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조회 수 12288 추천 수 0 댓글 4

 

치폴레 치킨 쉬림프 부리또볼

 

 

크기변환_DSC06934.JPG




평소 만드는 부리또에서 또띠야만 빼면 부리또볼.

얼마전 올린 치폴레 칠리 아도보 소스를 사용해서 만들었다. http://homecuisine.co.kr/index.php?mid=hc25&category=1468&document_srl=31422


 

닭가슴살 2개

새우 약 10마리

소금, 후추, 타코시즈닝

올리브오일

 

 

멕시칸라이스로

밥 0.7그릇정도

양파 반개

홍고추 1개

마늘 3개

대파 약간

옥수수 반컵

버터, 소금, 후추, 타코시즈닝

 

 

피코데가요(프레쉬살사)로

양파 반개

토마토 1개

할라피뇨 2개

다진마늘1스푼

라임즙 1스푼(라임 반개)

파슬리 약간

소금, 후추

 

 

과카몰레로

아보카도 1개

다진마늘 0.5스푼

라임즙 1스푼(라임 반개)

소금, 후추

 


양상추 2줌

사워크림 3스푼

체다치즈 1줌

몬테리잭치즈 1줌




멕시칸 라이스에 옥수수를 넣었는데 옥수수가 달아서 안 넣는 게 내 취향에는 더 맞았다.

취향에 따라 나초칩을 적당히 부숴서 마지막에 뿌려도 좋다.





닭고기는 적당히 썰고 새우는 꼬리와 내장을 제거해서 물기를 닦고 여기에 소금, 후추, 타코시즈닝을 뿌리고 버무렸다.

달군 팬에 올리브오일을 두르고 새우와 닭고기를 앞뒤로 노릇노릇하게 구운 다음 치폴레 소스를 넣고 조금 더 구웠다. 소스가 매우니까 맛을 봐가면서 적당히..

 


크기변환_DSC06327.JPG     크기변환_DSC06329.JPG


크기변환_DSC06909.JPG     크기변환_DSC06910.JPG


크기변환_DSC06911.JPG     크기변환_DSC06920.JPG





 

밥은 미리 지어서 식혀두고 양파, 대파, 마늘, 고추를 잘게 썰어서 버터를 두른 팬에 달달 볶다가 밥을 넣고 달달 볶고 소금, 후추, 타코시즈닝으로 간을 했다.

 

 

크기변환_DSC06912.JPG     크기변환_DSC06913.JPG    

   


크기변환_DSC06914.JPG     크기변환_DSC06916.JPG

 

 


다음으로 살사.

양파, 씨를 뺀 할라피뇨, 씨를 뺀 토마토, 마늘, 파슬리(고수를 써야하는데 파슬리로 대체했다)를 잘게 썰고 소금, 후추를 약간 뿌린 다음

레몬 반개로 짠 레몬즙을 넣고 전체적으로 골고루 섞어서 피코 데 가요를 만들었다.

 

 

크기변환_DSC06328.JPG     크기변환_DSC06339.JPG






다음으로 과카몰레.

아보카도는 반으로 갈라 씨를 빼고 껍질을 벗긴 다음 라임즙을 넣고 다진마늘, 소금, 후추를 넣어서 포크로 곱게 으깼다.

아보카도는 산소에 닿으면 쉽게 갈변되는데다가 으깨면서 접촉면적이 넓어져서 훨씬 더 빨리 갈변하기 때문에 레몬이나 라임즙과 함께 으깨면 갈변을 막을 수 있다.

 

 

크기변환_DSC06324.JPG     %C5%A9%B1%E2%BA%AF%C8%AF_DSC05071.jpg


%C5%A9%B1%E2%BA%AF%C8%AF_DSC04757.jpg      크기변환_DSC06923.JPG  





멕시칸 라이스, 치폴레소스에 구운 닭고기, 구운새우, 과카몰리, 피코데가요, 사워크림, 체다치즈, 양상추를 다 준비했다.

치폴레소스와 마요네즈를 섞은 치폴레 마요네즈도 약간 넣었다.

 

 

크기변환_DSC06344.JPG     크기변환_DSC06345.JPG


크기변환_DSC06922.JPG     크기변환_DSC06925.JPG


크기변환_DSC06926.JPG     크기변환_DSC06649.JPG




크기변환_DSC06928.JPG





멕시칸라이스, 닭고기, 새우, 살사, 과카몰리, 사워크림, 치즈, 양상추를 마구 쌓아서 완성.


 

 

크기변환_DSC06919.JPG

 

 

 

크기변환_DSC06929.JPG






크기변환_DSC06932.JPG






크기변환_DSC06934.JPG




볶음밥, 닭고기, 새우, 채소, 치즈 등등의 재료가 얼얼하고 스모키한 풍미가 있는 치폴레 소스와 잘 어울려서 서로 만들어 낸 조화가 맛있고 좋았다.






  • 테리 2015.12.31 00:25
    아아~~이런건 진짜 누가 쨘!!하고 해주면 진짜 좋을것같아요~~그런 의미에서 윤정님 부군 진짜 부럽다는!!!!
  • 이윤정 2015.12.31 17:31
    부리또가 먹기는 간단하게 먹는 음식인데 만들려면 크게 일은 없는데 자잘하게 손이 가서 누가 짠 하고 해주면 젤 좋죠ㅎㅎㅎ
    남편도 자기 먹을 몫은 옆에서 거들고 하니 쌤쌤인 것 같아요ㅎㅎ
  • 뽁이 2015.12.31 09:14

    아 ... 마지막에 쌓기직전에 각각 재료들이 완성 ? 된 모습

    정말 뿌듯합니다 ㅋㅋㅋㅋ

    저는 저 순간이 제일 기분 좋더라고요 ㅋㅋㅋ

    (물론 먹을때 뺴고, 푸하)

    착착착 마구마구 쌓아올려서 한 포크질 깊 - 게 떠서 와앙 !

     

    올 한해도 윤정님 덕분에 

    침 ... 많 ... 이 흘렸습니다 ㅋㅋㅋ

    내년에도 한바가지 흘릴 준비하고 올게요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새해에는 사 드시는(?) 음식이 좀 더 많아지기를 기대하며

    늘 건강하세요 ^^

  • 이윤정 2015.12.31 17:33
    저렇게 재료 준비해서 잔뜩 준비해놓으면 이제 할일은 다 끝난 것 같고 맘 편하고 좋아요ㅎㅎㅎ
    올 한해도 어김없이 늘 관심있게 봐주시고 댓글 달아주셔서 감사합니다^^
    홈페이지에서 제 이름 말고 뽁님 닉네임을 가장 자주 보는 것 아시죠?ㅎㅎㅎ
    뽁이님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세요. 앞으로도 잘 부탁드릴게요^^
    사먹는 음식 많으라는 덕담 정말 좋아요ㅎㅎㅎㅎㅎ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8 남미 피쉬타코 2 file 이윤정 2015.08.11 21013
47 남미 풀드포크 샌드위치, 쿠바 그릴드 치즈 샌드위치 10 file 이윤정 2016.04.14 9252
46 남미 텍스멕스 맥앤치즈, Tex Max Mac and Cheese, 마카로니 앤 치즈 file 이윤정 2014.02.26 3458
45 남미 타코피자 file 이윤정 2014.09.11 3585
44 남미 컬리플라워 체다치즈 수프, 크림수프 2 file 이윤정 2014.05.22 3541
43 남미 카니타 타코, carnitas taco, 풀드 포크 햄버거 4 file 이윤정 2015.03.08 6402
42 남미 칠리 콘 카르네, 또띠야칩을 곁들인 칠리 file 이윤정 2014.12.14 6944
41 남미 칠리 콘 까르네, 칠리치즈프라이 4 file 이윤정 2014.05.13 8034
40 남미 칠리 콘 까르네, 칠리 라이스 그라탱 4 file 이윤정 2019.03.16 5397
39 남미 칠리 콘 까르네, 가지 칠리 그라탱 2 file 이윤정 2015.03.19 60830
38 남미 치폴레치킨, 세븐 레이어 딥, 치폴레 비프 부리또 10 file 이윤정 2019.06.15 6244
37 남미 치폴레소스 2 file 이윤정 2021.02.10 7465
36 남미 치폴레 칠리페퍼 인 아도보 소스, 치폴레소스 14 file 이윤정 2018.05.10 9529
35 남미 치폴레 칠리 아도보 소스 8 file 이윤정 2015.12.15 28357
34 남미 치폴레 치킨을 곁들인 세븐 레이어 딥, 7 layer dip 2 file 이윤정 2016.05.12 5821
» 남미 치폴레 치킨 쉬림프 부리또볼 4 file 이윤정 2015.12.30 12288
32 남미 치폴레 치킨 부리또 볼 2 file 이윤정 2018.03.14 9118
31 남미 치폴레 치킨 부리또 file 이윤정 2021.07.16 2556
30 남미 치폴레 버거 2 file 이윤정 2015.12.21 3743
29 남미 치킨화이타, 과카몰리 12 file 이윤정 2015.06.16 734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