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치킨 쉬림프 화이타, 레시피, 소스

  

   

크기변환_DSC05182.JPG

 

 

 

남편이 화이타를 좋아하기도 하고 재료 준비를 하고 나면 싸먹는 건 알아서 하니까 손도 덜 가고 해서 또 화이타를 만들었다.

 

 

 

 

사용한 재료는

 

닭안심 약 350그램

새우 약 8마리

타코시즈닝 약 1.5스푼

소금, 후추

올리브오일

 

 

과카몰리로

아보카도 1개

라임 반개

다진마늘 1스푼

소금, 후추

 

 

피코 데 가요로

양파 약간 큰 것 반개

방울토마토 약 15개

할라피뇨 2개

다진마늘 1스푼

라임 반개

소금, 후추

 

 

또르띠야 5~6장

양상추 1줌

샤프체다치즈 1줌

몬테리잭치즈 1줌

사워크림 1컵

시판 살사소스 1컵

 

 

 

살사에 넣을 채소를 써는 동안 남편은 과카몰리를 만들었다.

 

 

%C5%A9%B1%E2%BA%AF%C8%AF_DSC07412.jpg     %C5%A9%B1%E2%BA%AF%C8%AF_DSC05071.jpg    

 

%C5%A9%B1%E2%BA%AF%C8%AF_DSC04757.jpg     크기변환_DSC01854.JPG

 

 

아보카도는 반으로 갈라 씨를 빼고 과육을 스푼으로 떠낸 다음 레몬즙을 넣고 다진마늘, 소금, 후추를 넣어서 포크로 곱게 으깼다.

아보카도는 산소에 닿으면 쉽게 갈변되는데다가 으깨면서 접촉면적이 넓어져서 훨씬 더 빨리 갈변하기 때문에 레몬이나 라임즙과 함께 으깨면 갈변을 막을 수 있다.

 

 

 

 

 

다음으로 살사.

양파, 씨를 뺀 할라피뇨, 씨를 뺀 토마토, 마늘, 파슬리(고수를 써야하는데 파슬리로 대체했다)를 잘게 썰고 소금, 후추를 약간 뿌린 다음

라임즙을 넣고 전체적으로 골고루 섞어서 피코 데 가요를 만들었다.

 

양상추, 몬테리잭치즈, 샤프체다치즈, 사워크림, 시판살사소스도 준비했다.

 

  

크기변환_DSC05177.JPG     크기변환_DSC07696.JPG


크기변환_DSC01850.JPG     크기변환_DSC01866.JPG

 

 

 

 

 

닭고기는 적당히 썰고 새우는 해동한 다음 물기를 닦아냈다.

닭고기와 새우에 소금, 후추, 타코시즈닝을 뿌려서 시즈닝하고 앞뒤로 노릇노릇하게 구웠다.

밥상에서 스톤스테이크팬에 올려 더 구워가며 먹을거라 겉만 노릇노릇해지면 불을 끄고 밥상으로 옮겼다.

 

 

 

크기변환_DSC05176.JPG     크기변환_DSC05179.JPG

 
 

 

닭고기와 새우를 구우면서 한 쪽에서는 또띠야를 구웠다.

깜빡했는데 양파와 파프리카도 적당히 썰어서 소금, 후추에 타코시즈닝을 뿌려서 구우면 더 좋다.


 

 


 

크기변환_DSC05181.JPG


 

 

 

 

스톤스테이크팬을 버너에 올리고 초벌로 구운 닭고기와 새우를 적당히 굽고 필요할 때는 토치로도 구워가며 노릇노릇하고 따뜻하게 유지했다.

 

 

크기변환_DSC05182.JPG

 

 

 

 


크기변환_DSC05185.JPG

 

 

 

 

 

 

 

 

크기변환_DSC05187.JPG

 

 

 

 

 

크기변환_DSC05183.JPG


 

 

 

 


크기변환_DSC01871.JPG   

  

   

같이 밥 먹는 사람이 이 조합을 좋아해서 아주 잘먹는데다 만드는 것도 시간이 오래 들지 않아서 좋았다. 

치킨 화이타가 원래 그렇듯이 맛있었고 , 배부르고 즐거운 저녁식사였다.

 

 

 

 

  • 뽁이 2015.10.23 07:37
    ㅋㅋㅋㅋㅋ 같이 밥 먹는 사람이라고 했다가
    남편이라고했다가 ? 하시는건 어떤 거에요 ? ㅋㅋㅋ
    심경의 변화가 있는건가 ㅋㅋㅋㅋ 푸힛

    셀프로 만들어 먹는게 준비하기 편하기도 한데
    좋아하는것만? 골라서 먹는 사람이랑 먹으면 왠지 맘상함 ㅋㅋㅋㅋ
    저 식탐녀 맞죠 ㅋㅋㅋㅋㅋㅋ

    오늘따라 또띠아 자체가 맛있어보이네요 ;; ㅋㅋㅋ
  • 이윤정 2015.10.25 00:15
    도와줄 땐 남편이고 밥 먹을 땐 같이 먹는 사람이고 그랬나봐요ㅎㅎㅎㅎ
    저도 전체적인 분위기 고려 없이 좋아하는 것만 쏙쏙 골라 먹는 사람이랑 먹는 거 별로 안좋아해요. 그게 식탐녀라면 저는 100번 할겁니다ㅎㅎㅎㅎ
    또띠아는 마트 마감세일 하는 걸 집어와서 냉동실에 넣어놓고 썼어요ㅎㅎㅎ
  • 해마니 2015.10.23 09:33
    아 어떡해 멕시코음식 너무좋아용!!! 아직 입문?이라 뭐가있는진 잘 모르지만ㅋㅋ 길거리에서 타코파는거 먹어보고 완전반한 이후로 너무너무 땡겨요! 화이타는 타코스낵대신에 또띠야로 먹는건가요? 넘 맛있어보이네용 ㅠ
    캐나다음식중에 푸틴이라고 있는데 원래는 그레이비소수 부어먹는거지만 저는 칠리소스부어먹는것도 넘 좋아요! 저랑 밥같이먹는사람도 멕시코음식을 좋아했음좋겠는데... ㅋㅋ
  • 이윤정 2015.10.25 00:19
    화이타는 또띠아로 셀프로 쌈싸먹는 거라고 생각하시면 편합니다ㅎㅎ
    해마니님은 호주 계시니 북미권 음식이 친숙하시겠어요. 푸틴 저는 사진이랑 설명만 보고 먹어본 적은 없는데 칠리 부어먹으면 그게 칠리포테이토고 그럴 거 같아요^^
    같이 밥 드시는 분이니 당연히 호주에 계실텐데 멕시코 음식은 좋아하시지 않나봐요. 해마니님은 좋아하는 걸로 잘 챙겨드세요!
  • 해마니 2015.10.25 03:37
    앗 저 호주있었던거 기억하시는군요 ㅋㅋ 7월까지 호주에있다가 한달정도 한국들어가있다가 지금은 남편이랑 공부하러 캐나다왔어요^^ 사실 근데 음식같은건 호주가 나았던거같아요 더운나라였어서 그런지 식재료들도 풍부하고 달고 싱싱하고요. 살다보면 여기 캐나다도 캐나다만의 매력이 있겠지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0 이탈리아 스테이크를 곁들인 구운대파 크림 파스타 6 file 이윤정 2020.05.27 6399
229 이탈리아 새우 크림소스 파스타, 알프레도소스 링귀니 file 이윤정 2012.11.04 6390
228 이탈리아 봉골레 스파게티니 8 file 이윤정 2016.12.02 6371
227 이탈리아 까르보나라 스파게티 4 file 이윤정 2016.02.03 6366
226 이탈리아 푸타네스카 스파게티, Spaghetti alla Puttanesca 7 file 이윤정 2016.01.23 6346
225 이탈리아 볼로네즈소스, 라구소스 3 file 이윤정 2021.03.17 6340
224 북미 영국 치킨시저랩 10 file 이윤정 2016.07.10 6337
223 이탈리아 매콤한 토마토소스 해산물 파스타, pasta alla arrabiata frutti di mare 4 file 이윤정 2017.01.26 6333
222 양식 일반 구운 가지와 버섯을 곁들인 안심스테이크, 발사믹토마토 스테이크소스 file 이윤정 2014.04.04 6306
» 남미 치킨 쉬림프 화이타, 레시피, 소스 5 이윤정 2015.10.22 6304
220 양식 일반 그릴드 햄버거, 그릴드 베지 햄버거 6 file 이윤정 2015.08.23 6264
219 양식 일반 기본 햄버거 만들기, 햄버거 패티, 레시피 2 file 이윤정 2021.05.04 6255
218 이탈리아 라자냐 2 file 이윤정 2015.02.08 6255
217 프랑스 꼬꼬뱅 4 file 이윤정 2016.09.17 6228
216 이탈리아 아스파라거스와 양송이버섯을 곁들인 새우 비스크 파스타 6 file 이윤정 2015.12.23 6222
215 북미 영국 뉴잉글랜드 클램차우더 4 file 이윤정 2015.05.31 6211
214 양식 일반 크루아상 프렌치 토스트 4 file 이윤정 2015.09.19 6186
213 이탈리아 상하이파스타, 상하이스파게티 file 이윤정 2012.10.12 6170
212 남미 치폴레 치킨을 곁들인 세븐 레이어 딥, 7 layer dip 2 file 이윤정 2016.05.12 6169
211 베이킹 햄버거 번, 소세지빵 file 이윤정 2014.10.25 616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21 Next
/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