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크기변환_DSC04260.JPG


전부터 폭찹을 하려고 했는데 폭찹용 고기를 구할 수가 없어서 그럼 어쩔 수 없지 하고 말다가

최근에 목살로 폭찹을 하면 되겠다는 생각을 하고 보니 그게 바로 목살스테이크인가 싶었다.


목살 스테이크에는 관심이 없다가 목살로 폭찹을 할까 싶으니 소스가 여러가지 생각나는데 그 중에 치폴레 바베큐 소스는 어떨까 하고 소스를 만들었는데

그 소스로 폭찹을 하기 전에 햄버거를 먼저 만들었다.


돼지고기 다짐육을 치대지 않고 그대로 바베큐로 굽는 아이디어를 예전에 푸드네트워크에서 본 적이 있는데

집이니까 바베큐는 안될 것 같고.. 어쨌든 그대로 굽는 아이디어를 차용했다.


-----------------------------




먼저 치폴레 바베큐 소스



치폴레 칠리 아도보소스 - http://homecuisine.co.kr/index.php?document_srl=31422&mid=hc25 는 미리 만들어 둔 것을 사용했는데 캔을 구할 수 있으면 캔 전체를 사용하면 좋다.

위의 링크에 있는 소스를 재가공해서 달큰하면서도 상큼한 맛을 추가하는 덜 매운 소스를 만들었는데 나는 만들어 둔 소스를 사용해서 크게 번거롭지 않았지만

아도보 소스부터 만들자고 하면 소스가 조금 번거롭기는하다.



치폴레 칠리 아도보 소스 100그램

케찹 100그램

당밀 50그램

설탕 50그램

레몬 1개


다진마늘 15그램

다진양파 15그램

디종머스타드 10그램


후추 약간


으로 치폴레 바베큐소스 약 290그램이 완성됐다.

간을 봐가면서 1인분에 2~3스푼 정도 사용하면 적당하다.



레시피의 재료를 분량대로 전부 넣고 끓어오르면 불을 줄이고 바닥에 붇지 않도록 저어가면서 적당히 졸이는데

숟가락에 묻혀 손가락으로 쓸어냈을 때 아래 정도의 질감이 되고 딸기잼정도의 농도가 되면 적당하다.


크기변환_DSC04230.JPG     크기변환_DSC04233.JPG


크기변환_DSC04236.JPG     크기변환_DSC04239.JPG


크기변환_DSC04240.JPG


일단 소스를 먼저 만들어두었다. 다음번에는 이 소스를 활용한 멕시칸 폭찹에 살사, 블랙빈, 멕시칸라이스, 구운 채소를 곁들이려고 재료를 사다뒀다.




-----------------------------




어쨌든 이어서 햄버거.


햄버거번을 바베큐해야 바베큐버거가 되겠지만 어쨌든 바베큐에 사용할 소스로 만들었으니 제목은 대충;; 치폴레 바베큐 버거.

햄버거번, 패티, 치즈, 피클의 심플한 구성으로 만들었다.



사용한 재료는


버거번 2개

마요네즈 적당량

다진마늘 1티스푼


돼지고기 다짐육 250그램

소금, 후추

치폴레 바베큐 소스 약 5스푼


미니오이피클 

스위스치즈 4장



피클은 여기 - http://homecuisine.co.kr/index.php?document_srl=41001&mid=hc20




돼지고기 다짐육은 급한대로 마트에서 사왔더니 바라는 것보다 조금 퍽퍽했다. 

사진보다는 지방이 조금 더 섞인 것을 사용하면 적당하다. 삼겹살, 목살, 앞다리, 뒷다리가 섞인 코스트코 다짐육이 잘 어울린다.


모양을 적당히 잡고 그대로 달군 팬에 넣고 소금, 후추를 뿌린 다음 구워서 뒤집어서 속까지 익히고 바베큐대신 토치로 불맛을 냈다.


크기변환_DSC04243.JPG     크기변환_DSC04244.JPG




여기에 치폴레 바베큐소스를 바르고 스위스치즈를 얹어 불을 줄이고 뚜껑을 닫아서 치즈를 완전히 녹였다.


 크기변환_DSC04246.JPG     크기변환_DSC04247.JPG


 크기변환_DSC04248.JPG     크기변환_DSC04249.JPG


치즈에도 토치로 불질을 약간 하고 반으로 잘라두었다.




패티를 굽는 동안 버거번은 살짝 구워서 마요네즈와 마늘을 섞은 갈릭마요네즈를 발랐다.


크기변환_DSC04241.JPG 




버거번에 패티+치즈를 얹고 오이피클을 얹은 다음 다시 버거번으로 닫아서 완성.


 크기변환_DSC04252.JPG     크기변환_DSC04257.JPG




크기변환_DSC04258.JPG





크기변환_DSC04260.JPG


찰기없이 부드럽게 씹히는 돼지고기에 풍미가 좋은 치폴레소스가 잘 어울렸다.

스모키하면서도 끝맛이 매운데 치즈와 피클을 같이 먹으니 좋은 조합이었다.




  • 뽁이 2016.10.21 08:48

    저는 뭐 ... 제목에서 치폴레. .. 하는 순간

    포기 ? 하고 들어왔어요 ㅠ 아 이건 무조건 맛있겠다 !!!!

    돼지고기에는 치폴레죠 ㅋㅋㅋ ( 응 ? ㅋㅋㅋㅋㅋ )

    저 코니숑 피클도 딱 맛을 잡아줄거고

    스모키한 향까지 .. 뭐 ....

    자 안되겠어요 장사합시다 ㅋㅋㅋㅋㅋㅋ

  • 이윤정 2016.10.22 01:11
    치폴레 소스를 좋아해서 멕시칸 요리는 다 이걸로 바르고? 있어요ㅎㅎㅎㅎ
    내일은 폭찹 만들건데 그때도 역시 돼지고기에는 치폴레ㅎㅎ 하게 되면 좋겠어요!
    그런데 장사는 엉엉 밑천이 하나도 없어요 엉엉
  • 레드지아 2016.10.21 16:04

    아아아아아아.... 제가 좋아하는 고기 위에 사르르 녹은 치즈!!!!!!!!!!! 상큼한 피클까지!!

     

    소스는 어떤 맛일까요..? ^^

    당밀을 먹어본적이 없는데 설탕하고 맛이 좀 다른가보죠..? ^^

    윤정님은 하나의 소스로 여러 가지 음식 해먹을 수 있는 능력이 너무 좋으시네요!!

    저는 분명 딱 하나만 생각날테고 나머지 소스들은 어영부영 냉장고에서 굴러다니다가 곰팡이 피어 버리기...가 수순이었을텐데 말이죠..^^

  • 이윤정 2016.10.22 01:14
    당밀은 설탕보다 덜 달고 진득한데 바베큐소스 레시피에 자주 출몰해서 아이허브에서 사뒀어요ㅎㅎ
    음식에 소스가 정말 중요한 역할이라서 이걸 어떻게 맞게 고르고 간보고 수치화시키고 이게 꽤 힘두러요 엉엉
    저도 힘들고 레드지아님도 힘들지만 그래도 부지런하게 쓰는 걸 목표로 해봅시다ㅎㅎ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0 프랑스 블랑켓 드 보, Blanquette de veau file 이윤정 2014.08.31 4877
149 양식 일반 가지 브리치즈 파니니 file 이윤정 2014.04.09 4855
148 프랑스 외흐 엉 뫼헤트 oeufs en meurette, 포치드에그와 레드와인소스 file 이윤정 2014.09.13 4853
147 이탈리아 사태 라구 크림 파스타, 볼로네즈 파스타 4 file 이윤정 2020.02.20 4793
146 이탈리아 아스파라거스와 새우를 곁들인 엔초비 오일 파스타 2 file 이윤정 2018.04.11 4730
145 양식 일반 감자수프, 감자스프만들기 file 이윤정 2014.09.22 4719
144 이탈리아 봉골레 링귀네 4 file 이윤정 2015.06.14 4704
143 이탈리아 가지 버섯 까넬로니 7 file 이윤정 2015.02.25 4702
142 프랑스 꼬꼬뱅, Coq au vin 3 file 이윤정 2014.08.13 4638
141 이탈리아 가지계란그라탱, 가지그라탕, 고다치즈토스트 file 이윤정 2013.12.27 4637
140 프랑스 카페 드 파리 버터, 안심스테이크, 쿠스쿠스 6 file 이윤정 2019.04.22 4620
139 이탈리아 살라미 버섯 리조또 file 이윤정 2012.10.08 4601
138 남미 양고기 티본스테이크, 쿠스쿠스, 과사카카소스 6 file 이윤정 2018.11.16 4591
137 북미 영국 바베큐 폭립 2 file 이윤정 2018.04.28 4547
136 북미 영국 리코타치즈 팬케이크 2 file 이윤정 2014.07.23 4515
135 유럽 로메스코소스를 곁들인 치킨케밥, 새우 대파 닭꼬치 file 이윤정 2014.10.14 4511
134 이탈리아 오리엔탈드레싱 샐러드파스타 file 이윤정 2013.08.31 4489
133 이탈리아 리코타치즈를 곁들인 토마토 가지 파스타, pasta con melanzane pomodorini e ricotta file 이윤정 2014.07.14 4472
» 북미 영국 치폴레 바베큐 버거, 소스 4 file 이윤정 2016.10.20 4431
131 이탈리아 오소부코 2 file 이윤정 2014.11.16 443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 21 Next
/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