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조회 수 2066 추천 수 0 댓글 1
전통적인 방법이라면 피노누아 와인을 써야하지만 돈이 없어서 집에 있는 보르도산 와인을 썼다. 피노누아 와인이 보르도산 와인보다 더 달콤하다는 글을 본 기억이 있어서 조금 달달한 맛이 나는 와인과 섞어서 넣었고 설탕도 넣었다 
이거 빼곤 윤정님 방법(최근것)과 같다 
1시간정도 지나니 알콜도 거의 다 날라갔고 
계속 끓여서 총 2시간 30분 조리했다 

원래는 3시간 이상 가열하려고 했는데 냄비 바닥이 타지않게 하려고 휘저어주는 과정중에 바닥이 심하게 탄걸 알게 되었고 그래도 다행히 음식에는 탄맛이 잘 안느껴져서 대충 다른 접시에 옮겨 먹었다. 베이컨 칩을 위에 토핑처럼 뿌렷고 소스는 바게트랑 같이 먹었다
소고기 특유의 깊은 맛도 나고 쌉쌀하기도 하고 
이국적인 맛이어서 형이랑 맛있게 먹었다 
들인 비용이나 시간에 비해서 그렇게 만족스럽진않은데 이거는 내 미숙한 요리실력때문이니 뭐..
나중에 기회가 된다면 솜씨좋은 프렌치 레스토랑에 가서 비프뷔르기뇽을 시켜먹어보고 싶다

생각해보니 아까 조리중에 바닥이 시커멓게 변한걸 보고 탄거라 생각했는데 이게 진짜 탄건지 아님 와인이 바닥에 눌러붙은건지 모르겠다 
거의 5분마다 바닥도 슥슥 긁어줬고 음식에 탄 맛
(탄 맛이라기보단 카라멜라이즈(?)된 맛)도 크게 나진않아서 탄게 아닌거 같기도 하고.. 

여튼 정말 간만에 요리하니까 즐거웠다 
  • 이윤정 2015.04.27 23:50
    계속 저어주는 것 때문에 꽤 품이 들어가는 음식이죠^^;
    바닥이 타기 시작하면 탄맛이 배이는데 그래도 음식은 괜찮으셨다니 다행입니다.
    음식 하는 것이 즐거우면서도 고생스러운 일인데 고생 많으셨어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홈퀴진후기 비프 뷔르기뇽을 따라해보았습니다 1 미친사람입니다 2015.04.26 2066
95 홈퀴진후기 비스크 후기 4 미친사람입니다 2015.03.21 1739
94 홈퀴진후기 비스크 파스타를 만들어봤어요!! 1 file 로고스 2015.11.28 1970
93 홈퀴진후기 비스크 파스타를 만들어보았습니다 1 file 타이거마스크 2021.07.08 1055
92 홈퀴진후기 불고기 깻잎무쌈 후기 1 file 물미역 2018.11.04 1451
91 홈퀴진후기 분짜 후기후기! 6 file 폴리 2021.08.17 939
90 홈퀴진후기 분 보 싸오 1 file 퍼그 2015.05.13 2658
89 홈퀴진후기 부대볶음 후기 file 정태훈 2022.10.01 43
88 홈퀴진후기 뵈프부르기뇽 입니다:-) 2 file ichbinyul 2018.04.10 2126
87 홈퀴진후기 뵈프 부르기뇽 후기 및 감사글 1 file 허스키 2020.11.29 1339
86 홈퀴진후기 뵈프 부르기뇽 후기 2 file 땅못 2019.01.23 1909
85 홈퀴진후기 볼로네즈 파스타 만들었어요 1 애플파이 2016.01.06 1461
84 홈퀴진후기 볼로네제 후기 + 라구소스 주먹밥 1 file 행키팽키 2018.04.05 3349
83 홈퀴진후기 버터치킨커리의 은혜갚는 유저 1 file 날날 2019.11.01 1249
82 홈퀴진후기 버터 치킨 커리, 마살라 소스 해봤어요!!!(마살라소스 후기) 1 file 오독오독 2020.08.19 799
81 홈퀴진후기 버섯 팔락 파니르 외 커리 3 file Darsha 2015.05.11 2421
80 홈퀴진후기 백제육볶음후기 2 file 코알라 2020.02.26 916
79 홈퀴진후기 백제육볶음 후기 2 file 멈뭄 2019.11.25 1000
78 홈퀴진후기 배추전 해묵었습니당 ㅎ 2 file 레니몬니 2020.08.23 582
77 홈퀴진후기 방토샐러드, 스리라차허니치킨 후기 1 file 코알라 2020.03.01 90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