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Home Cuisine

  

조회 수 1866 추천 수 0 댓글 1
전통적인 방법이라면 피노누아 와인을 써야하지만 돈이 없어서 집에 있는 보르도산 와인을 썼다. 피노누아 와인이 보르도산 와인보다 더 달콤하다는 글을 본 기억이 있어서 조금 달달한 맛이 나는 와인과 섞어서 넣었고 설탕도 넣었다 
이거 빼곤 윤정님 방법(최근것)과 같다 
1시간정도 지나니 알콜도 거의 다 날라갔고 
계속 끓여서 총 2시간 30분 조리했다 

원래는 3시간 이상 가열하려고 했는데 냄비 바닥이 타지않게 하려고 휘저어주는 과정중에 바닥이 심하게 탄걸 알게 되었고 그래도 다행히 음식에는 탄맛이 잘 안느껴져서 대충 다른 접시에 옮겨 먹었다. 베이컨 칩을 위에 토핑처럼 뿌렷고 소스는 바게트랑 같이 먹었다
소고기 특유의 깊은 맛도 나고 쌉쌀하기도 하고 
이국적인 맛이어서 형이랑 맛있게 먹었다 
들인 비용이나 시간에 비해서 그렇게 만족스럽진않은데 이거는 내 미숙한 요리실력때문이니 뭐..
나중에 기회가 된다면 솜씨좋은 프렌치 레스토랑에 가서 비프뷔르기뇽을 시켜먹어보고 싶다

생각해보니 아까 조리중에 바닥이 시커멓게 변한걸 보고 탄거라 생각했는데 이게 진짜 탄건지 아님 와인이 바닥에 눌러붙은건지 모르겠다 
거의 5분마다 바닥도 슥슥 긁어줬고 음식에 탄 맛
(탄 맛이라기보단 카라멜라이즈(?)된 맛)도 크게 나진않아서 탄게 아닌거 같기도 하고.. 

여튼 정말 간만에 요리하니까 즐거웠다 
  • 이윤정 2015.04.27 23:50
    계속 저어주는 것 때문에 꽤 품이 들어가는 음식이죠^^;
    바닥이 타기 시작하면 탄맛이 배이는데 그래도 음식은 괜찮으셨다니 다행입니다.
    음식 하는 것이 즐거우면서도 고생스러운 일인데 고생 많으셨어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 홈퀴진후기 난자완스, 탕수육, 치킨, 칠리 새우, 양갈비 구이와 딥, 파스타 :) 3 file doton 2018.03.28 2156
32 홈퀴진후기 난자완스 후기 1 file 수쿡쿡 2015.04.06 1460
31 홈퀴진후기 난자완스 해먹었습니다. 1 file 당파양근 2017.12.20 1342
30 홈퀴진후기 낙곱새 정말 맛있어요 ㅎㅎ 1 file 멈뭄 2020.09.01 492
29 홈퀴진후기 낙곱새 새로 올려주신 레시피로 만들엇떠용!ㅎ 4 file 레니몬니 2020.08.15 544
28 홈퀴진후기 꿔바로우 후기 1 file 후다닥 2018.06.20 1821
27 홈퀴진후기 꿔바로우 해보았습니다! 1 file 믐름 2017.12.09 1683
26 홈퀴진후기 꽈리고추대패삼겹살볶음 최고네요!! 1 file glay 2017.03.25 1497
25 홈퀴진후기 꽃게탕, 불고기소스 응용 제육볶음, 팟타이, 탕수육, 떡볶이 소스 후기입니다 1 file 물미역 2019.08.07 1077
24 홈퀴진후기 꽃게비스크를 만들어봤습니다. 1 도이치레러 2015.12.06 1517
23 홈퀴진후기 꽁치김치찌개 햇떠용 ㅎ 1 file 레니몬니 2020.08.08 393
22 홈퀴진후기 꼬막비빔밥 후기입니다 1 file 애플파이 2020.11.08 692
21 홈퀴진후기 꼬막비빔밥 후기 1 file 멈뭄 2019.11.05 690
20 홈퀴진후기 깐풍기, 메밀소바, 가라아게 후기 1 file 봄아이 2021.09.07 330
19 홈퀴진후기 그릴드 샌드위치 후기 1 file 고우냥 2015.06.20 2006
18 홈퀴진후기 그 맛이 나네요 1 탐욕의시대 2016.06.18 1142
17 홈퀴진후기 궁중떡뽁이 후기입니다 1 file 애플파이 2020.11.01 751
16 홈퀴진후기 굴라쉬 후기 1 file 치킨정 2015.03.14 2112
15 홈퀴진후기 고추참치 후기 1 file 땅못 2019.02.12 1406
14 홈퀴진후기 고추장닭바베큐 해먹었습니다 1 file 겔리 2019.04.14 174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Next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