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조회 수 2221 추천 수 0 댓글 5

윤정님 안녕하세요 :)

 

시집 가기 전에 난자완스 후기를 한번 남겼는데,

결혼을 한 후에는 처음 남기는 후기네요.

 

후기는 오랜만이지만,, 윤정님 레시피는 제게 정말 성경과도 같은 존재였답니다 ㅎㅎㅎ

오늘 저녁은 뭘먹나 하는 고민이 떠오를 때, 냉장고에 곧 먹어치워야할 재료가 보일 때면

일단 홈퀴진에 들어와 레시피 검색부터 했어요. 

 

요 몇일 시도했던 양고기커리, 닭갈비, 알탕 너무너무 다 맛잇었는데,

그중 사진으로 남긴 건 레몬크림새우 뿐이네요.

 

역시 윤정님 말대로 튀기는 과정과 튄 기름을 치우는 과정을 빼곤 간단했고,

단계에 비해 정말 그럴싸한 한 접시가 탄생했어요!

 

개인적으로는 레몬크림새우에 와사비나 마늘 향이 살짝 도는 걸 좋아해서,

윤정님 레시피에 와사비 한티스푼 정도를 추가했는데 제게는 딱 알싸하게 맛있었습니다 :)

 

항상 감사합니다^ㅡㅡㅡ^

IMG_6476.JPG

 

 

 

  • 써리원 2018.01.25 22:57

    성경같은 존재 ㅋㅋㅋ 저도 격하게 동감해요!!! 

    음식 메뉴를 알게 되면 무조건 여기로 와서 레시피를 찾아보거든요. ㅋㅋㅋㅋ

  • 이윤정 2018.01.26 00:07
    저는 남는 재료 있으면 여기 와서 재료로 검색합니다ㅎㅎㅎㅎ 패턴이 비슷하심ㅋㅋㅋ
  • 이윤정 2018.01.25 23:59

    오랜만입니다^^

    솔직히 바로 떠오르지 않아서 지난번에 쓰신 글 보고 왔어요^^;

    그동안 조용히 지켜봐주시고 계셨군요ㅎㅎㅎ

    이렇게 제 깜냥보다 훨씬 큰 비행기에 태워주시니 어찌할 바를 모르겠어요ㅎㅎㅎ

     

    커리, 닭갈비, 알탕 다 제가 아니었어도 맛있게 만들어드셨을텐데

    이렇게 제게 공을 돌려주시니 감사합니다ㅎㅎ

     

    레몬크림새우는 레시피를 조금 바꿔보고 있는데 아직 100퍼센트 마음에 들지 않아서 업로드를 안했어요ㅠㅠ

    올려주신 사진에 힘입어 머지않은 시간 내에 올리도록 더 노력해야겠습니다.

     

    와사비까지 알싸하게 말씀으로만 들어도 잘 어울렸을 것 같아요.

    앞으로도 이렇게 가끔 소식 들려주시고 늘 행복하세요. 추운데 따뜻하게 입고 다니시고요^^

  • 킨킨들 2018.01.31 02:19

    여기서 재료 검색 폭풍 공감이요 ㅋㅋㅋㅋㅋ

  • 이윤정 2018.02.01 19:01
    저도저도ㅎㅎㅎㅎ

  1. 폭립 후기입니다 :-)

  2. 레몬크림새우 만들었어요!

  3. 사진은 없지만 후기 남겨요!

  4. 난자완스, 탕수육, 치킨, 칠리 새우, 양갈비 구이와 딥, 파스타 :)

  5. 외흐 엉 뫼헤트 후기

  6. 볼로네제 후기 + 라구소스 주먹밥

  7. 뵈프부르기뇽 입니다:-)

  8. 차우면, 차슈덮밥 그리고 손대패(?)목살배추찜

  9. 꿔바로우 후기

  10. 불고기 깻잎무쌈 후기

  11. 또르띠아 데 파타타 맛있게 해먹었어요!!

  12. 탄탄면을 만들어 먹었습니다^_^

  13. 간단 소고기 된장전골 후기!

  14. 크리스마스의 라자냐 후기

  15. 마파두부와 꽈리고추대패삼겹볶음 후기

  16. 찐빵과 함께

  17. 뵈프 부르기뇽 후기

  18. 고추참치 후기

  19. 아빠랑 볼로네제 해먹었어요.

  20. 3월 한달간 홈퀴진 후기 이것저것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