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조회 수 1748 추천 수 0 댓글 1

 

 

KakaoTalk_20181121_230012690.jpg

 

 

윤정님 홈페이지에서 처음 사진을 봤던 게 뇌리에 너무 강력하게 박혀서, 언젠가 만들어야지 하고 계속 다짐하다가 결국 만들었어요!

남자친구랑 싸웠다가 아침식사로 만들어줬는데, 남자친구는 아직도 제가 감자를 켜켜이 쌓은 줄 알고 있어요. 킥킥 윤정님 조리법대로 접시 대고 뒤집은 건데... >_<

손재주가 안 좋아서 만드는 내내 '아 이건 망한다... 망한다... 뒤집다가 무조건 떨어뜨린다...' 생각했는데, 제법 성공적으로 나와서 정말 기뻤어요!

감자 넷, 양파 둘에 계란 6개가 아침부터 들어가나? 생각했는데 웬걸 아주 잘 들어가더라구요...^^ 앞으로는 1인 1판 먹는 걸로...

근사한 단면 사진이 생명일텐데, 허겁지겁 먹느라고 말짱한 사진은 하나도 없네요. 그만큼 따뜻하고, 포근하고, 초겨울 아침으로 정말 너무 맛있었어요!!

소중한 레시피 항상 감사합니다~ ^___^

 

 

 

  • 이윤정 2018.11.23 04:12

    반갑습니다^^

    맛있고 즐겁게 드셨다는 소식도 전해주시고 케찹으로 만드신 하트도 귀여워서 자꾸 봤어요.

    감자, 양파, 계란이야 제가 말씀드리지 않아도 늘 맛있는 조합인데 제가 괜히 공치사 받네요ㅎㅎㅎ

     

    음식 만드는 일이 선뜻 시작하자면 부담되다가도 막상 하고보면 잘되는 그런 재미도 있는 것 같아요.

    제게 있어서 망한다 망한다 하는 마음이 큰 때는 간절하게 망하기 싫을 때더라고요.

     

    제가 비록 그자리에 있지는 않았지만 아침을 함께 한 것 같은 느낌이에요. 앞으로도 가끔 소식 전해주세요^^


  1. 문득 계랑단위인 스푼 질문입니다.

  2. 최근 요리들

  3. 양배추 볶음 맛있네요

  4. 볶음 고추장

  5. 잡채, 라자냐, 분보싸오, 연어 그라브락스

  6. 꽃게탕, 불고기소스 응용 제육볶음, 팟타이, 탕수육, 떡볶이 소스 후기입니다

  7. 안녕하세요~~

  8. 커리라이스?

  9. 커리만두

  10. 현직 중식 조리 하시는분 짬뽕 질문 드립니다.

  11. 한입가지구이/베이컨나물말이구이/무침소스 레시피

  12. 고추장닭바베큐 해먹었습니다

  13. 고추기름이랑 마파두부 만들었어요!

  14. 여러가지 요리 후기들!

  15. 3월 한달간 홈퀴진 후기 이것저것

  16. 슬로우 쿠커는 어떤 것을 사용하시는지 궁금합니다 ^^

  17. 반갑습니다.

  18. 아빠랑 볼로네제 해먹었어요.

  19. 이 요리 좀 찾아주세요

  20. 돼지고기 글이 있었는데 사라졌어요?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22 Next
/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