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조회 수 706 추천 수 0 댓글 2
안녕하세요. ㅎㅎ

꼭 한 번 글을 남겨보고싶었는데 드디어 가입이 되어 기쁩니다.


다름이 아니오라,

카레를 끓일 때 농도에 관해서 도움을 구하고자 문의 드립니다.


최근 일부 향신료를 구비하여 카레를 끓이고 있는데요.

선생님께서 올려주신 포크빈달루 레시피처럼 비교적 덜 묽거나 

거의 스프처럼 물이 많은 농도로 끓이고 싶습니다. 


유튜브에서 해외 포크 빈달루 레시피 검색결과를 보면

기름과 물이 많은 느낌인데,

제 카레는 물을 많이 넣어도 농도가 짙고 뭉치는 커리의 형태가 됩니다.


물을 아무리 넣어도 제가 원하는 스프(또는 물이 많은) 느낌까진 표현하기 힘이 드는데요...

향신료나 토마토의 비중을 줄이면 될지

아니면 물을 더 늘려야할지

관련해서 혹시 조금이나마 자문을 구할 수 있을까요?


향신료의 배합이 완전히 일치하지 않으니 

충분히 차이가 생길 수 있다고 이해했지만,

그래도 너무 농도가 짙은 느낌이라 고민이 됩니다.ㅜ 


그리고, 포크 빈달루 레시피에서 생각보다 고기의 기름이 나오지 않아서 고민이 됩니다.

지방이 많은 부위를 써볼까 했는데 

사태는 기름이 많은 부위가 아닌 것 같아서요, 

중불에서 고기를 오래 볶으시는지도 궁금합니다.

제가 만든 요리는 묽은 커리보다는 진한돼지고기카레찜 같은 형태이네요. 


질문이 다소 길어진 점 너그럽게 양해해주시면 감사드리겠습니다.

언제나 좋은 글 감사하게 보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 이윤정 2022.03.27 02:34

    안녕하세요. 답변이 늦어 죄송합니다.

    1번에서는 농도가 줄어들기 위해서는 향신료의 양을 줄이거나 끓이는 시간을 줄이거나 온도를 낮게 조리하는 등의 방법이 떠오릅니다.

    향신료 자체에서 오는 농도가 가장 큰 것 같아요.

    2번에서는 고기보다는 기버터로 인해 커리에 기름기?를 더하는 것이 낫다고 생각해요. 스튜에 고기를 볶는 이유는 구워서 맛과 향을 더하기 위함이고 조리 자체는 스튜를 끓이는 동안 하는 것이 맞다고 봅니다.

    긴 질문에 비해 다소 짧은 답변이긴 한데 그래도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어요^^

     

  • 카레호 2022.04.15 19:30

    정성스러운 답변 너무 감사합니다 ㅎㅎ 제가 답변이 너무 늦어졌지만 ㅠㅠ 선생님 덕분에 전보다 만족스럽게 먹고있습니다!!!


  1. 훈제 파프리카 가루 활용법

  2. 후기 및 질문

  3. 홈퀴진님 안녕하세요!

  4. 현직 중식 조리 하시는분 짬뽕 질문 드립니다.

  5. 향신료 보관 문의드려요~

  6. 향신료 관련 질문

  7. 함박스테이크를 돼지고기로만 만들면 많이 다른가요?

  8. 한그릇 & 한접시 차이가 뭘까요?

  9. 튀김질문이용

  10. 튀김,탕수육 등에 사용하시는 전분류 브랜드

  11. 튀김 방법 등등.. 관련

  12. 쿡북 추천할만한 것 있으세요?

  13. 코리앤더 관해서 질문 드립니다.

  14. 커리파우더 질문~^^

  15. 커리에 들어가는 향신료들을 g로 환산해서 알고 싶어요^^

  16. 커리에 들어가는 칠리가루 질문

  17. 커리만두

  18. 커리라이스?

  19. 카레 관련 질문

  20. 치킨 티카 마살라 관련 질문입니다!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