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저도 집밥 좋아해서 혼자 해먹는 타입이라ㅋㅋㅋ레시피에 보탬이 될까 하여 남겨봅니다. ^^

 

<한입가지구이>

필수 재료: 가지, 토마토스파게티 소스

있으면 좋고 없으면 말고: 피자치즈, 블랙올리브 슬라이스

1. 팬에 기름을 두르고 잘 달군 뒤 가지전 부칠 때처럼 동글게 또는 어슷하게, 취향대로 썬 가지를 올려 한쪽 면을 굽습니다.

2. 한쪽 면이 익은 듯하면 뒤집고, 토마토스파게티 소스를 1/3큰술 떠서 대충 펴바릅니다.

3. 피자치즈와 블랙올리브 슬라이스가 있으면 조금씩 올려서 치즈를 녹입니다.

4. (2에서 바로 넘어와도 좋습니다)뒤집은 면이 다 익은 듯하면 먹습니다.

*3의 단계에서 올리브나 치즈 둘 중 하나가 없으면 하나만 넣어도 좋지만, 치즈 없이 올리브만 넣는 것은 인내심 테스트가 될 수 있으므로 권하지 않습니다.

*오븐이 있다면 처음부터 소스 발라 오븐에 넣고 구워도 좋습니다.

*가지 양면에 소스를 바르면 타기 쉽고 금방 눅눅해지니 한쪽 면에만 바릅니다.

*하나하나 정성들여 굽는 게 번거롭다면, 가지를 깍둑썰어 겉면을 튀기듯 볶고 토마토소스 넣은 뒤 볶다가 치즈를 넣어 녹이고 대접에 덜어 숟가락으로 퍼서 먹어도 좋습니다. 통밀식빵에 올려 먹어도 잘 어울립니다. 도시락 반찬용으로는 하나하나 굽는 쪽이 예쁩니다.

*레시피 출처: 창작(스파게티 해먹고 애매하게 남은 소스를 해결해야 했음… 이걸 켜켜이 쌓으면 라따뚜이 비슷하게 될지도 모르겠네요.)

 

<베이컨나물말이구이>

필수 재료: 무침 소스(초고추장/참기름이나 들기름/들깨 가루), 나물 아무거나(개인적으로는 향이 강한 냉이/미나리/쑥 등을 추천합니다. 시금치도 좋습니다.), 베이컨

있으면 좋고 없으면 말고: 모짜렐라 치즈 통짜를 한 입 크기 스틱 모양으로 적당히 자른 것(피자치즈 용으로 썰어서 나온 것도 상관은 없으나 나물 안에 넣을 때 번거롭습니다)

 

1. 나물을 손질해서 데칩니다.

2. 물기를 꾹 짜서 손가락 두 마디 정도 길이로 자릅니다.

3. 취향에 맞게 점도를 조절한 무침 소스로 꾸덕하게 무쳐줍니다. 들깨 가루가 있어서 잘 뭉칩니다.

4. 무친 나물을 길쭉한 원통 모양으로 빚어줍니다. 모짜렐라 치즈가 있다면 치즈를 안에 넣고 뭉친 뒤 조물조물해서 모양을 만듭니다. 이때 길이가 베이컨의 세로 길이를 너무 넘지 않도록 주의합니다.

5. 베이컨으로 한 바퀴 둘러줍니다.

6. 베이컨이 맞닿은 부분이 팬에 닿게 해서 구워줍니다. 맞닿은 부분이 익은 듯하면 천천히 한 바퀴 굴려서 전체적으로 익힙니다. 기름은 두르지 않아도 됩니다.

7. 다 익으면 먹습니다.

*술안주나 손님 대접 시 핑거푸드로 좋습니다.

*치즈를 넣지 않을 경우 의외로 밥반찬 궁합이 좋습니다.

*레시피 출처: 창작(술안주가 필요했음)

 

<무침 소스>

재료: 시중에 판매하는 초고추장, 들기름이나 참기름 취향껏, 들깨 가루(이왕이면 껍질 벗긴 게 좋지만 껍질 섞인 거여도 상관없음)

비율: 초고추장 2큰술, 들깨 가루 1큰술, 들기름/참기름 1/2큰술을 베이스로 해서, 되직한 게 좋다면 들깨 가루를 첨가하고 묽은 게 좋다면 초고추장과 기름을 첨가한다.

*출처: 창작(고추장+식초+매실청+통깨+참/들기름 약간 조합으로 나물 비빔밥 해먹곤 했는데 시중에 판매하는 초고추장 재료에 기름 제외한 모든 게 들어가 있는 걸 보고 초고추장 하나에 참/들기름이면 된다는 깨달음을 얻었습니다… 되직한 정도는 들깨 가루로 조절하면 됩니다. 초고추장과 들깨 가루만 섞으면 뻑뻑하니 참기름이나 들기름 꼭 필요합니다.)

 

맛있는 식사가 함께하는 하루 되시길 바랍니다. ^^

 

  • 이윤정 2019.04.26 03:34

    반갑습니다. 정성들여 써주신 레시피 잘 봤어요^^

    무침소스에 들깨가루라니 들깨가루 좋아하지 않아서 자주 사용하지 않았는데 초장과 잘 어울릴 것 같아요!


  1. 사워크림 보관법 질문드립니다.

  2. 문득 계랑단위인 스푼 질문입니다.

  3. 최근 요리들

  4. 양배추 볶음 맛있네요

  5. 볶음 고추장

  6. 잡채, 라자냐, 분보싸오, 연어 그라브락스

  7. 꽃게탕, 불고기소스 응용 제육볶음, 팟타이, 탕수육, 떡볶이 소스 후기입니다

  8. 안녕하세요~~

  9. 커리라이스?

  10. 커리만두

  11. 현직 중식 조리 하시는분 짬뽕 질문 드립니다.

  12. 한입가지구이/베이컨나물말이구이/무침소스 레시피

  13. 고추장닭바베큐 해먹었습니다

  14. 고추기름이랑 마파두부 만들었어요!

  15. 여러가지 요리 후기들!

  16. 3월 한달간 홈퀴진 후기 이것저것

  17. 슬로우 쿠커는 어떤 것을 사용하시는지 궁금합니다 ^^

  18. 반갑습니다.

  19. 아빠랑 볼로네제 해먹었어요.

  20. 이 요리 좀 찾아주세요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22 Next
/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