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조회 수 1381 추천 수 0 댓글 1

아주, 옛날... 은 아닐지 모르겠네요. 몇 년 전 오코노미야끼 검색하다가 들어간 블로그에, 굉장히 실력파이신 것 같은데 무덤덤한 글과, 맛나 보이는 사진에 매혹당에 북마크하고 블로그를 야금야금 보는 것이 참 재미났었습니다. 이것저것 따라해보기도 하구요. 아무리 따라해도 똑같이는 안 되더라구요^^;

그러다 자취도 하고, 애인도 생기고... 두어 번 안부글에 들러 혼자만의 이야기를 주절주절 풀어놓기도 했었습니다. 기억은 물론 하고 계시지 못하시겠지만요.

이렇게 커뮤가 생긴 걸 보니 참 신기하기도 하고^^... 저 말고도 많은 사람들이 이윤정님의 레시피를 좋아하는군요! 저 혼자만 갖고 싶은 블로그였는데ㅎㅎㅎㅎㅎ... 그래도 이렇게 커진 걸 보니 기쁘네요^^유명해진다는 건 늘 좋은 것만이 따라오는 건 아니지만요.

바쁘고 힘든 일을 하는 와중에 먹는 것, 요리하는 것은 포기하고 싶지 않은 즐거움입니다. 그냥 요리책을 보고 있는 것만으로도 기분이 참 좋아져요. 이건 어떻게 맛을 낼 수 있을까... 이건 어떻게 만들어야 내 입맛에 맞을까. 재미난 일이지요. 같이 먹어줄 사람을 생각하면 더욱 행복한 일입니다.

20대 초중반이지만, 이른 나이에 식구가 새로 생길 것 같습니다. 그 사람과 같이 '먹고' 살아가야 하겠지요. 식구라는 건 참 재미있는 단어입니다. 그 사람에게 무엇을 해줄까, 어떤 걸 같이 먹을까, 어떻게 같이 먹고 살아갈까... 같이 살아가는 느낌이잖아요.

제가 요리를 좋아하게 해 준, 좀 더 다양한 요리에 도전하게 해 준 분이기에 감개무량한 느낌에 몇 글자 적어봅니다.

전 아마 일을 그만두지 않을 것 같아요. 매우 많은 끼니는 허겁지겁 집밥'식당'에서 먹게 될 겁니다. 그럼에도 일주일 중 한 끼니 정도는 식구와 식구가 좋아하는 것으로 차려놓은 식탁에서 머리 맞대면 좋을 거 같네요.

그 과정에서 이윤정님의 레시피를 게속 볼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참 감사합니다^^더위도 언젠가는 가시겠지요. 가을엔 맛난 게 많이 납니다. 전 애주가라서 따끈한 국물에 술 한 잔 할 생각하니 행복해지네요. 앞으로도 어딘가에서 잠깐 찾아뵙겠습니다^^ 건강히, 맛난 거 많이 드시기를 바랍니다.

  • 이윤정 2015.08.17 23:24
    오랜만입니다^^ 그 간 자취도 하시고 졸업하시고 직장에 다니시고 이제 애인과 함께 계시니 더 포근한 나날을 보내셨겠어요ㅎㅎ
    후나님 남겨주신 안부글 가서 보고 왔어요. 사회생활은 이제 년차가 늘어서 좀 익숙해지셨는지 모르겠네요. 사회생활이라는 게 해도해도 힘든일라 말입니다.
    곧 결혼하시나봅니다. 축하드려요! 괜히 아는 분께서 결혼하는 것 같기도 하고 왠지 시집 보내는 느낌인걸요ㅎㅎ
    20대 초중반이시라니 이른 감이 있긴 하지만 평생을 같이 할 사람을 이르게 만나신 것도 행운이십니다. 두 분 다요^^
    앞으로 함께 사먹기도 하고 음식을 하시기도 하며 평생을 오늘 저녁은 뭐 먹지 함께 고민하시겠군요ㅎㅎ
    저는 술을 좀 줄여야 하는데..ㅎㅎ 그래도 언제 한 번 뵈면 술 한 잔 같이 기울이고 싶네요.
    앞으로도 늘 행복하시고 다시 한 번 축하드립니다^^

  1. 레시피 요청드려도 될까요?

    Date2015.04.07 Category자유게시판 By새댁 Views1538
    Read More
  2. 야밤에 홈퀴진 이탈리안 목록에서 빠져나가지 못하고있어요 ...

    Date2015.04.08 Category자유게시판 By수키 Views1886
    Read More
  3. 안녕하세요;)

    Date2015.04.14 Category자유게시판 By시나브로 Views1212
    Read More
  4. 정말정말 축하드려요!

    Date2015.04.23 Category자유게시판 By자취왕 Views1481
    Read More
  5. 안녕하세요!!

    Date2015.04.27 Category자유게시판 By스테이크왕 Views1470
    Read More
  6. 안녕하세요 :)

    Date2015.05.05 Category자유게시판 ByDarsha Views1337
    Read More
  7. 안녕하세요

    Date2015.05.12 Category자유게시판 By퍼그 Views1330
    Read More
  8. 여기 처음 온지도 한달이 지났네요.

    Date2015.06.01 Category자유게시판 By스테이크왕 Views1627
    Read More
  9. 이제야 가입해요!

    Date2015.06.03 Category자유게시판 Bycookbok Views1623
    Read More
  10. 저도 이제야 가입합니다~

    Date2015.06.04 Category자유게시판 ByGabriella Views1410
    Read More
  11. 반갑습니다^^

    Date2015.06.20 Category자유게시판 By고우냥 Views1233
    Read More
  12. 늦은 가입인사 드려요!

    Date2015.06.27 Category자유게시판 By폰느 Views1262
    Read More
  13. 안녕하세요~!!

    Date2015.07.06 Category자유게시판 By회장님 Views1541
    Read More
  14. 안녕하세요!

    Date2015.07.16 Category자유게시판 Byrumei Views1233
    Read More
  15. 안녕하세요 .. ^^

    Date2015.07.21 Category자유게시판 By후앤아 Views1197
    Read More
  16. 안녕하세요

    Date2015.07.23 Category자유게시판 By해류 Views1357
    Read More
  17. 반갑습니다^^...

    Date2015.08.17 Category자유게시판 Byhuna Views1381
    Read More
  18. 저도 이렇게 글을 쓰게 되네요...

    Date2015.10.21 Category자유게시판 Byeyebjini Views1490
    Read More
  19. 윤정님 안녕하세요!

    Date2015.10.31 Category자유게시판 By을이 Views1843
    Read More
  20. 안녕하세요^^

    Date2015.11.26 Category자유게시판 By머그잔 Views1210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