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조회 수 2262 추천 수 0 댓글 2

가입하기 훨씬 전부터 홈퀴진에서 먹고싶은 요리를 눈팅해왔었는데, 닭갈비 양념이 꽤 자주 등장하길래 무슨 맛인지 궁금해서 두어달 전 쯤에 만들어봤었습니다.

 

닭을 넣고 하루 재웠다가 해먹으니 정말 가게에서 파는 닭갈비보다 맛있더라고요.

 

아무래도 고기는 주머니 사정상 돼지고기 후지나 닭고기가 만만한지라 일주일에 한두 번은 닭갈비나 제육볶음을 해서 먹고 있는데,

 

닭갈비 양념을 써서 먹으니 몇 달 째 먹고있는데도 질리지를 않네요.

 

누나나 부모님도 칭찬을 아끼지 않습니다. 어머니는 특히 밥 준비하는 수고를 덜었다고 좋아하시네요.

 

생닭 발골하고 남는 뼈로는 육수 우려서 카레 육수로 활용하거나,

 

살코기는 거의 못넣어먹지만 닭칼국수도 만들어먹는데 이것도 정말 별미네요.

 

인터넷에서 레시피를 검색하면 일단 정말 맛있을지 걱정부터 되는데, 홈퀴진에서는 레시피대로 만들면 제 입맛에 잘 맞아서 정말 좋아요.

 

경험이 담긴 좋은 레시피에 언제나 많은 도움을 얻고 있습니다.

  • 이윤정 2016.10.31 13:56

    제가 닭갈비를 좋아해서 좀 자주 올렸죠ㅎㅎ 요즘은 불고기양념에 밀려 악간 뜸하지만요^^;

    다행히 입맛에 맞으셔서 가족분들과 함께 맛있게 드시니 제가 다 뿌듯합니다ㅎㅎ

    아무래도 만만한 게 닭고기인데 직접 발골까지 하셔서 닭고기도 드시고 육수내서 다양하게 드시니 정말 부지런하시고 대단하세요.

    음식을 하면 수고로운데 결과물이 입맛에 딱 맞아야 즐겁고 그런 것 같아요. 저하고 입맛이 비슷하셔서 그렇겠지만 과찬 감사해요.

    앞으로도 종종 뵈어요^^

  • 정태훈 2016.11.04 15:49
    직접 다 하시고 글까지 올리시는 분이 저한테 부지런하다고 하시니 부끄럽네요 ㅋㅋㅋ
    앞으로도 자주 들릴게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5 홈퀴진후기 고등어조림! 1 file 사실은다이어터 2015.05.13 1725
54 홈퀴진후기 오소부코 해보았습니다 2 file soulchampagne 2016.01.06 1727
53 홈퀴진후기 아빠랑 볼로네제 해먹었어요. 1 file 곰이좋아 2019.02.26 1728
52 홈퀴진후기 탄탄면을 만들어 먹었습니다^_^ 1 file digitalshark 2018.12.12 1756
51 홈퀴진후기 돼지고기두부찌개 2 file ladyssoul 2015.07.23 1759
50 홈퀴진후기 성공적인 가라아게! 2 file 킨킨들 2017.06.18 1773
49 홈퀴진후기 고추장닭바베큐 해먹었습니다 1 file 겔리 2019.04.14 1783
48 홈퀴진후기 이것저것 따라서 만들어 봤어요!! 1 file 소연 2015.07.28 1812
47 홈퀴진후기 라자냐를 만들었어요 1 file 애플파이 2016.01.19 1814
46 홈퀴진후기 이것저것 후기 2 file 폴리 2017.02.22 1826
45 홈퀴진후기 전체적인 후기 3 Anthony 2016.11.25 1831
44 홈퀴진후기 삼겹살 배추찜 - 홈퀴진 없었으면 어쩔뻔 1 file 흑빵 2021.01.10 1838
43 홈퀴진후기 뵈프 부르기뇽 후기 2 file 땅못 2019.01.23 1860
42 홈퀴진후기 꿔바로우 후기 1 file 후다닥 2018.06.20 1861
41 홈퀴진후기 닭갈비 후기 3 file 정태훈 2017.07.20 1879
40 홈퀴진후기 빠에야가 타버렸습니다.. 1 Balnim 2017.10.19 1884
39 홈퀴진후기 비스크 파스타를 만들어봤어요!! 1 file 로고스 2015.11.28 1895
38 홈퀴진후기 비프 뷔르기뇽을 따라해보았습니다 1 미친사람입니다 2015.04.26 1913
37 홈퀴진후기 충무김밥 해먹었어요 ㅎㅎ 진짜 맛있아요 헤헤 1 file 둘리 2016.08.13 1914
36 홈퀴진후기 팔락파니르와 라자냐를 만들어 보았어요 1 file rumei 2015.12.29 192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