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조회 수 5743 추천 수 0 댓글 7



크기변환_IMG_8514.JPG


구운가지와 리코타치즈를 곁들인 아라비아따 파스타



갑자기 데체코 파스타소스에 딱 꽂혀서 시판소스로 파스타를 해먹고 있다.

캔토마토 한박스 사 둔 것도 다 떨어졌고 요즘 워낙 의욕도 없고 귀찮고 해서 편하게 해먹자고 산 것인데 생각보다 입맛에 맞아서 맛있었다.

편하고 맛있다 = 한 박스 더 구입ㅋㅋㅋㅋ


마늘과 샬롯을 볶아 시판 파스타소스를 붓고 볶아 스파게티를 만들고 

그 위에 밀가루옷을 입혀 구운 가지와 리코타치즈를 얹고 마지막으로 발사믹비네그레트로 포인트를 줬다.



구운 가지나 리코타치즈는 선택이니까 그냥 파스타만 먹어도 맛있다.



사용한 재료는 약 2~3인분으로


가지 3~4개

소금 약간

부침가루 약 100미리

엑스트라버진 올리브오일


스파게티니 250그램


엑스트라버진 올리브오일 약 2스푼

마늘 6개

샬롯 2개

페페론치노 4개 (선택)

데체코 아라비아따소스 400그램 1개


매일 리코타치즈 4~6스푼


발사믹비네거 2스푼

엑스트라버진 올리브오일 4스푼



발사믹비네그레트는 전부 다 사용해도 좋고 더 사용해도 좋고 덜 사용해도 좋고.. 잘 저어서 각자 취향대로 파스타에 뿌렸다.

발사믹비네그레트는 간단하게 발사믹 비네거와 엑스트라버진 올리브오일만 사용했는데 곱게 다진 샬롯과 다진마늘, 오레가노, 파슬리, 소금, 후추를 약간만 넣고 만들어도 좋다.



데체코 스파게티니와 데체코 아라비아따소스, 매일 리코타치즈를 사용했다.

엑스트라버진 올리브오일과 발사믹비네거는 사용할 수 있는 것 중에 가장 좋은 것이면 적당하다.


DhMEQX2UYAAL7w3.jpg

(라벨이 깔끔하게 떨어져서 좋다.)



가지는 양 끝을 잘라내고 1센치 정도 되는 두께로 썰어서 아래에 소금을 뿌리고 착착 놓은 다음 위에도 소금을 뿌려서 20분정도 절였다.

수분과 쓴맛을 빼는 동시에 소금간을 해서 간이 맞고 달큰한 맛이 더 좋아진다.

축축해진 가지는 키친타올로 수분을 닦아냈다.


크기변환_IMG_8492.JPG 


젖은 가지를 만지면서 밀가루를 묻히면 손에 밀가루가 떡지니까 봉투에 밀가루를 넣고 가지를 넣어서 흔들어서 털어냈다.

가지에 밀가루를 묻혀서 가루를 털어내고 올리브오일을 약간 넉넉하게 두른 팬에 노릇노릇하게 앞뒤로 구웠다.

대략 가지전.. 갯수가 많아서 좀 귀찮긴 한데 그래도 맛있으니까 하고 열심히 구웠다.


크기변환_IMG_8494.JPG     크기변환_IMG_8496.JPG 


파스타 삶을 물은 파스타 100그램당 물 1리터, 소금 10그램을 넣어서 삶는데 소금을 약간 적게 넣었다.

파스타 삶는 물은 2리터 정도 넉넉하게 잡고 소금 1스푼을 넣어서 팔팔 끓으면 파스타를 넣고 봉투에 적혀있는 시간 -1분 동안 삶았다.

(중간에 파스타를 잘라봐서 속에 심이 머리카락 정도 남은 상태가 알덴테인데 시간보다는 상태로 파악하는 것이 좋고, 취향에 따라 봉투에 적힌 시간대로 삶는 것도 좋다.)


크기변환_DSC07786.JPG


스파게티니는 6분간 삶는거니까 5분동안 삶고 그 동안 마늘을 볶고 파스타소스도 한 번 볶았다.


마늘과 샬롯은 두께가 비슷하도록 썰고 페페론치노는 이번에는 덜 맵게 먹느라 생략했다. 사용할 때는 적당히 부숴서 입맛에 맞게 매운 정도를 조절한다.

팬에 올리브오일을 넉넉하게 두르고 마늘을 익히기 시작했다.

마늘이 단단하지 않을정도로 약간만 노릇하게 익으면 파스타소스를 넣고 한 번 끓였다.

시판 파스타소스가 이렇게 편하다니..


크기변환_IMG_8497.JPG     크기변환_IMG_8504.JPG
(파스타소스가 병에 조금 남아서 파스타를 넣고 싹 묻혀서 사용했다.)


여기에 파스타를 건져서 넣고 한 번 볶아내면 끝. 이렇게 편하다니

크기변환_IMG_8508.JPG 
접시에 담기 전에 한 번 먹어보고 취향에 맞는 정도로 잘 익었는지 확인했다.


접시에 파스타를 담고 구운 가지와 리코타치즈를 얹은 다음 발사믹비네거와 올리브오일을 뿌려서 완성.
잘 어울리는 재료를 한층씩 더해 한 접시에서 여러 조합을 다채롭게 맛 볼 수 있다.

크기변환_IMG_8511.JPG 



크기변환_IMG_8513.JPG 



크기변환_IMG_8514.JPG 



크기변환_IMG_8525.JPG

약간 매우면서도 상큼한 맛의 토마토소스 파스타와 고소하고 달큰한 가지, 보드랍고 크리미한 리코타치즈, 마지막으로 상큼한 발사믹비네거와 올리브오일까지 다 좋다.

리코타치즈를 좋아하면 중간에 리코타치즈를 막 더 얹고 싶어진다. 


발사믹비네그레트+리코타+구운가지만 한 포크 집어서 먹어도 맛있고 구운가지+파스타, 리코타+파스타로 한 포크 돌돌 감아 먹어도 맛있으니 파스타 한 접시만 차린 밥상이라도 부족함이 없다.





  • 레드지아 2018.07.06 10:09

    어머~

    어머~ 어머~~~~~~

    가슴이 두근두근거려요 ~

    음식사진 특히 윤정님의 음식사진은 20전에나 두근거렸었던, 현재는 멈추어있는 -_-;; 제 심장을 두근거리게 만드시네요!! ^^

    이상하게 저는 가지는 별로 안즐기는데 사진속 가지라면 냉면그릇으로 두그릇도 먹을수 있을거 같아요!!!

     

     

    [엑스트라버진 올리브오일과 발사믹비네거는 사용할 수 있는 것 중에 가장 좋은 것이면 적당하다.]!!!<--오올...좋은 팁 감사해요!!

    역시 돈은 거짓말 안하는군요 ㅠ_-

    (윤정님은 어떤 제품 쓰시는지 저도 알려주세요 ^^:; 굽신굽신..)

    올리브오일과 발사믹도 쇼핑리스트에 적어놔야겠어요!!!

     

     

     

     

  • 이윤정 2018.07.08 00:30

    가지를 좋아하지 않으시는데도 두근두근하시다면 일단 드셔보시면 가지가 맛있어서 두근두근 하실 수도 있어요ㅎㅎㅎㅎ
    냉면그릇 두그릇이라니 갑자기 밤에 냉면이 먹고 싶고 막ㅎㅎㅎㅎ

    엑스트라버진 올리브오일은 아이허브에서 캘리포니아랜치 La Tourangelle , 데체코 아브르조, 코스트코에서 팔았던 엘리존도 등을 사용했었고 발사믹 비네거는 모데나를 사용했었는데
    이번에는 코스트코에서 산 미니 올리바를 사용했어요.

    산도가 0.8이하면 엑스트라버진 올리브오일이지만 최대한 낮은 것이 좋은 올리브오일이라 이번에 새로 구매하려고 찾아보니

    엘리존도 0.2 14990원
    데체코 아브르조 0.3 750미리 2병 33990원
    커클랜드 토스카노 0.5 14000원대
    커클랜드 시우라나 아르베퀴나 0.5 1000미리 11790원
    미니올리바 picual 0.4미만 14미리 100개 21990원
    오타비오 1000미리 4병 31990원(할인시 27990) (산도 정보 없음)
    이더라고요.
    벤타 델 바론을 사용해보고 싶은데 가격이 너무 비싸서 직구도 알아보는 중인데 올해 안에 써 볼 수 있을지 모르겠어요ㅠ

  • 레드지아 2018.07.09 13:44
    아~ 산도에 따라 나뉘는군요!! 산도가 낮은게 좋은건줄 윤정님 댓글 보고 또 처음 알았어요!!
  • 개뿔공주 2018.07.20 00:47
    댓글 통해서 올리브오일의 산도를 체크해야된다는걸 배워갑니다.
    가지는 귀찮아서 소금에 안절이고 그냥 구웠는데 더 맛있게 먹을려면 소금에 절였다 구워봐야겠어요^^
  • 이윤정 2018.07.21 03:39
    어차피 구매할 제품이면 가격대비해서 좋은 제품을 찾는게 당연하니까 이것저것 따지게 되고 그렇죠^^
    가지는 소금뿌려 수분 제거하시고 구워보시고 앞으로 어떻게 할지 결정하는 것이 좋은 것 같아요. 음식을 한다는 게 이것저것 해보고 입맛에 맞는 걸 찾아가는거니까요^^
  • TR 2018.07.20 08:03
    데체코 소스 사러 달려가고 싶어져요~
    리코타를 먼저 만들어 둬야 하나요??ㅎㅎ

    넘 더우니 이렇게 편리함을 취하는 것도 살림 지혜!!
  • 이윤정 2018.07.21 03:46
    리코타도 토마토소스도 사서 쓰고 마음에 여유가 별로 없어서 그렇긴 한데 쓰다보니 편하기도 하고요ㅎㅎ
    세상에 식재료의 종류는 너무너무 많으니 상황에 따라 골라쓰고 잘 부려쓰는 것도 중요한 것 같아요^^

  1. 허니스리라차 바베큐치킨

  2. 고르곤졸라 크림 파스타

  3. 카페 드 파리 버터, 안심스테이크, 쿠스쿠스

  4. 칠리 콘 까르네, 칠리 라이스 그라탱

  5. 비프 부리또

  6. 남미 음식

  7. 미트볼 토마토소스 스파게티

  8. 볼로네즈 파파르델레, 라구소스, 생면파스타

  9. 미트볼 맥앤치즈 그라탱

  10. 명란바게트, 마늘바게트

  11. 양고기 티본스테이크, 쿠스쿠스, 과사카카소스

  12. 과사카카소스, Guasacaca

  13. 사태 라구 파스타

  14. 명란크림파스타

  15. 마늘빵

  16. 슬로우쿠커로 사태 오소부코

  17. 가지 아라비아따 파스타

  18. 알리오 에 올리오 파스타, Aglio e olio

  19. 슬로우쿠커로 볼로네즈 파스타, 볼로네제, 라구소스

  20. 치폴레 칠리페퍼 인 아도보 소스, 치폴레소스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1 Next
/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