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미트볼 스파게티는 아니고 링귀네를 사용한 미트볼 링귀네.

 

 

 

크기변환_DSC06225.JPG


 

 

오랜만에 시판 토마토소스를 사용해서 파스타를 만들었다.

그래도 고기는 있는게 낫다 싶어서 미트볼 링귀네를 만들고 리코타치즈를 곁들였다.

 

 

사용한 재료는 약 2인분으로

 

 

미트볼로

 

올리브오일

버터 1스푼

양파 작은 것 반개

 

다진 소고기300그램

식빵 반조각

식빵이 젖을 정도의 우유

계란노른자1개

다진마늘 0.5스푼

파르마산치즈 2스푼

소금, 후추, 넛맥

밀가루약간

 

 

 

파스타로 

 

링귀네 200그램

올리브오일

마늘 4개

토마토소스 350미리

소금, 후추, 오레가노

파슬리 약간

파르마산치즈 약 1줌

 

리코타치즈 3스푼

 

 

파스타에 사용할 토마토소스는 http://homecuisine.co.kr/index.php?mid=hc25&category=1466&document_srl=5160 이렇게 만들어도 좋고

시판 토마토소스 중에 맛이 두드러지지 않고 토마토 함량이 높은 것(90% 이상)을 사용해도 좋다.

 

 

 

양파는 잘게 다져서 볶은 다음 버터를 넣어서 녹이고 식빵은 잘게 뜯어서 우유에 적신 다음 우유를 살짝 짜서 준비했다.

소금은 소고기의 1%인 3그램이면 적당한데 계량하기 좋지 않으니까 2~3꼬집정도 솔솔 뿌리고 넛맥도 갈아넣고 후추도 적당히 갈아 넣었다.

 

 

 

크기변환_DSC01897.JPG     크기변환_DSC01895.JPG

 

크기변환_DSC02784.JPG     크기변환_DSC02775.JPG

 

 

 

미트볼은 분량대로 넣어서 끈기가 생기도록 치댄 다음 미트볼을 작게 빚었다.

밀가루를 뿌려 놓고 미트볼을 하나씩 빚어서 밀가루 위에 굴렸다. 

 

 

 

물 2리터에 소금을 1스푼 넣어서 파스타 삶을 물을 끓이면서 미트볼을 굽기 시작했다.

 

 

 

팬에 기름을 두르고 미트볼에서 밀가루를 살짝 털어내고 팬에 넣어서 골고루 노릇노릇하게 구웠다.

크게 빚을 때는 뚜껑을 닫고 불을 줄여 속까지 익혀주어야 하는데 작게 빚어서 노릇노릇 굽는 것 만으로 속까지 잘 익었다.

팬에 불을 끄고 미트볼은 식지 않게 뚜껑을 덮어두었다.

 

 

크기변환_DSC06204.JPG     크기변환_DSC06206.JPG


크기변환_DSC06209.JPG     크기변환_DSC06219.JPG

 

 

리코타치즈도 곁들여 먹을거라 리코타치즈는 전자레인지에 1분정도 데워두었다.

 

 

 

 

파스타 삶는 시간이 6분정도 남았을 때 팬에 올리브오일을 두르고 마늘을 볶다가 레드와인을 약간 넣어서 알콜을 날린 다음

  

  

크기변환_DSC06213.JPG     크기변환_DSC06214.JPG

 

 

 

토마토소스와 오레가노를 넣고 끓이고 시간에 맞게 익은 파스타를 토마토소스에 넣고 한 번 볶아주면서 미트볼과 파마산치즈도 듬뿍 함께 넣고 볶았다.


 

크기변환_DSC06215.JPG     크기변환_DSC06216.JPG


크기변환_DSC06217.JPG     크기변환_DSC06218.JPG

 

 

파마산치즈에 간이 있으니까 마지막으로 간을 보고 소금, 후추를 약간 뿌려서 간을 딱 맞췄다.

 

 

 

리코타치즈를 깐 접시에 파스타와 미트볼을 담고 파마산치즈를 듬뿍 갈아서 올리고 파슬리를 뿌려서 완성.

 


  

크기변환_DSC06222.JPG

 

 

 

간을 봤을 때는 약간 시큼한가 싶었는데 치즈와 함께 먹으니  고소한 맛이 나면서 적당하게 잘 완성됐다.

미트볼을 작게 많이 빚어서 면과 소스, 미트볼의 밸런스가 맞았다.

파스타를 포크로 감으면 그 끝에 포크로 미트볼을 하나씩 꼭 찍으면 딱 한입에 먹기 좋았다.

 

 

 

 

  • 테리 2015.11.24 18:14
    제가 오늘 다진 소고기 1키로 사온것 어찌 아시고~~^^
    라구를 만들까해서 사왔는데 미트볼로도 좀 제작하고 싶은 생각이 급 드네요~~^^

    함박은 잘 만들어 데미소스랑 맛나게 먹었어요~~
  • 이윤정_ 2015.11.24 21:59

    다진소고기는 일단 라구 하시고 남은 걸로 미트볼 하시면 만족도가 더 높지 않을까요ㅎㅎㅎㅎ
    데미그라스와 함께 맛있게 드셨다니 좋네요^^
    그런데 저 지금 바이러스 걸려서 데이터 다 날리고 완전 돌기 직전이에요ㅠㅠㅠㅠㅠㅠ

  • 테리 2015.11.25 01:55
    헉!!!!! 우째 우째!!!!! 절대 안되는데!!!!!!
  • 뽁이 2015.11.24 18:23
    아 제가 링귀네 면을 아주매우몹시 !
    좋아하는 거 어찌 아시고 ? ㅋㅋㅋ
    라면으로 치면 ... 꼬들꼬들 ... 하게 삶아서 ㅋㅋㅋ
    먹는거 짱짱 좋아요 >_< 이히히
    밋볼 ! 도 집에서 만든 건 사실 한번도 안먹어봐서 ㅠㅠ
    궁금합니다 ㅠㅠㅠ
  • 이윤정_ 2015.11.24 22:00

    저도 숏파스타보단 롱파스타가 좋더라고요^^
    미트볼은 빚어보시면 은근 별거 아니네 하실걸요ㅎㅎㅎ
    그런데 저 지금 치맥이 필요해요ㅠㅠ

  • 무민 2015.11.25 00:55
    스파게티 맛나보여요. 어린시절 생일파티 때 먹을법한 느낌이에요!
    그나저나 윤정님..데이터..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드립니다 ㅠㅠ
  • 이윤정 2015.11.28 01:15
    저는 어린시절에 스파게티가 존재하는지도 몰랐어요ㅎㅎㅎ
    아 데이터ㅠㅠ 이제 세상에 없는 데이터라는 걸 인정하고 익숙해져야겠죠ㅠㅠ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8 베이킹 팬에 굽는 피자도우, 플랫브레드 2 file 이윤정 2014.05.24 6026
247 프랑스 클래식 테린 2 file 이윤정 2014.05.14 6023
246 이탈리아 봉골레 스파게티니 8 file 이윤정 2016.12.02 6014
245 이탈리아 까르보나라 스파게티 4 file 이윤정 2016.02.03 5992
244 남미 치폴레치킨, 세븐 레이어 딥, 치폴레 비프 부리또 10 file 이윤정 2019.06.15 5964
243 이탈리아 라자냐 2 file 이윤정 2015.02.08 5953
242 이탈리아 푸타네스카 스파게티, Spaghetti alla Puttanesca 7 file 이윤정 2016.01.23 5949
241 프랑스 비프 부르기뇽, 뵈프 부르기뇽 file 이윤정 2014.06.09 5936
240 북미 영국 크리스피 치킨버거 8 file 이윤정 2015.05.07 5909
239 이탈리아 알리오 에 올리오 파스타, Aglio e olio 6 file 이윤정 2018.06.21 5860
238 양식 일반 구운 가지와 버섯을 곁들인 안심스테이크, 발사믹토마토 스테이크소스 file 이윤정 2014.04.04 5860
237 이탈리아 새우 크림소스 파스타, 알프레도소스 링귀니 file 이윤정 2012.11.04 5836
236 이탈리아 까르보나라 스파게티 file 이윤정 2014.07.24 5827
235 양식 일반 투움바 파스타, 새우 크림 파스타 4 file 이윤정 2020.12.16 5807
234 이탈리아 가지와 리코타치즈를 곁들인 토마토소스 파스타 8 file 이윤정 2019.06.11 5804
233 이탈리아 아스파라거스와 양송이버섯을 곁들인 새우 비스크 파스타 6 file 이윤정 2015.12.23 5760
232 이탈리아 매콤한 토마토소스 해산물 파스타, pasta alla arrabiata frutti di mare 4 file 이윤정 2017.01.26 5759
231 남미 치킨 쉬림프 화이타, 레시피, 소스 5 이윤정 2015.10.22 5752
230 양식 일반 그릴드 햄버거, 그릴드 베지 햄버거 6 file 이윤정 2015.08.23 5749
229 유럽 바지락 빠에야, 닭가슴살 해산물 빠에야, 만들기, 만드는법, 레시피 2 file 이윤정 2016.01.09 573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21 Next
/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