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조회 수 1456 추천 수 0 댓글 1

요리가 빛나보이게끔 하는 건 좋은데 과도한 데코레이팅으로 요리보다 주변 식기들이 빛나보이는 포스팅에 실망하던 참에

정말 요리에 집중할 수 있게 현실감있는 포스트를 올리시던 윤정님의 모습에 반해서 종종 블로그를 찾기 시작했었어요. 

별도 웹사이트도 운영하시는 모습까지 보고 정말 요리에 뚝심있는 분이구나... 제가 괜스레 대견해하구요. 

 

잘 지내셨어요? 가끔 들러 요리 따라하던 여인네랍니다. 

 

바쁘다는 핑계로 집에서 음식을 아예 안하고 있었는데, 근래에 남편(외국인)이 니 요리가 너무 그리워.. 하길래 큰 맘 먹고 어제 떡갈비를 시도했답니다. 

올만에 하는거니 홈퀴진에서 참조해볼까? 하다, 아이패드 방전되어 그냥 기억에 의존해서 만들었지요. 

 

엄청 배고프다는 남편 먹는게 영 시원찮아서, (그래선 안됐는데) 집요하게 '맛이 없어?' 물었지요. 

첨엔 '아냐 맛있어' 하던 남편이 급기야 '아무래도 너가 요리하는 법을 잊은거같아. 예전엔 정말 맛있었는데...' 라는 대답을 ㅠㅠ 

뭐든 잘 먹는 18개월짜리 딸애도 입에 넣어주면 뱉어버리더라니... 

 

'간은 적당했던 거 같은데... 고기가 좀 팍팍했었지. 그외에 뭐가 잘못됐던걸까?'

혼자 생각하다가 홈퀴진에 들러서 떡갈비 포스팅 봅니다. 

 

이제부터 남편에게 일주일에 두 번 이상은 집밥(저녁만 먹는다는...)을 꼭 해줘야겠다 마음 먹으며 

열심히 들러 도움 많이 받겠습니다. 

 

불옆에서 요리하실 때 더 더운데.... 더위 조심하시구요. 

 

  • 이윤정 2016.07.30 01:37

    반갑습니다^^

    블로그도 꽤 조용했는데 홈페이지로 옮기고 더 조용해졌죠ㅎㅎㅎ

    그래도 (카운터가 올라가니까ㅎㅎ) 가끔이라도 꾸준히 찾아와주시는 분이 계시겠지 자주 생각은 하고 있었는데 이렇게 글 남겨주시니 거기에 계신 것도 알고 좋네요^^

    아이가 18개월이라니 안그래도 바쁘신데 애기 키우시랴 더 고생하셨어요.

    이제 말귀도 알아들을 때라 한참 귀엽겠어요ㅎㅎㅎ

     

    오랜만에 음식하면 원래 감이 살짝 떨어지지만 한두번만 실수하고 나면 금방 다시 감 찾으실거에요^^

    떡갈비 포스팅 올린지가 너무 오래라 저도 못미덥긴하지만 참고가 되면 좋겠네요ㅎㅎ

     

    앞으로도 종종 뵈어요. 더운데 건강관리 잘하시고 주말 잘 보내세요^^

     


  1. 안녕하세요-

    Date2015.12.02 Category자유게시판 By율리 Views1503
    Read More
  2. 안녕하세요 ^^

    Date2015.12.21 Category자유게시판 By능사마 Views1182
    Read More
  3. 안녕하세요 블로그 구독자 입니다.

    Date2016.01.16 Category자유게시판 By은성2 Views1342
    Read More
  4. 레부 55채 에효오입니다

    Date2016.03.13 Category자유게시판 By에효오 Views1343
    Read More
  5. 꾸준한 열정 보기 좋습니다.

    Date2016.04.01 Category자유게시판 Byjune Views1298
    Read More
  6. 클리앙에서 알게되고 눈팅만 했었어요.

    Date2016.04.04 Category자유게시판 By천둥이 Views1901
    Read More
  7. 잘 보고있어요!!

    Date2016.05.07 Category자유게시판 Bysk8er Views1160
    Read More
  8. 와아 ㅎ

    Date2016.06.08 Category자유게시판 By나는외로움 Views1259
    Read More
  9. 어떤 분이 시길래.....

    Date2016.06.10 Category자유게시판 By탐욕의시대 Views1811
    Read More
  10. 안녕하세요 가입했습니다.

    Date2016.06.18 Category자유게시판 Byglay Views1054
    Read More
  11. 안녕하세요?

    Date2016.06.19 Category자유게시판 By보배엄마 Views1220
    Read More
  12. 안녕하세요 윤정님.

    Date2016.07.06 Category자유게시판 By물미역 Views1811
    Read More
  13. 안녕하세요.처음뵙겠습니다.

    Date2016.07.08 Category자유게시판 By엥하c Views1214
    Read More
  14. 안녕하세요 윤정님~

    Date2016.07.09 Category자유게시판 Byhara Views1229
    Read More
  15. 잘 지내시지요? :)

    Date2016.07.28 Category자유게시판 By애굽먀 Views1456
    Read More
  16. 안녕하세요~ 처음뵈어요 ^^

    Date2016.08.17 Category자유게시판 Bydeliciousjen Views1219
    Read More
  17. 안녕하세요

    Date2016.09.01 Category자유게시판 By한량 Views1392
    Read More
  18. 안녕하세요

    Date2017.01.15 Category자유게시판 ByGaneeBinee Views1487
    Read More
  19. 안녕하세요, 무단도용된 것 같아서 말씀드립니다.

    Date2017.02.13 Category자유게시판 By첼시 Views8686
    Read More
  20. 안녕하세요.

    Date2017.04.03 Category자유게시판 By모밀 Views1371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