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크기변환_IMG_2090.JPG



돼지고기 앞다리살을 저온에 오븐 로스팅해서 잘게 찢은 풀드포크로 햄버거를 만들었다.

지금 검색해보니 4년째 매해 초에 만들고 있는 것 같다.



풀드포크는 오븐에 익혀 잘게 찢은 고기로 남미에서는 카니타라고 부르고 시즈닝이 거의 같지만 큐민 등의 추가재료가 들어가는 정도로 대동소이하다.

 

풀드포크는 큰 조각의 고기가 충분히 부드럽게 될 수 있도록  고기를 낮은 온도에서 천천히 조리하는 고기요리의 하나이다.

pulled pork의 pulled 말 그대로 잡아당겼다기 보다는 큰 고기가 작은 조각으로 쉽게 찢어지는(shredded)된다는 것을 의미한다.

풀드포크는 세계적으로 여러가지 형태로 조리되는데 그 중에서도 가장 널리 조리하는 곳은 미국이다.

보통 보스턴 벗(벗은 엉덩이살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라 고기를 담던 통을 의미한다)이라고도 불리는 포크숄더를 사용해서

낮은 온도로 바베큐 또는 훈연하는 것이 일반적인데 바베큐 조리도구가 없을 경우에는 슬로우 쿠커나 가정용 오븐을 사용해서 조리할 수 있다.

각 지역별로 곁들이는 소스에 조금 차이가 있기는 하다.

 


앞으로 나오는 재료로 만든 코울슬로와 풀드포크로 햄버거 약 6개 분량이 나온다.



사용한 재료는

앞다리 1.5키로

소금 1.5티스푼

설탕 1스푼

후추 1티스푼

타코시즈닝 3티스푼

큐민파우더 1.5티스푼

케이옌페퍼 1.5티스푼

갈릭파우더 1.5티스푼

어니언파우더 1.5티스푼

소스로

고기를 로스팅하고 남은 육즙

육즙과 동량의 시판 바베큐소스

레드와인 50미리

토마토퓌레 50미리

치폴레소스 50미리

레몬즙 1스푼

설탕 약간(간보고)


치폴레소스는 생략해도 괜찮긴 한데 미리 만들어 두고 여러 음식에 사용하면 매콤하니 풍미가 깊고 좋다.

치폴레소스 - http://homecuisine.co.kr/index.php?mid=hc25&category=1468&document_srl=31422





앞다리는 지방이 적당히 붙은 것으로 사야 소스를 만들 육즙이 생기니까 기름을 너무 걷어낸 것은 적당하지 않다.

기름이 많은 고기는 육즙을 식혀서 기름을 걷어내야 하는데 기름이 고기에 스며들 정도로만 있는 정도면 굳이 육즙을 식혀서 기름을 걷어내지 않아도 먹기에 적당하다.

(고기에 기름이 많을 경우에는 전날 조리해서 육즙을 식히고 기름을 굳혀서 걷어내서 소스를 만들어야 식사시간에 맞게 완성된다.)



고기에 분량대로 시즈닝을 하고 겉면에 잘 발라 오븐에 들어가는 용기에 넣었다.

지방이 위로 올라가는 방향으로 놓아야 고기가 촉촉하게 잘 익는다. 덩어리가 너무 크면 반으로 잘라서 익히면 더 잘 익는다.

1.5키로면 90도 오븐에 10~11시간동안 조리하면 적당히 익는다. (조리용 온도계가 있다면 고기에 찔러보아 내부 온도가 77도정도 되는 것을 확인하는 것이 좋다.)


크기변환_IMG_2057.JPG    크기변환_IMG_2058.JPG






아침일찍 오븐에 고기를 넣고 저녁이 다 되어서 코울슬로를 만들었다.


코울슬로에 사용한 재료는

 

양배추 8분의 1통

양파 반개

당근 반개

샐러리 1대


코울슬로 드레싱으로

마요네즈 100그램

우유 1.5스푼

디종머스타드 1티스푼

설탕 1티스푼

레몬즙 1스푼

소금, 후추



샐러리는 껍질을 얇게 벗기고 채썰고 양파, 당근, 양배추도 얇게 채썰어두었다.

크기변환_IMG_2059.JPG    크기변환_IMG_2062.JPG


크기변환_IMG_2061.JPG    크기변환_IMG_2066.JPG


채소에 드레싱을 넣고 무친 다음 냉장고에 넣고 차게 보관했다.



고기는 잘게 찢고 육즙은 분량대로 팬에 넣고 끓여 농도를 냈다.

육즙이 너무 없을 경우에는 물과 버터약간을 추가하면 적당하다.


크기변환_IMG_2070.JPG     크기변환_IMG_2071.JPG


크기변환_DSC09308.JPG





크기변환_DSC09326.JPG     크기변환_DSC09327.JPG


크기변환_IMG_2072.JPG    크기변환_IMG_2074.JPG


소스에 잘게 찢은 고기를 넣고 고기에 소스가 스며들도록 저은 다으음 잠깐 두었다.




살짝 구운 햄버거번에 에 풀드포크와 코울슬로를 얹어서 빵으로 덮었다.

만드는 과정은 심플하지 않지만 구성으로 따지면 심플한 느낌에 제 짝인 풀드포그와 코울슬로.


크기변환_IMG_2076.JPG





크기변환_IMG_2082.JPG





크기변환_IMG_2088.JPG





크기변환_IMG_2090.JPG





크기변환_IMG_2103.JPG


부드러운 풀드포크와 상큼한 코울슬로의 당연하고 맛있는 조합이다.




남은 풀드포크로는 그릴드치즈 샌드위치를 만들어도 좋다. (식빵보다는 쿠반브레드가 더 좋고 호밀빵이나 치아바타도 적당하다.)


크기변환_DSC09452.JPG



  • 레드지아 2017.04.11 11:23

    이 음식은 손이 너무 많이 가는듯해서 눈으로만 즐겨야겠어요 ㅋㅋㅋ

     

     

    매일매일 음식하는게 참 보통일이 아닌데 윤정님은 어찌나 부지런하신지 입벌리다 갑니다 ^^

     

    샌드위치 햄버거 저 정말 정말 좋아하는 음식인데

    사진으로 보니 우아...한입 베어물면 행복호르몬이 콸콸콸 나올거 같아요 ㅎㅎㅎ

  • 이윤정 2017.04.12 23:36
    오븐에 넣어놓으면 전기가 다 알아서 하기는 한데 가끔 만들면 할 만 하고 또 재밌어요^^
    매일 음식하고 가족 건사하는 일이 보통 일이 아니긴 한데 저는 시간이 많아서 괜찮은 편이에요.
    저는 레드지아님 이야기 들으면서 행복호르몬이 콸콸입니다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09 유럽 비프 스튜 2 file 이윤정 2014.12.27 8710
» 북미 영국 치폴레 풀드포크 햄버거 2 file 이윤정 2017.03.23 8659
307 이탈리아 구운 가지를 곁들인 새우 비스크 파스타 4 file 이윤정 2016.08.02 8639
306 양식 일반 그릴드치즈샌드위치, 햄치즈토스트 5 file 이윤정 2015.06.15 8635
305 남미 치킨부리또, 부리또 만들기, 피코데가요, 과카몰레 file 이윤정 2014.03.13 8605
304 북미 영국 과카몰레 햄버거 2 file 이윤정 2015.05.10 8593
303 이탈리아 알리오 올리오 파스타, Aglio e olio 2 file 이윤정 2013.07.12 8524
302 유럽 짭짤이 토마토와 아보카도로 가스파초 4 file 이윤정 2016.04.28 8220
301 양식 일반 쉐차안 파스타, 마파크림 파스타 3 file 이윤정 2019.09.17 8217
300 북미 영국 풀드포크 pulled pork, 코울슬로, 햄버거, 타코, 케사디야 file 이윤정 2014.01.12 8209
299 양식 일반 쿠스쿠스를 곁들인 비프스튜 8 file 이윤정 2015.06.12 8190
298 프랑스 라따뚜이 6 file 이윤정 2015.03.28 8174
297 프랑스 감자 그라탱, 그라탱 도피누와즈, gratin dauphinois 8 file 이윤정 2017.07.07 8138
296 북미 영국 피쉬앤칩스, 피시앤칩스, 타르타르소스 만들기 6 file 이윤정 2016.10.16 8095
295 남미 칠리 콘 까르네, 칠리치즈프라이 4 file 이윤정 2014.05.13 7956
294 양식 일반 안심스테이크, 구운마늘, 매시드포테이토, 쿠스쿠스 4 file 이윤정 2017.02.05 7902
293 양식 일반 매시드포테이토와 구운 채소를 곁들인 안심스테이크 file 이윤정 2014.10.27 7793
292 이탈리아 기본 토마토소스, 아마트리치아나 file 이윤정 2013.08.15 7715
291 이탈리아 볼로네즈 파스타, 라구소스 딸리아뗄레, 리가토니 file 이윤정 2012.12.03 7692
290 북미 영국 텍스멕스 버거, Tex-Mex Burger 2 file 이윤정 2015.07.03 765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1 Next
/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