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Home Cuisine

  

구매
2020.03.26 04:35

떡볶이용 떡 구매

조회 수 955 추천 수 0 댓글 8






떡볶이에 미친..사람의 떡 구매기


어떤 식재료건 중소기업 제품을 구매할 때는 (은 대기업은 주로 해썹이 전제되어 있기 때문에) 해썹(HACCP) 인증이 있는 업체의 제품을 선호하는 편이다. 특히 반조리식품이나 순대, 떡, 양념 같은 경우는 더 꼼꼼하게 확인한다. 그래서 식재료를 사기 전에 제조공장의 소재지를 본 다음 로드뷰로 공장을 찾아봐서 언제부터 어땠고 지금은 어떤지 공장 상태도 확인하고 사는 편이다. 공장이 아니라 가정집 수준이면 사려고 했던 물건도 안사기도 하고 그렇다.

그래서 이번에 산 떡은 해썹 인증인 업체였고 분식집에서도 사용하는거라 선뜻 구매하기 좋았지만 받아보니 떡이 마르고 굳어서 떡을 떼어내기 아주 안좋았고 버릴 것도 일부분 있었다. 이 떡을 사서 사용하시라는 것이 아니라 떡은 마트떡보다는 떡집이나 어묵가게 등에서 구매하는 것이 그나마 낫다는 이야기 + 일기.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보통 떡볶이를 하려고 떡을 사러 가면 내 경우 아래와 같은데

1. 마트 냉장떡 (식재료마트에서 구매하는 것 포함), (마트떡도 조리코너에서 파는 것은 2에 포함)

2. 떡집떡 (떡 맞추는 거 포함) (가장 맛있지만 시간 맞춰 구매하기 불편한 단점)

3. 시장떡 (부평시장 어묵가게 판매)



*공장에서 떡을 구매하는 경우는 아래와 같다.

1. 유명한 밀떡인 한양식품떡 - 구매해보지 않았음

2. 부평시장 어묵가게에서 산 떡 포장지를 참고해서 공장에서 바로 구매가능한지 여쭤봄 - 불가능

3. 단골 분식집 사장님께 거래처 여쭤봄



*분식집 사장님 이야기로는

우리집에서 사용하는 떡볶이용 떡의 이름은 기차떡이고, 떡볶이가 굵은 집 떡볶이나 물떡용 떡은 몽떡이다.


분식집 사장님께 여쭤보고 알게 된 거래처에 전화해서 소매로 구매할 수 있는 곳을 여쭤보니 공장에서 새벽부터 생산해 밤새 나온 떡을 당일에 떡볶이집이나 시장에 공급하는데, 떡볶이집에 납품하는 것이 주이기 때문에 시장에 가서 직접 가서 살 수 있는 곳은 감전동새벽시장 밖에 없다고 하신다. 꽤 멀리가야 하는 관계로 택배로 구매했다.


몽떡 600(물떡용), 기차떡 600(떡볶이용), 긴떡900(떡볶이용)을 각각 5개씩 구매했다.

(받아서 무게를 재어보니 몽떡 1팩에 640그램정도 됐다.)


여기까지는 괜찮았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하지만 불행하게도 택배로 받은 떡은 상태가 좋은 것도 있었지만 또 일부는 제각각 굳어있는 바람에 떡을 떼어내다가 갈라지고 일부 부서지며 버릴 것이 생기는 등의 좋지 않은 일이 있었다. 긴떡, 기차떡은 괜찮았는데 일부 몽떡은 한숨이 나왔다.. 떡의 신선한 상태는 괜찮았지만 떡이 제대로 안떼어지면 떡볶이를 어떻게 해먹냐고...


자세히 보니 떡마다 찍혀있는 유통기한도 하루씩 달라서 그게 문젠가 싶기도 하고 떡 떼기가 너무 힘들어서(빡쳐서) 다시 전화로 여쭤봤다. 보내주신 담당자님은 떡포장지가 남아서 그렇게 간 것일 뿐 절대 하루 지난 것이 아니고 생산한 날에 바로 보내셨으며 하룻동안 낮은 온도에서 건조되어서 그렇다고 하셨고 다음에는 직배송해드리겠다 했지만.. 떡을 이번에 처음으로 택배로 보낸 것도 아니신 걸로 알고 있는데 일부 몽떡의 경우는 여태는 어떻게 거래가 가능했던 것인지 의문이 들 정도로 굳어있어서 떼어내면서 한숨이 절로 나왔다. 그 중에서는 (이번에는) 긴떡의 상태가 그나마 제일 나았다.


이런 빡친 경우를 겪지 않으려면 택배로 주문하자면 너무 춥거나 건조하지 않은 계절에 갓 생산한 떡을 보내달라고 해서 주문하는 것이 좋겠고 아니면 도매나 소매로 직접 사는 것이 최선이다. (그래도 램덤으로 빡칠 가능성은 있으니 추천하지는 않음)



어쨌든 택배로 받은 떡을 전부 떼어서 헹구고 물기를 제거한 다음 필요한 만큼으로 소분하고 냉동했다. 다른 것 보다 몽떡이 잘 떼지지 않고 막 뜯어져서 인내심의 한계가 여러번 왔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그런데 진짜 문제는 그렇게 빡친 마음으로 받아서 소분하고 냉동보관한 떡으로 물떡과 떡볶이를 만들어보니 맛있다는 점이다. 떡을 떼면서는 앞으로 다시는 사고 싶지 않았지만 막상 먹어보니 다음에는 더 괜찮은 컨디션으로 구매할 수 없을까 싶다. 다음에 구매하게 된다면 공장에 가거나 아니면 담당자님과 만나서 받을 예정이다. 떡볶이에 미친 사람은 아닙니다만..





떡 떼기 가장 힘들었던 몽떡. 말랑하게 조리해서 물떡으로 먹으면 넘넘 맛있다.
LHW07228.JPG


보통 떡볶이용으로 가장 흔하게 쓰는 기차떡.

LHW07123.JPG




LHW07126.JPG






긴떡. 긴떡은 자주 생산하지 않고 업체에서 주문이 들어올 때만 생산한다고 했는데 타이밍 맞춰서 잘 구매했다.

떡 두께는 기차떡과 똑같은데 길쭉길쭉하니 보기가 좋다.

몽떡 떼면서 빡치다가 긴떡 떼니까 완전 힐링타임이 따로 없었다.

LHW09779-1.JPG



LHW09782-1.JPG

(사진출처 : 참미소)



내가 받은 상태로는 긴떡이 떡 떼기 가장 편했는데 이것도 케바케라서 딱히 어떤 걸 추천하거나 할 수는 없다..

배송상태는 별로였지만 분식집에서 사먹는 떡의 그 맛 그대로라서 맛있긴 맛있었다.




요약 :  화남 + 맛있음





  • 최망고 2020.04.04 19:54

    윤정님~! 저도 부산에 사는데 익숙하다 싶어서 보니 저희집에 있는 떡이랑 같은거네요! 저희 엄마가 이 떡을 자주 사오셨는데 물어보니 동네 시장안에 오뎅집에서 구매하셨대요 오전에 가면 두꺼운것도 있고 얇은것도 있는데 저녁에 가면 거의 없다는 거 보니 아침마다 들어오는 것 같아요 참고로 감전동새벽시장 아니고 저희동네는 ㅇㄷ에 있어요!
    감전동이랑 저희동네는 한참 먼데 들어오는 걸 보면 제 생각엔 다른 동네 오뎅집에도 납품되지 않을까 싶어요 혹시 윤정님 동네시장에도 들어오지 않을까요? 아님 ㅇㄷ도 괜찮으시면 위치 알려드릴게요! 저희는 항상 요떡 말랑말랑한 상태로 먹었어서 윤정님도 좋은 상태의 떡 드셨으면 하는 맴..₍₍ ( ๑॔˃̶◡ ˂̶๑॓)◞♡

  • 이윤정 2020.04.04 22:33
    앗 정말요? 저는 여기 전화해서 직접 가서 구매할 곳이 없냐고 여쭤보니 어디 시장에 파는지 알아보고 전화주신대서 연락받고 보니 정확한 곳은 감전동밖에 없다 그러셨거든요. 꽤 멀어서 포기하고 택배로 받았는데 택배로 받고보니 가서 살 걸 한 거 있죠. 배송 상태가 실망스러웠는데도 맛은 있었어서 글을 올리긴 한건데, 계시는 동네인 ㅇㄷ에서 구매하셨다니! 10키로 얼른 다 먹고 빨리 가서 말랑말랑한걸로 사먹고 싶어요ㅎㅎㅎㅎㅎ
    어딘지 알려주실 수 있으실까요? 저는 부평시장 전부 돌았는데 이 떡은 또 없더라고요.
    ㅇㄷ라니 어딜까 제가 자주 가는 영도일까? 아니면 용당? 우동? ㅇㄷ 더 있나요? 셋 중에 한 군데일까요? 얼른 알려주세요ㅎㅎㅎㅎㅎ
  • 최망고 2020.04.05 00:05

    쪽지로 보냈는데 쪽지함에서 확인해보니 잘리는 것 같아서 삭제하구 댓글로 적어요 혹시 이미 보내졌다면 무시해주셔요..!

    동네이름 별거 아니지만 적기가 쪼끔 그래서 윤정님은 부산분이라 아시겠지 하고 초성만 적었는데 부산에 ㅇㄷ가 이렇게 많은줄 몰랐지뭐에요ㅋㅋㅋㅋ 영도 남항시장인데 윤정님이 영도에 자주 가신다니 딱이네요 정말>.<!!! 엄마가 가게 이름은 잘 모르고 남항동 한양마트랑 아리따움 있는 시장 입구로 들어가면 금방 나오는 오뎅집이라고 하셔요 남항동 아리따움을 오른쪽에 두고 시장안으로 들어가시면서 주변에 있는 오뎅집들 살펴보심 될 것 같아요!
    매번 윤정님의 다양한 레시피에 도움만 받다가 이렇게 작게나마 도움 드릴수있다니 이걸위해 이때까지 영도에 살았구나 싶구요?ㅋㅋㅋ 넘 기쁘고 감격스러워서 내적댄스 중이에요 ♡〜٩( ˃́▿˂̀ )۶〜♡

  • 이윤정 2020.04.06 02:55
    저도 몰랐는데 쪽지가 글자수 제한이 있나봐요ㅠㅠ 넘 번거로우셨죠ㅠㅠ
    지도앱 켜서 ㅇㄷ가 대체 어딜까 한 10분 다 들여다봤어요ㅎㅎㅎㅎ
    그런데 영도 남항시장이라니! 아 완전 넘 좋아요ㅎㅎ 한양파트랑 아리따움은 아는데 그쪽 오뎅집에 판다니 정말 등잔밑이 어두웠네요.
    최망고님 아니셨으면 등잔만 들고다닐 뻔 했는데 이런 좋은 정보 주셔서 정말 감사해요!
    저는 집은 고신의료원 근처인데 마트도 밥집도 산책도 영도에 자주 다니거든요. 영도에 갈 때마다 최망고님이 여기 어딘가 계신다는 내적반가움 저도저도요ㅎㅎㅎ
  • 레드지아 2020.04.08 09:52

    보기만 해도 탐나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런 가게들이 윤정님 동네에 있으시다니 막 부러워요 ㅋㅋ

    저도 택배로 주문하고 싶은데 떡은 저만 좋아해서 ㅠ 택배로 주문하기가 좀 그러네요 ㅠ

    직접 가서 한두개씩 사면 을매나 좋을까요 ^^

  • 이윤정 2020.04.09 02:11
    최망고님 덕분에 제가 자주 가는 동네에서 이 떡을 알게 되어서 아주 기쁘긴 한데 이미 저희집에는 10키로가 냉동실에 있으니 약간 슬프기도 합니다ㅋㅋㅋㅋ
    얼른 열심히 다 먹고 사러가야겠어요ㅎㅎㅎㅎ
  • TR 2020.04.08 15:43
    제가 부산살면 공장 가서 뜨거운 떡 바로 사와 뜯겠어요.
    떡마다 질감 다른거 저도 알지요!
    부산은 맛난 게 넘 많아 좋겠어요!
  • 이윤정 2020.04.09 02:13
    원래부터 택배거래도 하신다고 해서 샀었거든요ㅠㅠ
    떡 떼면서 공장에 찾아갈 걸 그랬다, 감전동까지 갈 걸 그랬다 10번은 더 ㅠㅠ 했어요.
    하지만 긴떡만은 상태가 좋아서 그나마 위안이었어요ㅎㅎ
    맛난 음식이야 사람도 많고 맛집도 많은 수도권이 훨씬 많을텐데 부산은 서울에 없는 지역색이 느껴져서 TR님이 그렇게 생각하시는듯요ㅎㅎ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2 구매 분말떡볶이용 간장분말 구매 2 file 이윤정 2020.03.27 1317
» 구매 떡볶이용 떡 구매 8 file 이윤정 2020.03.26 955
60 구매 베트남 식재료 구매, 피시소스 이야기 2 file 이윤정 2020.03.17 643
59 구매 미트박스 돼지고기 구매 1 2 file 이윤정 2019.11.14 2285
58 구매 운틴가마 무쇠팬 구매 8 file 이윤정 2019.11.04 5783
57 잡담 잡담 6 file 이윤정 2019.10.14 998
56 구매 한우암소 안심 구매 4 file 이윤정 2019.10.03 1395
55 구매 베트남 쌀국수 외 4 이윤정 2019.09.05 1083
54 구매 베트남 쌀국수, 라이스페이퍼 2 file 이윤정 2019.08.27 887
53 구매 카스텔베트라노 그린올리브 Castelvetrano Olives 2 file 이윤정 2019.08.23 1464
52 구매 춘장 4 file 이윤정 2019.04.04 3687
51 구매 동양어묵 택배 구매, 늘 구매하는 삼진어묵 4 file 이윤정 2019.03.09 4789
50 구매 롤형 면포, 면보 8 file 이윤정 2019.02.08 2625
49 잡담 레시피들 17 이윤정 2019.01.19 3167
48 잡담 잡담 카테고리 이윤정 2019.01.11 1548
47 구매 미트그라인더 (키친에이드 어태치먼트) 4 file 이윤정 2019.01.07 3063
46 구매 에비 텐카스 2 file 이윤정 2018.12.12 2788
45 구매 계량컵 구매, 옥소 지거, OXO Angled Measuring Jigger, Stainless Steel 2 file 이윤정 2018.11.12 2653
44 구매 음식에 주로 설탕을 사용하는 이유 + 자일로스 설탕 2 이윤정 2018.10.29 4502
43 잡담 홈페이지 새 글 업데이트가 늦어집니다. 12 이윤정 2018.10.11 228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