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치킨커리, 인도커리, tamatar murgh

 

 

0.JPG

 

 

가장 유명한 인도커리는 단연 버터키친커리=무르그 마크니 이겠지만

그보다 더 기본이 되는 커리는 tamatar murgh이다.

tamatar 는 토마토를 의미하고 murgh 는 치킨인데 이 tamatar murgh에 버터를 넣으면 흔히 말하는 버터치킨 Murgh Makhani이 된다.

 

 

 

닭을 주재료로 하고 토마토, 양파, 마늘과 여러가지 향신료를 만든 마살라소스에 생크림은 옵션으로 취향에 따라 넣으면 좋은데

나는 생크림을 조금 넉넉하게 넣은 부드러운 버전을 좋아한다.

 

 

커리를 만들 때는 보통 소스와 주재료를 따로 조리해서 합하는 경우가 많은데 기본이 되는 마살라소스는 미리 만들어 두어도 좋고, 바로 만들어 사용해도 좋다.

주재료야 주로 굽거나 볶으면 되는 것이고.. 마살라소스는 가람마살라, 양파, 마늘, 생강, 소금, 향신료 믹스, 토마토, 물, (생크림)의 순서로 넣어가며 조리한다.

여기서 가람마살라는 씨드로 사용할 경우에만 가장 먼저 볶고, 파우더를 사용하는 경우에는 거의 마지막에 넣는다.

씨드로 된 가람마살라를 사용할 경우에는 소스를 믹서기에 아주 곱게 갈아야 한다.

이걸 갈기가 귀찮아서 가람마살라를 파우더로 마지막에 넣고는 했다.

 

 

가람마살라는 매운향신료믹스라는 뜻이며 일반적으로 통후추, 통 정향, 시나몬스틱, 통 카다몸, 큐민씨드에 때때로 넛맥, 월계수잎, 메이스,코리앤더씨드 등을 더하기도 한다.


 

이번에는 가람마살라를 사용하지 않고 심플하게 만들었음에도 소스를 갈아서 부드럽게 만들었다.

 

보통 커리에 들어가는 향신료 믹스는 커리에 따라 다르지만 가장 기본적인 비율은 아래와 비슷하다.

 

코리앤더파우더 1스푼

칠리파우더 1스푼

큐민파우더 1티스푼

터매릭파우더 0.5티스푼

후추 0.5티스푼

클로브파우더 0.3티스푼

가람마살라 0.3티스푼

시나몬파우더약간


의 비율로 믹스하는데 이 중에 터매릭은 따로 먼저 넣기도 하고, 가람마살라파우더는 가장 마지막에 넣기도 한다. 때로는 다 함께 믹스해서 한방에 쓰기도 한다.

 

 

 

 

 

평소에 향신료에 대한 쪽지가 오는 편이라서 이번에는 최소한의 재료로 간단하게 만들었다.

큐민씨드는 향을 내기 위해 필요하니까 사용했고, 고추장용 고운 고춧가루와 커리파우더를 사용했는데

 

 

Simply Organic, Curry Powder, 3.00 oz (85 g) Frontier Natural Products, Cumin Seed, Whole, 1.87 oz (53 g)

http://www.iherb.com/Simply-Organic-Curry-Powder-3-00-oz-85-g/31377

http://www.iherb.com/Frontier-Natural-Products-Cumin-Seed-Whole-1-87-oz-53-g/35439

 

아이허브에서 산 두가지 향신료에 고운고춧가루, 소금, 후추,

그리고 닭다리살, 토마토, 양파, 다진마늘, 물, 생크림만 사용했다.

 

(마지막에 가니쉬로 건조실란트로를 사용했는데 당연히 생략가능하다.)

 

 

 

 

서론이 길었는데 만들기는 간단하게 만들었다..


 

사용한 재료는 약 2~3인분으로 (계량스푼 사용)

 

닭다리살 약 300그램

소금, 후추

 

오일

큐민씨드 1티스푼

양파 약간 큰 것 1개

다진마늘 1스푼

소금 1티스푼

후추 1티스푼

 

커리파우더 2스푼

고운고춧가루 1스푼

 

토마토 2개

물 1컵(+a)

생크림 150미리

 

 

여태 만든 커리 중에 가장 간단한 버전이었다.

여기에 마지막에 간 보고 소금을 약간 더 넣었고 가니쉬로 건조실란트로를 사용했다.

 

 

토마토는 씨를 빼고 잘게 썰고 양파도 잘게 썰어두고 다진마늘을 준비했다.

  

크기변환_DSC00141.JPG     크기변환_DSC01807.JPG


 

요즘 닭이 싸서 생닭을 사다가 닭다리살과 가슴살 등을 발라냈는데 그 중에 닭다리살을 사용했다.

닭다리살은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서 소금, 후추로 밑간을 하고 달군 팬에 기름을 약간 넣은 다음 앞 뒤로 노릇노릇하게 구워냈다. 

  

크기변환_DSC01805.JPG     크기변환_DSC01806.JPG


 

크기변환_DSC01808.JPG     크기변환_DSC01809.JPG

 
  

팬에 붙은 닭고기의 노릇노릇한 것은 좋은 맛을 내니까 닦아내지 않고 닭기름만 닦아낸 다음 올리브오일을 두르고 큐민씨드를 볶았다.

큐민씨드가 살짝 갈색이 돌도록 볶다가 다진 양파와 다진마늘을 넣고 소금과 후추를 1티스푼씩 넣어서 달달달달 볶았다.

  

크기변환_DSC01811.JPG     크기변환_DSC01812.JPG


크기변환_DSC01813.JPG     크기변환_DSC01814.JPG

 

  

달달 볶은 양파에 커리파우더 2스푼, 고운고춧가루 1스푼을 넣고 뻑뻑하게 볶았다.

  

크기변환_DSC01815.JPG     크기변환_DSC01816.JPG


크기변환_DSC01817.JPG     크기변환_DSC01819.JPG

  

  

토마토 2개를 넣고 달달 더 볶은 다음 물을 1컵 정도 넣는데  딱 1컵은 아니고 졸아들면 물을 조금 더 추가해가면서 10~15분 정도 뭉근하게 끓였다.

물의 절대적인 양보다는 소스의 농도가 중요하니까 뻑뻑하면 물을 더 넣고, 물이 많으면 조리시간을 늘여서 졸이면 되고... 상황에 맞게 조절했다.

  

크기변환_DSC01820.JPG     크기변환_DSC01821.JPG


 

아래는 떡볶이에서 복사한 것... http://www.homecuisine.co.kr/index.php?mid=hc10&document_srl=9569

보통 점도가 있는 소스를 만들 때에는 밀, 쌀, 감자, 옥수수 등에 든 전분이 물에 용해되어 겔화 되면서 소스에 농도를 주기 마련인데

보통 향신료에는 분자에 점도를 주는 분자가 들어있고 (그래서 인도커리에 점도가 생긴다), 그  중에서도 고추는 펙틴이 풍부하므로 고운 질감의 소스를 얻을 수 있다.

 

고추장에 들어 있는 고추, 찹쌀, 메주, 엿기름에도 점도를 주는 성분이 풍부하고, 고춧가루에도 마찬가지로 점도를 주는 성분이 들어있으므로,

액체(육수)에 향신료나 고추장과 고춧가루를 넣고 천천히 가열하고 졸이는 것만으로도 고운 질감의 소스를 만들 수 있다.

 

고추장에는 약간 새콤한 맛이 있으므로 취향에 따라 고추장/고춧가루의 비율을 조절하는데 고춧가루 비율이 높을수록 더 오랜시간 끓여내야 소스에 점도를 줄 수 있다.

고룻가루에서 펙틴이 배어나오기 위해서는 면적이 넓어야 하므로 고추장용이나 찜용으로 곱게 빻은 고춧가루를 쓰는 것이 좋다. 

 

  

어쨌든 이런 이유로 소스에 따로 전분을 넣지 않고도 커리에 점도가 생긴다.

소스는 블렌더에 갈았는데 잘 갈아지지 않아서 팬을 기울여가며 갈았다.

뜨거운 것을 믹서에 넣고 돌리면 뚜껑을 열 때 펑 하기 때문에 믹서기에 갈 때에는 어느정도 식혀서 넣고 가는 것이 좋다.

  

크기변환_DSC01822.JPG     크기변환_DSC01823.JPG


크기변환_DSC01824.JPG     크기변환_DSC01826.JPG

 

  

소스를 다시 불에 올려서 잼처럼 퍽퍽 하는 기포가 올라오면 뚜껑을 걸쳐 닫고 불을 줄이고 3~4분정도 끓이다가

미리 구워 둔 닭다리살과 생크림 150미리를 넣고 4~5분 정도 더 끓여서 질감을 조절하고 마지막으로 간을 봐서 소금을 약간 더 넣었다.

 

  

닭고기를 볶을 때와 양파를 볶을 때 소금을 넣었기 때문에 간이 맞아서 소금을 많이 넣을 필요는 없었지만 어쨌든 소금간은 딱 맞게 하는 것이 좋다.

소금을 너무 많이 넣으면 당연히 짜서 안되지만 맛이 좀 애매할 때 소금을 조금씩만 넣다보면 간이 딱 맞으면서 향신료의 향도 더 풍부하게 느껴지는 순간이 온다.

향신료는 간이 전혀 없기 때문에 향신료만 넣은 상태에서 간을 제대로 하지 않으면 향은 강하고 맛은 모르겠는 니맛도 내맛도 아닌 느낌이 된다.

향신료의 향이 잘 우러나고, 소금으로 그 맛이 끌어올려지고, 적당한 수분감으로 마무리되어야 딱 맞는 커리가 완성된다. 

  

크기변환_DSC01830.JPG

 

 


 

크기변환_DSC01831.JPG


 

 

 

크기변환_DSC01832.JPG

  

평소보다 향신료를 심플하게 사용했지만 간이 맞아서 그런지 커리의 맛은 제대로 느껴졌다.

곱게 갈아서 평소보다 더 부드러운 마살라소스에 쫄깃하면서 커리의 맛이 잘 배인 닭고기와 고소한 생크림 향이 돌면서 좋아하는 커리 한 그릇이 되었다.

그냥 떠먹기에도 좋고 쫄깃한 플랫브레드 http://www.homecuisine.co.kr/index.php?mid=hc25&category=1469&document_srl=7136 에 발라서 먹기도 좋았다.

  

  

 

  • 상큼하게 2015.03.17 17:13
    사진보고 바로 아이허브가서 재료들 사고 오늘 만들어봤어요 ^^
    집안가득 카레향이 좋네요
    저는 덜익은 토마토로하여그런가 좀 시큼한 맛이 났구요. 뜨거운상태에서 간을봐서 레시피보다 소금을 더 넣었더니 좀 짜요
    다음엔 푹익은 토마토와 레시피대로만 해봐야겠어요.
    맛있게 먹을께요
  • 이윤정 2015.03.17 23:35
    커리 만들면 집안에 커리향이 완전 가득하죠ㅎㅎ
    토마토는 잘 익은 것을 사용하시는 것이 좋고요, 캔토마토를 사용하거나, 덜익은 것은 조금만 사용하고 거기에 토마토페이스트를 넣는 것도 좋아요^^
    아이허브는 자비입니다ㅎㅎㅎ
  • 알팔이 2015.08.06 11:10
    인도커리를 만들어보고 싶었는데 향신료의 부담 때문에 못하고 있었습니다.
    이 레시피로 한번 해보고 성공하면 아이허브한번 털어야겠어요^^
    깔끔한 레시피 감사합니다!
  • 이윤정 2015.08.06 23:26
    최대한 간단한 향신료로 만든 커리지만 그래서 꽤 좋은 커리이기도 해요^^
    꼭 입맛에 맞으셨으면 좋겠어요^^
  • 해마니 2015.12.07 03:09
    마트갔을때 큐민씨드랑 커리파우더있는지 봐야겠네용ㅋㅋ 성공하면 다른것도 도전해볼랍니다! 감사해요^.^!!
  • 이윤정 2017.12.11 23:49
    제가 이 댓글을 이제야 보다니ㄷㄷㄷ 해마니님 요즘 잘 지내시죠? 가끔 안부 전해주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4 일식 캘리포니아롤 file 이윤정 2013.04.18 2979
413 일식 캘리포니아롤 7 file 이윤정 2015.07.16 4179
412 일식 칸사이식 오코노미야끼, 오사카 오코노미야끼 file 이윤정 2014.12.26 8900
411 일식 카키후라이, 굴튀김, 타르타르소스만들기 file 이윤정 2014.11.14 3823
410 일식 카키후라이, 굴튀김 만들기 4 file 이윤정 2015.02.15 90871
409 아시아 카이 얏 사이 무, 태국식 오믈렛 6 file 이윤정 2015.11.01 5036
408 아시아 카오팟뿌, 소프트쉘크랩 튀김과 태국식 볶음밥 3 file 이윤정 2015.09.09 6954
407 아시아 카오 팟 무, 태국식 볶음밥 file 이윤정 2015.01.06 6515
406 아시아 카오 팟 꿍, 태국식 볶음밥 카오팟 2 file 이윤정 2014.12.13 18282
405 일식 카레우동 5 file 이윤정 2015.04.28 10860
404 일식 카레라이스, 카레돈까스, 고형카레없이 일본 카레 만드는 법 file 이윤정 2014.09.15 21976
403 일식 카레나베, 카레샤브샤브 6 file 이윤정 2016.06.15 8504
402 그 외 등등 카라멜라이즈 양파, 카레라이스 14 file 이윤정 2019.05.07 12283
401 일식 카니크림고로케, 게살크림고로케 6 file 이윤정 2014.11.24 8792
400 아시아 칠리크랩 file 이윤정 2014.11.28 4269
399 중식 칠리꽃게, 깐쇼꽃게, 게살볶음밥, 중식 칠리크랩 6 file 이윤정 2015.03.21 4458
» 인도 치킨커리, 인도커리, tamatar murgh 6 file 이윤정 2014.08.06 8249
397 일식 치킨난반, 치킨남방, チキン南蛮 5 file 이윤정 2015.10.18 8339
396 인도 치킨 파티야, chicken pathia file 이윤정 2014.10.06 2574
395 인도 치킨 파산다 커리 4 file 이윤정 2016.01.29 5398
394 인도 치킨 파니르 티카 마살라 2 file 이윤정 2015.03.17 8624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4 Next
/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