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2014/11/09

포르치니버섯 크림소스 링귀네

 

 

 

0.JPG

 

 

Linguine con panna ai funghi porcini

 

포르치니버섯을 넣은 크림소스 링귀네에 양송이버섯, 베이컨, 아스파라거스를 각각 구워서 곁들였다.

 

 

 

 

사용한 재료는

 

링귀네 250그램, 파스타 100그램당 1리터의 물+10그램의 소금

 

포르치니 버섯 약 15그램, 샬롯 2개, 마늘 2개, 올리브오일, 화이트와인 50미리, 닭육수 200미리, 생크림 200~250미리, 우유 100미리

 

베이컨 약 80그램, 양송이버섯 4개, 아스파라거스 10개 

 

 

 

닭육수 - http://www.homecuisine.co.kr/index.php?mid=hc20&category=1730&document_srl=5885

 

샬롯은 양파 작은 것으로 대체가능하고 닭육수는 물과 큐브형 치킨스톡을 약간 넣는 것으로 대체가능하다.

포르치니버섯은 맛의 핵심이니까 아이허브에서 사는 것 말고는 방법이 없어서 조금 아쉽...

포르치니버섯 - http://www.iherb.com/FungusAmongUs-Organic-Porcini-1-oz-28-g/32969

 

냉장실에 두었던 생크림이 약간 얼었다 녹아서 일부분 생크림이 분리 되어서 아쉬운 점은 있었지만 생크림만 제대로 보관했으면 더 맛있었을 뻔 했다.

 

 

 

 

가장 먼저 포르치니 버섯은 물에 불렸다. 고기맛 비슷한 구수한 향이 좋다.

 

 

 


크기변환_DSC05157.JPG     크기변환_DSC05158.JPG


 

 

따로 구울 재료인 아스파라거스, 베이컨, 양송이버섯을 준비했다.

아스파라거스는 밑둥을 잘라내고 필러로 껍질을 얇게 벗기고 양송이버섯과 베이컨은 적당히 썰었는데 베이컨을 조금 더 얇게 썰 것을 그랬다. 베이컨이 크니까 조금 짰다.

 

 

크기변환_DSC05159.JPG     크기변환_DSC05161.JPG


 

 

 

어쨌든 세가지는 각각 구워서 준비하고 마지막에 파스타에 넣을거라 접시에 담아두었다.



크기변환_DSC05162.JPG     크기변환_DSC05165.JPG


크기변환_DSC05163.JPG     크기변환_DSC05164.JPG


 

 

 

 

 

그동안 닭육수도 해동하고 포르치니버섯은 잘 불어 있어서 물기를 짜고 잘게 썰었다. 구수한 포르치니의 향이 가득한 버섯우린 물은 파스타에 넣을거라 그대로 뒀다.

 


크기변환_DSC05167.JPG     크기변환_DSC05170.JPG

 

 

 

 

 

파스타를 삶을 물을 불에 올리고 소스를 함께 만들었다. 

파스타 100그램당 물 1리터, 소금 10그램을 잡아서 팔팔 끓는 물에 파스타를 넣고 10분 타이머를 켠 다음 소스를 만들기 시작하는 것이 보통 과정인데

이번에는 소스의 농도를 정도를 조절하고 맛을 내기 위해 생크림 외에 우유와 포르치니 버섯 우린물, 닭육수를 넣었으니까

소스에 농도를 내려면 평소보다 소스 끓이는 시간을 길게 잡는게 적당해서 크림소스를 만드는 시간을 12~15분정도 생각해서 불조절을 하면 되겠다고 생각했다.

 

 

팬에 올리브오일을 두르고 채썬 샬롯과 마늘을 넣고 볶다가 다진 포르치니버섯을 넣고 더 볶았다.

 


크기변환_DSC05166.JPG     크기변환_DSC05168.JPG


 

 

여기에 화이트와인을 약간 넣고 향을 낸 다음 포르치니버섯 우린 물과 닭육수, 생크림, 우유를 넣었다.

 



크기변환_DSC05169.JPG     크기변환_DSC05171.JPG

 

 

포르치니 버섯 우린 물, 닭육수, 우유, 생크림을 넣고 12~15분 정도 끓여내면서 링귀네를 10분 삶기 시작했다.

 

 

생크림을 졸여서 소스를 만드는데 여기에 후추 약간, 이탈리아 시즈닝 약간 넣고 중불로 끓였다.

 



크기변환_DSC05172.JPG     크기변환_DSC05173.JPG



 

 

소금은 치즈에 간이 있으니까 미리 넣지 않고 가장 마지막에 간을 보고 아주 약간만 넣었다.


크기변환_DSC05175.JPG     크기변환_DSC05176.JPG

 

 

적당히 졸여진 버섯 크림소스에 파마산치즈를 듬뿍 넣고 시간에 맞게 조리된 링귀네를 넣은 다음 전체적으로 크림소스가 잘 섞이도록 버무리고 조금 더 조리했다.

마지막으로 곁들일 베이컨, 양송이버섯, 아스파라거스를 가니쉬로 올릴 것만 따로 둔 다음 모두 넣고 한 번 더 비벼내서 완성.

 

 



크기변환_DSC05174.JPG     크기변환_DSC05177.JPG


 

 

 

 

크기변환_DSC05181.JPG


 

 

 

 

 

크기변환_DSC05182.JPG

 

 

 

 

 

파르마산치즈를 접시 위에서 북북 갈았다.

 



크기변환_DSC05183.JPG

 

 

 

 


 

크기변환_DSC05185.JPG



 

 

진한 포르치니버섯의 향에 느끼하지 않고 고소하게 녹진녹진한 크림소스가 잘 어울렸다.

베이컨, 양송이버섯, 아스파라거스 다 맛있는 재료라 파스타와 함께 잘 먹었지만

그 중에서도 아스파라거스를 조금 넉넉하게 넣을 걸 싶도록 아스파라거스가 잘 어울리고 맛있었다.

 

 

 

 

 

 

  • 녹두 2019.02.04 19:21
    으아 아 스 파 라 거 스 !!!ㅠㅠㅠㅠ 넘 유혹적이에요
  • 이윤정 2019.02.07 04:12
    그쵸ㅠㅠㅠㅠ 아스파라거스 정말 좋아하는데 최근에 챙겨먹지 못해서 아스파라거스 사진만 봐도ㅠㅠㅠㅠ 가 막 나옵니다ㅎ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8 남미 아보카도 무스, 갈릭버터 브레드스틱 file 이윤정 2014.12.29 3062
167 유럽 비프 스튜 2 file 이윤정 2014.12.27 8689
166 남미 칠리 콘 카르네, 또띠야칩을 곁들인 칠리 file 이윤정 2014.12.14 6886
165 이탈리아 푸타네스카 스파게티 file 이윤정 2014.12.11 3718
164 유럽 연어 그라브락스, 연어 샐러드, 연어 샌드위치 file 이윤정 2014.12.06 19608
163 북미 영국 버팔로윙, 어니언링 file 이윤정 2014.11.29 3516
162 유럽 굴라쉬 4 file 이윤정 2014.11.22 35738
161 북미 영국 아스파라거스를 곁들인 투움바파스타 file 이윤정 2014.11.20 3875
160 베이킹 플랫브레드, 피자도우 2 file 이윤정 2014.11.17 7553
159 이탈리아 오소부코 2 file 이윤정 2014.11.16 3989
158 남미 치킨 케사디야, 쉬림프 케사디야 file 이윤정 2014.11.12 1910
157 북미 영국 에그 베네딕트, 홀랜다이즈 소스 file 이윤정 2014.11.11 11093
156 남미 우에보스 란체로스, Huevos rancheros file 이윤정 2014.11.10 2532
» 이탈리아 포르치니버섯 크림소스 링귀네 2 file 이윤정 2014.11.09 5006
154 남미 버팔로 치킨 타코 2 file 이윤정 2014.11.03 2766
153 북미 영국 고르곤졸라치즈 드레싱을 곁들인 아이스버그 샐러드 2 file 이윤정 2014.11.02 3141
152 북미 영국 버팔로 윙, 버팔로윙 소스 file 이윤정 2014.11.01 16384
151 이탈리아 치킨 파마산 file 이윤정 2014.10.29 3426
150 양식 일반 매시드포테이토와 구운 채소를 곁들인 안심스테이크 file 이윤정 2014.10.27 7746
149 북미 영국 과카몰레 햄버거 file 이윤정 2014.10.26 241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 21 Next
/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