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2014/05/11

아보카도 무스와 갈릭오레가노 크로스티니

 

 

 

 

0.JPG

 

 

 

 

 

크로스티니는 이탈리아어로 작은 토스트를 뜻하는데 토스트한 빵에 올리는 재료는 무궁무진해서 아주 다양한 크로스티니를 만들 수 있다.

갈릭 오레가노 크로스티니는 말하자면 그냥 마늘빵...

 

 

프레쉬멕시코를 참고해서 만들었다.

책을 사기만 하고 그냥 책장에 꽂아만 뒀다가 목차를 본다고 휘리릭 넘기는데 눈에 딱 들어왔다.

나머지 내용은 아직도 안봤는데 구할 수도 없는 식재료가 막 나오니까 진도가 안나가서 그냥 그대로 다시 책장에 돌아갔다..

 

 

 

 

사용한 재료는

아보카도 무스로 아보카도 2개, 생크림 약 130미리, 대파 반 대, 할라피뇨 2개, 소금, 후추, 레몬 반개 레몬즙

 

크로스티니로 바게트나 깜빠뉴등 여러가지 빵, 올리브오일, 다진마늘, 오레가노, 소금, 후추, 치폴레파우더(케이옌페퍼로 대체 가능) 

 

 

오레가노 1티스푼, 후추 0.3 티스푼, 치폴레 0.3티스푼, 소금 0.2티스푼에 올리브오일 2스푼, 마늘 1스푼을 넣고 섞은 마늘 올리브오일을 바게트와 깜빠뉴에 발랐다.

사용한 양이 딱 정확하지는 않은데 빵의 양에 따라 다르니까 대충 비율만 생각하고 만들면 적당했다.

 

 

 


크기변환_DSC08983.JPG     크기변환_DSC08984.JPG

 

 


 

크기변환_DSC08985.JPG

 

빵에 올리브오일을 바르고 180도 오븐에서 10~15분간 구우면서 아보카도 무스를 만들었다.

 

 

 

 

 

아보카도는 씨를 빼고 껍질을 벗긴 다음 1개반은 으깨서 무스로 쓰고 반개는 살사로 만들었다.

아보카도 무스에 버터처럼 느껴지는 아보카도의 질감과, 매콤한 맛을 더하기 위해서 아보카도 무스에 심플한 아보카도 살사를 넣었다.

 

 


크기변환_DSC08986.JPG     크기변환_DSC08987.JPG


 

 

아보카도는 깍둑썰고, 대파는 적당히 다지고 할리피뇨는 씨를 빼고 잘게 썰었다.

아보카도 1개반은 블렌더로 곱게 간 다음 생크림 100미리를 휘핑해서 생크림이 꺼지지 않게 실리콘 주걱으로 살살 접어가며 함께 섞어서 무스를 만들었다.

 

 

크기변환_DSC08989.JPG     크기변환_DSC08988.JPG



크기변환_DSC08990.JPG     크기변환_DSC08991.JPG


크기변환_DSC08992.JPG      크기변환_DSC08993.JPG


크기변환_DSC08994.JPG     크기변환_DSC08995.JPG


크기변환_DSC08996.JPG     크기변환_크기변환_DSC09001.JPG


 

 

 

크기변환_DSC09004.JPG



 

 

 

 

 

크기변환_DSC08999.JPG



 

갈릭 오레가노 크로스티니에 아보카도 무스를 발라서 열심히 먹었다.

생크림 휘핑하는 것이 약간 귀찮긴 하지만 과정도 간단하고(중요) 상큼하고 부드러우면서 고소해서 마음에 들었다.

 

 

아보카도 무스의 양이 조금 많은 것 같아서 반은 냉장고에 넣어뒀는데 입맛에 맞아서 잘 먹히니까 금방 동이 났다.

냉장고에 넣어 둔 걸 도로 꺼내고 크루아상으로 크로스티니를 한 번 더 만들었다.

 

 

 

 


크기변환_DSC09007.JPG

 

 

 

 


 

크기변환_DSC09008.JPG


 

 

 

 

 

크기변환_DSC09010.JPG


 

 

 

 

 

이번에는 계량이고 뭐고 손가는 대로 대충 소금, 후추, 오레가노, 치폴레파우더, 마늘, 올리브오일을 섞어서 빵에 바르고 얼른 구워냈다.

 

 

 

크기변환_DSC09012.JPG


 

 

 

 

 

크기변환_DSC09013.JPG


 

 

아보카도 무스의 고소하고 크리미한 맛에 새콤한 레몬즙과 할라피뇨의 매콤한 맛이 끝맛으로 느껴지는데

무스를 단독으로 먹었을 때보다 마늘, 치폴레, 오레가노로 알싸한 맛을 낸 바삭한 토스트와 함께 먹으니 그 맛이 배가 되면서 딱 좋은 조합임이 단박에 느껴졌다.

바게트보다는 깜빠뉴가 잘 어울렸고 의외로 크루아상과 잘 어울렸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0 이탈리아 티라미수 만들기 3 file 이윤정 2014.08.16 18408
369 이탈리아 마파크림 파스타, 쉐차안 쉬림프 파스타, 레시피 12 file 이윤정 2016.09.19 18163
368 남미 치킨 케사디야, 치킨 퀘사디아 만드는 법 file 이윤정 2014.07.31 17943
367 프랑스 꼬꼬뱅 만들기, 만드는법, 레시피 9 file 이윤정 2015.10.25 17195
366 북미 영국 버팔로 윙, 버팔로윙 소스 file 이윤정 2014.11.01 16885
365 남미 또띠야 만들기, 또띠아 반죽, 라드 만들기, 치폴레치킨, 세븐레이어딥 6 file 이윤정 2016.06.27 16653
364 양식 일반 에그마요 샌드위치, 써브웨이 서브웨이 스타일로 2 file 이윤정 2018.04.14 15689
363 북미 영국 맥앤치즈 그라탱, 마카로니 앤 치즈 그라탕 4 file 이윤정 2017.09.14 15106
362 유럽 치킨빠에야, 새우빠에야, 빠에야만들기 2 file 이윤정 2017.08.01 14834
361 양식 일반 타르타르소스를 곁들인 프라이드 틸라피아 5 file 이윤정 2015.03.22 14599
360 양식 일반 불고기버거 만들기, 소스 6 file 이윤정 2016.06.09 14560
359 북미 영국 로스트 비프 6 file 이윤정 2015.02.21 14551
358 북미 영국 콥샐러드, 코브샐러드, Cobb salad, 비네그레트 드레싱 file 이윤정 2014.09.21 14530
357 이탈리아 볼로네즈 파스타, 라구소스 15 file 이윤정 2015.02.03 14393
356 남미 비프 부리또 6 file 이윤정 2016.07.04 14160
355 남미 치폴레 치킨 쉬림프 부리또볼 4 file 이윤정 2015.12.30 13830
354 이탈리아 오리엔탈드레싱 차돌박이 샐러드 파스타 file 이윤정 2014.07.25 13465
353 이탈리아 가지 카포나타 file 이윤정 2014.09.07 13316
» 양식 일반 아보카도 무스와 갈릭오레가노 크로스티니 file 이윤정 2014.05.11 13097
351 북미 영국 빅맥 만들기, 빅맥 소스, 버거 6 file 이윤정 2016.07.25 1306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1 Next
/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