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조회 수 6987 추천 수 0 댓글 0

 

 

 

2013/12/17

지중해식 가지 라자냐

 

 

 0.JPG

 

 

 

무사카 - http://www.homecuisine.co.kr/index.php?document_srl=22526&mid=hc25

가지 파마산 - http://www.homecuisine.co.kr/index.php?document_srl=14140&mid=hc25 

 http://www.homecuisine.co.kr/index.php?document_srl=19756&mid=hc25

 

 

 

 

가지라자냐라고 하면 가지를 라자냐 면 대신한 라자냐가 많이 보이는데 다양하게 응용한 음식의 이름을 다 알지는 못하지만

어쨌든 가지와 토마토소스, 치즈를 켜켜이 쌓아서 오븐에 구운 음식의 이름은 melanzane alla parmigiana이다. 영어로는 eggplant parmesan이다.

파르마식 가지 요리라고 할 수 있는데 정작 파르마에서보다 이탈리아 남부에서 즐겨먹는 음식이다.

 

오늘 만든 건 그건 아니고 라자냐면에 가지를 비롯한 채소와 토마토소스, 생모짜렐라치즈로 만든 라자냐이다.

보통 클래식한 라자냐는 라자냐면에 라구소스와 베사멜소스, 치즈를 켜켜이 넣어서 만드는데

지중해식으로 채소에 마라나라소스, 생모짜렐라 아.. 이말은 위에 했지..

 

마리나라소스는 일종의 베이직한 토마토소스인데 시판 토마토소스 중에 즐겨 사용하는 것으로 대체했다.

여기에 리코타치즈를 추가해서 만들면 더 좋다.

 

 

 

사용한 재료는 2인분으로

라자냐 170그램가량(8장),

 

토마토소스 약 2컵,

생모짜렐라치즈 약 200그램,

 

가지2개, 파프리카2개, 양송이버섯6개,

소금, 후추, 올리브오일, 파르마산치즈

 

 

 

 

 

토마토소스는 미리 만들어두거나, 시판용 소스 중에 토마토함량이 높은 것을 사용하면 좋다.

토마토소스 만든 것 - http://www.homecuisine.co.kr/index.php?mid=hc25&category=1466&document_srl=5160

치즈는 생모짜렐라를 집에 있는 만큼 사용했는데 양이 넉넉하지는 않고 먹을만은 했다.

 

 

 

 

가지는 길게 썰고 소금을 앞뒤로 살짝 뿌려서 20~30분 정도 둔 다음 수분을 제거하고, 파프리카와 양송이버섯은 적당히 썰어두었다.

팬에 올리브오일을 넣고 파프리카, 양송이, 가지를 각각 노릇노릇하게 구웠다.

가지에는 소금간이 되어 있으니까 간이 맞고, 구운 양송이버섯과 파프리카에는 소금과 후추를 약간 뿌렸다.

굽는 도중에 소금, 후추를 뿌리면 안그래도 채소 수분때문에 기름이 튀는데다가 더 기름이 튀니까 다 굽고 뿌렸다.

 

 

 


크기변환_DSC02502.JPG     크기변환_DSC02504.JPG


크기변환_DSC02503.JPG     크기변환_DSC02505.JPG



크기변환_DSC02508.JPG     크기변환_DSC02506.JPG


크기변환_DSC02509.JPG     크기변환_DSC02511.JPG


 

가지를 절이는 동안 라자냐면은 소금을 약간 넣은 물에 약 5분간 삶았는데 붙기 쉬우니까 하나씩 떼가며 삶고, 초반에 끓는 물 밖으로 건졌다 넣으면 조금 덜 붙는다.

반정도 삶은 라자냐는 건져서 하나씩 널어두었다. 올리브오일을 바를까하다가 소스가 면에 더 잘묻는 게 나을 것 같아서 그대로 뒀다.

겹쳐둔 부분은 서로 조금 붙기는 한데 어째어째 떼서 사용했다.

 

 

크기변환_DSC02512.JPG     크기변환_DSC02513.JPG


 

모짜렐라치즈도 썰어두고, 토마토소스도 꺼내뒀다.

집에 그라탱기가 1인용 밖에 없어서 큰 걸로 하나 주문했는데 배송오면 할까 하다가 음식은 내킬 때 해야지 하고 그냥 오븐팬에 종이호일을 깔고 시작했다.

이거 다 먹고 바로 집에 도착했다..

 

 


크기변환_DSC02514.JPG     크기변환_DSC02515.JPG


크기변환_DSC02516.JPG     크기변환_DSC02517.JPG


크기변환_DSC02518.JPG     크기변환_DSC02519.JPG


 

가장 먼저 소스를 1번 깔고,

라자냐-구운채소-소스-치즈를 순서대로 3번 한 다음

마지막에는 라자냐-소스-치즈-구운채소 순으로 올렸다. 보기 좋으라고.. 좋은가?

 

190도~200도로 예열한 오븐에 호일을 덮어서 30분, 호일을 벗기고 10분정도 구우면 알맞다.

 

 

 

마지막에 파르마산치즈를 북북 갈아서 올리려고 준비는 다 해놓고 다른 음식 한다고 깜빡했다. 아쉽...

 

 

크기변환_DSC02536.JPG


 

 

 

 

 

크기변환_DSC02539.JPG


 

 


 

크기변환_DSC02547.JPG

 

 

 

 


 

크기변환_DSC02548.JPG


 

 

푹푹 썰어서 그릇에 옮겨 담아서 열심히 먹었다.

끝맛이 달콤한 채소와 토마토소스는 원래 잘 어울리는데다가 생모짜렐라는 그냥 먹어도 맛있는데(없어서 못먹을 뿐) 녹으니까 쫀득쫀득하면서 더 맛있다.

 

신선한 채소를 잘 구운 것과 토마토소스, 좋은 모짜렐라치즈의 조합은 상큼하면서도 동시에 그득한 느낌을 주는 즐거운 한접시를 만들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이탈리아 지중해식 가지 라자냐 file 이윤정 2013.12.17 6987
35 이탈리아 지중해식 가지피자, 가지샐러드, 가지요리 file 이윤정 2014.10.02 10566
34 이탈리아 쪽파 프로슈토 크림소스 링귀네 file 이윤정 2013.04.12 2305
33 이탈리아 차돌박이 파스타 file 이윤정 2013.10.12 5186
32 이탈리아 치킨 카치아토레, pollo alla cacciatore file 이윤정 2014.03.31 5106
31 이탈리아 치킨 파마산 file 이윤정 2014.10.29 3758
30 이탈리아 카라멜라이즈 양파를 곁들인 고르곤졸라피자, 버터레터스 샐러드 2 file 이윤정 2014.10.17 3970
29 이탈리아 카라멜라이즈 어니언 크림파스타, 베이컨 알프레도 스파게티 6 file 이윤정 2020.01.21 5556
28 이탈리아 카라멜라이즈양파 앤초비 파스타 file 이윤정 2014.01.31 3321
27 이탈리아 토마토, 생모짜렐라, 바질로 소렌티나 스파게티 2 file 이윤정 2014.02.26 5948
26 이탈리아 토마토소스 치킨스튜, 까치아토레 2 file 이윤정 2020.10.10 3963
25 이탈리아 투움바 파스타, 새우 크림 파스타 5 file 이윤정 2018.02.04 33071
24 이탈리아 티라미수 file 이윤정 2014.07.04 9801
23 이탈리아 티라미수 만들기 3 file 이윤정 2014.08.16 18408
22 이탈리아 파스타 수플레, pasta souffle file 이윤정 2013.04.21 2189
21 이탈리아 파스타 알리오 올리오 에 페페론치노 1 file 이윤정 2022.07.14 7807
20 이탈리아 판짜넬라 샐러드 file 이윤정 2013.10.23 1855
19 이탈리아 페스토크림토마토소스 펜네, penne al panna, pesto e pomodoro, 로제소스 file 이윤정 2013.11.06 3556
18 이탈리아 포르치니 버섯으로 버섯 리조또, 리소토 2 file 이윤정 2013.03.24 7048
17 이탈리아 포르치니버섯 크림소스 링귀네 2 file 이윤정 2014.11.09 546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