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조회 수 1539 추천 수 0 댓글 1

지난주...

윤정님 따라잡기 첫 도전으로 황태육수 만들었어요!!^^

(소포장 하기에 바빠 완성샷은 깜빡했네요^^;)

냉동실 보관용으로 2배육수 만들었는데...

우왕!  진짜 고소구시한 맛있는냄새랄까요?

슬쩍만 맡았는데도 깊은 감칠맛이 느껴져서  깜놀했어요!!!

사실 제요리에 육수는 무조건 다시다물 이었거든요^^; 

이번에 처음으로 육수 도전 해본건데   직접 만드는 그 이유를

정말 알겠더라구요~^^

윤정님 덕분에 저.. 육수만드는 부지런한 여자 될꺼같아요♡크크크

 

 

그리고 오늘 만든 찌개맛된장 이에요!

파 고추 다지면서 고추씨 다 튀고 파는 저리루 날라가고^^;

혼자 난리부르스 쳤어요ㅋ.ㅋ 

쓱싹쓱싹 다 비비고나니  바로 감칠맛나는 된장냄새 올라오는데...

어떤맛일지  엄청 궁금해요ㅋㅋ 이번 주말에 된장찌개 만들어보려구요.

만들어보구 또 후기 올릴께요^^

 

저는 왕초보라 .. 실패의 부담감 때문에 요리를  자꾸 안하게 되더라구요.

근데 윤정님 레시피는 갈무리?해놓거나 미리 만들어놓으면 

쉽게 만들어 먹을수 있는 레시피가 많아서 정말 좋고 감사해요.

홈퀴진 들어올때마다 보물창고 들어온 느낌이 들어서 좋아요^^ 

 

열심히 연구하셨을껀데 ...이렇게 공개하고 공유한다는게 참 대단하다싶고

그릇이 참 넓으신분이구나 싶어 존경스럽기 까지합니당!

글로써 얼마나 전해질지 모르지만 윤정님 정말 감.사.해.요~^^

 

 

20201202_135801.jpg

20201207_141016.jpg

 

20201207_144313.jpg

 

 

 

 

  • 이윤정 2020.12.09 04:43

    안녕하세요. 새댁e님. 반갑습니다^^

     

    육수야 재료만 있으면 온전히 만드는 사람의 수고라 만드는 사람이 다 고생하는 것인데 제가 괜히 공치사 받네요^^;;
    육수를 우리면 하는 김에 좀 넉넉하게 하려고 하고, 소분해서 냉동하고 싶고, 냉동실에 자리가 부족하니 자꾸 그렇게 2배육수로 만들게 되고 그래요ㅎㅎ

     

    찌개맛된장은 특별한 맛이라기보단..
    된장찌개에는 대파나 청양고추가 들어가야 맛있는데 된장찌개를 만들 때마다 대파나 청양고추 구비하기가 생각보다 비효율적이라서 된장찌개 전단계 느낌으로 만들었거든요.


    평소 된장찌개 만드시는 패턴보다 맛된장 양을 넉넉하게 만드셨으면 지퍼백에 평평하게 담아서 냉동했다가 사용하셔도 좋아요. 완전히 굳지도 아주 말랑하지도 않아서 평평하게 냉동했다 사용하면 적당해요ㅎㅎ

     

    요즘 세상에 널린 것이 레시피인데 제가 올린 글을 눈여겨 봐주시니 제가 오히려 감사한걸요.

    말로 다 전해지지 못할까봐 더 강조해서 마음 전해주시니 한 층 더 감사합니다^^


  1. 훈제 파프리카 가루 활용법

  2. 후기 및 질문

  3. 황태육수랑 찌개맛된장❤

  4. 홈퀴진덕분에 살쪄가는 후기!!!(닭한마리)

  5. 홈퀴진님 안녕하세요!

  6. 홈퀴진 후기 게시판입니다.

  7. 홈퀴진 첫 발자국 (잡다한 수다)

  8. 홈퀴진 레시피로 만든 행복한 닭갈비 저녁상

  9. 홈퀴진 덕분에 잘 지내는 후기

  10. 현직 중식 조리 하시는분 짬뽕 질문 드립니다.

  11. 향신료 보관 문의드려요~

  12. 향신료 관련 질문

  13. 해피크리스마스♡

  14. 함박스테이크를 돼지고기로만 만들면 많이 다른가요?

  15. 한입가지구이/베이컨나물말이구이/무침소스 레시피

  16. 한그릇 & 한접시 차이가 뭘까요?

  17. 피클 만들었어요~~~

  18. 풀드포크 후기에요~

  19. 푸팟퐁커리 후기입니다.

  20. 폭립 후기입니다 :-)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2 Next
/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