅠ 게다가 늘 그렇지만 너무 사진을 맛있어보이게 찍으셔요. 다소곳한 치즈스틱들이 아름답습니다 ㅎㅎ 춘권피 사러 다녀오겠습니다. 이거 성공하면 진짜 몬테크리스토맛인지 감상드릴게요 ㅋㅋ 추석연휴가 긴데 즐거운 시간 편안한 휴식시간 보내셨음 합니다. 저는 올해는 어디 멀리 갈 계획은 없어서... 해보고 싶었던 거 해먹으면서 푸우우욱 쉴 거예요! ㅎㅎ 홈퀴진과 함께 할게요ㅎㅎ 미리 감사의 인사도 드립니다...<333

  • 이윤정 2020.10.01 01:49
    베이컨 말아서 튀겨야지 생각은 제가 했는데 몬테크리스토 맛은 저도 몰랐거든요. 그런데 옆에서 아 이거 몬테크리스토 맛이잖아! 해서 저도 디용했어요ㅎㅎㅎㅎㅎ 그러고보니 진짜 그런거 있죠. 저는 평소에도 몬테크리스토에 라즈베리잼을 안 곁들였어서 쓰지는 않았는데 몬테크리스토에 라즈베리잼 좋아하시면 살짝 찍어도 어울릴 것 같아요^^
    춘권피 사러 마트를 몇 군데 다녔는데 없길래 인터넷에서 샀거든요. 예전에 롯데마트 광복점에서 샀었는데 제가 최근에 갔을 땐 없더라고요.. 꼭 감상해보시고 알려주세요ㅎㅎ
    내일이 추석 당일인데 푹 쉬시고 또 맛난 걸로 많이 많이 챙겨드세요^^
  • 레드지아 2020.09.29 14:12

    ㅋㅋㅋ춘권피 튀긴 모습에서 앞의 3개는 바닥에 닿은걸까요? 아님 아슬아슬하게 공중에 매달려 있는걸까요? ^^

    사진도 너무 귀여우셔요 ㅎㅎㅎㅎ

     

    베이컨에 말아서 춘권피에 튀기다니! 오옷..더욱더 맛이 업그레이드!!!!

    윤정님 어릴때 소꿉놀이도 참 야무지게 잘하셨겠다~~라는 생각이 듭니다 ㅎㅎㅎㅎ

    만드는데엔 시간이 오래 걸리지만 먹는데는 금방 먹어서  또 화나는 아이템은 아닐런지요? ^^

    그래도 식구들이 잘먹어주면 그것만큼 뿌듯하고 보람찬게 없는거 같아요 ㅎㅎㅎ

  • 이윤정 2020.10.01 01:53
    돈까스망 말고 큰 망을 가지고 와야 하는데 귀찮아서 꾸역꾸역 올리다보니 셋은 도마에 닿아있어요ㅎㅎㅎㅎ
    다 베이컨 속에 말은 거가 넘 맛있더란 이야기 하려는 빌드업이었어요ㅎㅎㅎㅎ

    소꿉놀이 생각이 나시다니 넘 재밌어요ㅎㅎㅎ 놀이를 별로 좋아하지 않는 무미건조한 성격이었지만요ㅎㅎ
    밀가루 계란 빵가루 묻히는 것에 비해서 만들 때 넘 뚝딱이라 그 파트가 최고에요ㅎㅎ
  • 샤샤샥 2020.10.19 21:00
    지식백과 읽는 느낌으로 진지하게 내려오고 있었는데... 너낌까지 개꿀ㅋㅋㅋ로 끝나니까 급친근감이 느껴져요ㅋㅋㅋ
  • 이윤정 2020.10.21 04:40
    진짜 그런 너낌에 그런 개꿀이니까요ㅎㅎㅎㅎㅎㅎ
    제가 드립 욕심은 많은데 센스가 부족해서 저 혼자 이러면서 좋아하고 있어요ㅎㅎ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63 한접시, 일품 야채호빵으로 만드는 호빵고로케 6 file 이윤정 2020.12.22 6104
962 고기 등심덧살구이, 파절이 양념, 소스 2 file 이윤정 2020.12.19 3133
961 일상 2020. 12 일상 (스압) 8 file 이윤정 2020.12.14 2981
960 전골 탕 라면전골 4 file 이윤정 2020.12.12 8043
959 일상 고구마칩 6 file 이윤정 2020.12.10 1542
958 전골 탕 낙곱새양념으로 관자 곱창 소고기 2 file 이윤정 2020.12.09 2375
957 반찬 참치쌈장 2 file 이윤정 2020.12.07 2030
956 국 찌개 갈매기살로 돼지고기 김치찌개 2 file 이윤정 2020.12.04 3173
955 고기 간단 돼지갈비 4 file 이윤정 2020.11.30 3742
954 전골 탕 닭한마리 만들기, 레시피 6 file 이윤정 2020.11.28 4751
953 한접시, 일품 숯불양념치킨, 지코바 양념 레시피 9 file 이윤정 2020.11.26 18030
952 전골 탕 곱창전골 레시피 4 file 이윤정 2020.11.24 5040
951 한접시, 일품 허니간장치킨, 교촌치킨 만들기, 레시피 4 file 이윤정 2020.11.21 10792
950 국 찌개 고등어조림 2 file 이윤정 2020.11.20 3294
949 고기 당면사리를 넣은 촉촉한 제육볶음 2 file 이윤정 2020.11.17 3236
948 한접시, 일품 잡채 2 file 이윤정 2020.11.15 2998
947 김치, 장아찌, 무침 미니오이로 오이소박이 2 file 이윤정 2020.11.12 1929
946 일상 고구마튀김 4 file 이윤정 2020.11.12 1807
945 한접시, 일품 오리주물럭, 오리불고기, 양념, 레시피 2 file 이윤정 2020.11.11 3570
944 일상 대패김치볶음밥 2 file 이윤정 2020.11.07 2026
943 한접시, 일품 불고기파전 만드는법, 레시피 6 file 이윤정 2020.11.05 220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54 Next
/ 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