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조회 수 666 추천 수 0 댓글 2
안녕하세요. ㅎㅎ

꼭 한 번 글을 남겨보고싶었는데 드디어 가입이 되어 기쁩니다.


다름이 아니오라,

카레를 끓일 때 농도에 관해서 도움을 구하고자 문의 드립니다.


최근 일부 향신료를 구비하여 카레를 끓이고 있는데요.

선생님께서 올려주신 포크빈달루 레시피처럼 비교적 덜 묽거나 

거의 스프처럼 물이 많은 농도로 끓이고 싶습니다. 


유튜브에서 해외 포크 빈달루 레시피 검색결과를 보면

기름과 물이 많은 느낌인데,

제 카레는 물을 많이 넣어도 농도가 짙고 뭉치는 커리의 형태가 됩니다.


물을 아무리 넣어도 제가 원하는 스프(또는 물이 많은) 느낌까진 표현하기 힘이 드는데요...

향신료나 토마토의 비중을 줄이면 될지

아니면 물을 더 늘려야할지

관련해서 혹시 조금이나마 자문을 구할 수 있을까요?


향신료의 배합이 완전히 일치하지 않으니 

충분히 차이가 생길 수 있다고 이해했지만,

그래도 너무 농도가 짙은 느낌이라 고민이 됩니다.ㅜ 


그리고, 포크 빈달루 레시피에서 생각보다 고기의 기름이 나오지 않아서 고민이 됩니다.

지방이 많은 부위를 써볼까 했는데 

사태는 기름이 많은 부위가 아닌 것 같아서요, 

중불에서 고기를 오래 볶으시는지도 궁금합니다.

제가 만든 요리는 묽은 커리보다는 진한돼지고기카레찜 같은 형태이네요. 


질문이 다소 길어진 점 너그럽게 양해해주시면 감사드리겠습니다.

언제나 좋은 글 감사하게 보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 이윤정 2022.03.27 02:34

    안녕하세요. 답변이 늦어 죄송합니다.

    1번에서는 농도가 줄어들기 위해서는 향신료의 양을 줄이거나 끓이는 시간을 줄이거나 온도를 낮게 조리하는 등의 방법이 떠오릅니다.

    향신료 자체에서 오는 농도가 가장 큰 것 같아요.

    2번에서는 고기보다는 기버터로 인해 커리에 기름기?를 더하는 것이 낫다고 생각해요. 스튜에 고기를 볶는 이유는 구워서 맛과 향을 더하기 위함이고 조리 자체는 스튜를 끓이는 동안 하는 것이 맞다고 봅니다.

    긴 질문에 비해 다소 짧은 답변이긴 한데 그래도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어요^^

     

  • 카레호 2022.04.15 19:30

    정성스러운 답변 너무 감사합니다 ㅎㅎ 제가 답변이 너무 늦어졌지만 ㅠㅠ 선생님 덕분에 전보다 만족스럽게 먹고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93 자유게시판 카페에서 뵙고 가입했어요 1 그런녀자 2020.03.16 830
» 질문 답변 카레 관련 질문 2 카레호 2022.03.23 666
391 홈퀴진후기 치킨커리, 후무스, 카바르마 후기 3 file 새벽 2015.02.05 3096
390 홈퀴진후기 치킨 파니르 티카 마살라 1 file 탐욕의시대 2016.06.24 3455
389 질문 답변 치킨 티카 마살라 관련 질문입니다! 2 재밌어 2015.06.28 1790
388 질문 답변 치킨 가라아게 반죽에 계란 안 넣고의 차이? 1 킨킨들 2017.06.17 3436
387 홈퀴진후기 치킨 65 만들어봤어요. 1 Enomis 2020.09.12 794
386 질문 답변 치즈 질문이요! 5 새댁 2015.03.04 2386
385 홈퀴진후기 취나물볶음, 취나물 소고기 유부초밥 후기 2 file 짜르트 2016.05.01 2231
384 홈퀴진후기 충무김밥 해먹었어요 ㅎㅎ 진짜 맛있아요 헤헤 1 file 둘리 2016.08.13 1960
383 자유게시판 축하드립니다 ㅋㅋ 3 비매품 2015.02.05 2052
382 자유게시판 축하드려요^^ 1 서가당 2015.02.06 1312
381 자유게시판 최근 요리들 1 file 랜디 2019.08.19 1248
380 질문 답변 철판요리 1 딴따라 2015.08.30 1605
379 자유게시판 책이 나왔네요^^ 1 애플파이 2021.12.20 724
378 자유게시판 책 출간 넘 축하드려여 ㅠ 1 file 레니몬니 2021.12.17 808
377 홈퀴진후기 차우면, 차슈덮밥 그리고 손대패(?)목살배추찜 1 file 반발 2018.04.28 2436
376 홈퀴진후기 찐빵과 함께 2 file 쉐도우 2019.01.08 1516
375 홈퀴진후기 쯔유, 닭갈비, 버섯 샤브샤브, 떡볶이, 갈매기살 양념 2 file 멈뭄 2020.03.09 1205
374 홈퀴진후기 짜장면 후기 4 file 멈뭄 2019.10.08 95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2 Next
/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