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2014/05/07

프로슈토, 가지, 버섯으로 속을 채운 까넬로니

 

 

 

0.JPG

 

 

 

베사멜소스와 파스타반죽은 시간날 때 따로 먼저 만들어 두고 베사멜 소스는 데우고 파스타는 제면기에 밀어서 말리는 동안

가지에 소금을 뿌리고 수분을 제거하고 가지와 버섯을 구운 다음 썰고

 

살짝 말린 파스타를 삶아서 올리브오일을 살짝 발라서 랩에 덮어두고

양파, 마늘, 프로슈토를 볶다가 구워서 다진 가지와 버섯을 더 넣고 볶아 속을 만들었다.

 

 

오븐용 그릇에 베사멜소스를 뿌리고 파스타에 카넬로니 속을 넣고 반정도 채운 다음 손에 들고 카넬로니 속을 더 채운 다음 그릇에 차곡차곡 놓은 다음

베사멜소스와 그뤼에르 치즈를 뿌리고 180도로 예열된 오븐에 20분간 구워서 완성했다.

 

이야기는 복잡한데 미리 면과 소스를 만들어 두면 좀 낫고, 처음부터 하려면 시간이 좀 걸릴 듯하다.

 

 

 

 

 

 

 

세몰리나밀가루와 찰밀가루를 200그램씩 섞고, 계란 4개를 넣어서 반죽을 하니 약간 질어서 세몰리나와 찰밀가루를 각각 10그램씩 더해서 되기를 맞췄다.

 

이렇게 만든 파스타는 4~6인분 정도로 볼 수 있는데

파스타 단품으로 한끼 식사를 할 경우에는 많이 먹는 경우에 4인분 보통이나 적게 먹는 경우에 6인분으로 볼 수 있고

 

이 파스타에 속을 채운 카넬로니나 쌓아서 만드는 라자냐, 속을 채우는 라비올리등으로 만들 경우에는 8인분으로 볼 수 있다.

 

나는 이 반죽을 반으로 나눠서 반은 봉골레 스파게티로 2그릇을 만들고

반은 다시 반으로 나눠서 까넬로니를 2번 만들었다.

 

 

 

베사멜소스는 바로 앞서 올린 포스팅의

버터 50그램, 밀가루 50그램, 다진양파 1개, 다진 마늘 1스푼, 우유 1리터, 생크림 250미리, 파르마산치즈 150그램, 소금, 후추, 넛맥, 타임

으로 만든 것의 4분의 1을 사용했다.

 

 

 

 

 

 

사용한 재료는 결론적으로

세몰리나와 찰밀가루 50그램씩 총 100그램에 계란1개 (+밀가루 추가 약간), 덧밀가루

 

카넬로니 속으로 양파 1개, 다진마늘 1스푼, 프로슈토 5장, 포토벨로 버섯 5개(양송이 15개로 대체 가능), 가지 2개, 소금, 후추, 올리브오일

 

베사멜소스는 버터 약 1.5스푼, 밀가루 약 1.5스푼, 다진 양파 4분의1개, 다진마늘 1티스푼, 우유 250미리, 생크림 60미리, 파르마산치즈 30그램, 소금, 후추, 넛맥, 타임

으로 환산할 수 있겠다.

 

 

 

 
 
세몰리나 밀가루와 찰밀가루에 계란을 넣고 오징어 먹물을 추가한 다음 덧밀가루를 살짝 더 넣어서 파스타도우를 만들었다.
차지게 반죽해서 30분정도 휴지시킨 파스타를 냉장고에 보관해뒀는데 냉장고에 꺼내서 30분 정도 두어 찬기를 없애고
겉면에 덧밀가루를 조금 뿌린 다음 길게 늘여서 제면기에 넣고 카넬로니에 맞는 너비로 면을 뽑았다.
 

 
크기변환_DSC08930.JPG     크기변환_DSC08931.JPG


크기변환_DSC08932.JPG     4.jpg


 

이것보다 조금 더 얇았으면 좋겠는데 제면기에 한계가 있고 밀대는 쓰기 귀찮아서 이정도로 만족했다.

제면기에서 나온 파스타를 손으로 조금 더 늘인 다음 밀가루를 살짝 뿌려서 묻히고 파스타 드라잉 렉 대신에 젓가락에 말렸다.

 

 

 

파스타를 휴지하는 동안 가지는 수분과 쓴맛을 빼도록 소금을 살짝 뿌려두고 키친타올로 수분을 제거한 다음

파스타를 말리는 동안 버섯과 가지는 구워서 적당히 다졌다.

스터핑에 넣을 가지와 버섯은 미리 다져서 다른 재료와 함께 볶아도 무방한데 구운가지와 구운버섯의 맛을 좋아해서 조금 번거로워도 따로 구워서 혼합했다.


크기변환_DSC08567.JPG     크기변환_DSC08934.JPG

  
크기변환_DSC08941.JPG      크기변환_DSC08944.JPG


크기변환_DSC08945.JPG      크기변환_DSC08946.JPG

 

 

 

 

 

 

 

 


말린 다시마..

 


크기변환_DSC08937.JPG      크기변환_DSC08938.JPG

 

 

는 아니고 파스타를 적당히 말린 다음 밀가루를 묻히고 카넬로니에 적당한 크기로 썰어뒀다.

 

 

 

 

 

 

양파, 마늘을 볶다가 프로슈토를 넣고 더 볶고 가지와 버섯을 넣고 볶았다.

파스타에 비해서 스터핑이 약간 부족하긴 한데 한끼 식사로는 적당해서 이정도로 만들었다.

스터핑의 양을 늘여서 카넬로니에 꽉꽉 채워도 괜찮을 것 같다.

 



크기변환_DSC08940.JPG     크기변환_DSC08943.JPG
 
크기변환_DSC08947.JPG     크기변환_DSC08948.JPG


크기변환_DSC08949.JPG     크기변환_DSC08954.JPG

 

 

카넬로니 속을 채울 스터핑도 완성.

 

 

 

 


3분간 삶은 까넬로니는 하나씩 펼쳐서 비닐에 놓고 하나씩 속을 채우기 시작했다.

김밥 말듯이 하면 속이 가득 가득 차지 않으니까 김밥 말듯이 대충 만 다음 손으로 끝을 잡고 스터핑을 떠넣어서 채워넣으면 편하다.


 
크기변환_DSC08950.JPG     크기변환_DSC08955.JPG


크기변환_DSC08951.JPG     크기변환_DSC08956.JPG


 

오븐용 그릇에 베사멜소스를 깔고 여민 부분이 아래로 가게 둔 까넬로니를 가득 채운 다음

베사멜소스를 조금 더 뿌리고 그뤼에르치즈를 듬뿍 얹어서 190도로 예열한 오븐에 약 15분간 구워서 완성했다.


 

크기변환_DSC08957.JPG


 

 

 

 


크기변환_DSC08960.JPG

 

 

 

 


 

크기변환_DSC08961.JPG


 

 

 

 

 

크기변환_DSC08962.JPG


 

 

 

 

 

크기변환_DSC08963.JPG


 

 

 

 

 

크기변환_DSC08965.JPG


 

 

 

소금으로 쓴맛과 물기를 뺀 가지와 짭짤한 프로슈토, 베사멜소스의 소금간과 파르마산치즈, 마지막에 뿌린 그뤼에르 치즈가 서로 간이 맞아서

따로 소금을 더 하지 않아서 조금 싱겁지 않을까 싶었는데 예상 외로 간이 잘 맞았다.

 

두가지 치즈의 녹진한 맛에 보드라운 생면 카넬로니와 잘 볶은 스터핑이 오븐에서 잘 구워져 나오니 맛이 없을 수가 없었다.

취향에 따라 생토마토로 만든 샐러드 정도 곁들여 먹으면 딱 좋을 것 같았다. 귀찮아서 이대로 먹었지만..

 

오징어먹물로 만든 파스타는 반죽을 할 때에는 먹물의 향이 약간 느껴져서 베사멜크림소스와 잘 어울릴까 했는데 면에서 다이내믹하게 다른 맛이 나지는 않았다.

플레인하게 만들었어도 비슷했을거라 생각하니 괜히 힘만 들였나 싶었지만 반죽하는거야 거기서 거기니까 보기에 색다른 면은 좋았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0 이탈리아 가지크림소스 파스타, Pasta al melanzane con panna file 이윤정 2014.06.10 4417
129 베이킹 초코칩쿠키 11 file 이윤정 2015.10.15 4390
128 양식 일반 미트볼 샌드위치 6 file 이윤정 2019.05.26 4346
» 이탈리아 프로슈토, 가지, 버섯으로 속을 채운 까넬로니 file 이윤정 2014.05.07 4297
126 양식 일반 명란 맥앤치즈와 명란바게트 2 file 이윤정 2019.10.29 4293
125 양식 일반 감자그라탱, 감자그라탕 file 이윤정 2013.03.09 4290
124 양식 일반 등심덧살로 순살 글레이즈드 바베큐 5 file 이윤정 2022.04.15 4264
123 양식 일반 랍스터 버터구이, 벌거 필라프, 스트로베리 마스카포네 풀 file 이윤정 2014.05.10 4235
122 유럽 스웨디쉬 미트볼, köttbullar file 이윤정 2014.09.05 4213
121 남미 비프 부리또 2 file 이윤정 2020.10.30 4210
120 북미 영국 솔즈베리 스테이크 6 file 이윤정 2016.05.18 4196
119 이탈리아 생면파스타로 만든 클래식 라자냐 file 이윤정 2014.05.07 4172
118 북미 영국 케이준 치킨샐러드 6 file 이윤정 2016.03.28 4125
117 북미 영국 아스파라거스를 곁들인 투움바파스타 file 이윤정 2014.11.20 4108
116 이탈리아 버터넛 스쿼시 펜네 2 file 이윤정 2015.03.25 4094
115 양식 일반 안심스테이크, 구운채소, 쿠스쿠스 4 file 이윤정 2015.04.22 4088
114 이탈리아 프로슈토 크림리조또, 게살 크림리조또 6 file 이윤정 2021.01.08 4082
113 양식 일반 클럽 샌드위치 6 file 이윤정 2019.11.28 4077
112 남미 아보카도샐러드 file 이윤정 2014.07.05 4077
111 양식 일반 커리드 비프 팟 로스트 4 file 이윤정 2015.08.22 407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 21 Next
/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