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조회 수 2338 추천 수 0 댓글 2

 

 

 

086A01B3-B149-4AAB-B30E-52D2AF91F2CA.jpeg

 

부르기뇽은 비교적 많이 해먹은 요리류인데, 후기를 올린적은 없더라구요. 늘 홈퀴진 참고하면서 해먹고 있습니다 ㅎㅎ 

 

보통 코스트코 부채살을 잔뜩 쟁여두고 스테이크, 스튜, 카레 등등에 사용했었는데, 이번엔 육우 사태와 양지로만 해보았어요.

고기 겉면 시어링 할때 부터 기름기라고는 하나도 없어서 좀 걱정했는데,

오븐에 120도에 4시간.. 충분히 익히고 버터도 잔뜩 넣었더니 부드럽고 느끼하고 맛있었습니다..ㅋㅋ

 

역시 고기 와인 토마토 조합은 맛이 없을수가 없는 것 같아요 !! 

 

부르기뇽에 시간을 많이 들여서 사이드 메뉴는 간단한 것들로 가짓수만 채웠네용 ㅎㅎ

주중에는 남은 국물에 파스타 잔뜩 먹으려구요.. 

 

빨리 여름이 되어서 햇감자로 만든 매쉬드 포테이토랑 먹고싶어요 ㅎㅎ

  • 이윤정 2018.04.11 23:30

    저 이 사진 보고 뵈프부르기뇽에 쓸 고기 오늘 주문했어요ㅎㅎㅎㅎㅎ 사진만 봐도 막 먹고 싶어지잖아요ㅎㅎㅎㅎ

    아 맞다 와인을 깜빡했네요. 내일은 와인 사와야겠습니다!

    뵈프 부르기뇽만 해도 충분한데 사이드로 샐러드에 감자에 빵까지 전혀 간단하지 않고 너무 꽉꽉 차서 맛있어보이는 밥상입니다.

    주변 부위기도 따스하니 영화의 한 장면 같고 접시마다 앞에 앉으신 운좋은 분들과의 식사시간이 너무 즐거웠을 것 같아요.

    사진도 보여주시고 또 맛있게 드셨다는 말씀도 감사해요!

  • ichbinyul 2018.04.13 19:41
    윤정님의 정성스런 댓글이 저를 춤추게?! 합니당 ㅎㅎ
    방금 남은 국물에 스파게티 잔뜩 말아서 배부르게 먹었어요.
    또다른 레시피 도전 후 후기 올릴게용 ㅎㅎ

  1. 폭립 후기입니다 :-)

  2. 레몬크림새우 만들었어요!

  3. 사진은 없지만 후기 남겨요!

  4. 난자완스, 탕수육, 치킨, 칠리 새우, 양갈비 구이와 딥, 파스타 :)

  5. 외흐 엉 뫼헤트 후기

  6. 볼로네제 후기 + 라구소스 주먹밥

  7. 뵈프부르기뇽 입니다:-)

  8. 차우면, 차슈덮밥 그리고 손대패(?)목살배추찜

  9. 꿔바로우 후기

  10. 불고기 깻잎무쌈 후기

  11. 또르띠아 데 파타타 맛있게 해먹었어요!!

  12. 탄탄면을 만들어 먹었습니다^_^

  13. 간단 소고기 된장전골 후기!

  14. 크리스마스의 라자냐 후기

  15. 마파두부와 꽈리고추대패삼겹볶음 후기

  16. 찐빵과 함께

  17. 뵈프 부르기뇽 후기

  18. 고추참치 후기

  19. 아빠랑 볼로네제 해먹었어요.

  20. 3월 한달간 홈퀴진 후기 이것저것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