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중식
2016.05.28 23:32

XO소스 게살볶음밥

조회 수 9088 추천 수 0 댓글 6



크기변환_DSC01123.JPG


깊고 풍부한 맛으로 정평이 나 있는 XO소스 게살 볶음밥.


마침 집에 홍게가 있어서 홍게로 만들었는데 스노우크랩 등 게살이면 다 좋고 새우로 대체해도 좋다.

검색해보니 게보다 흔한 새우로 xo볶음밥을 만든 적이 더 많긴 하다.


DSC07718.JPG 


(예전에 찍은 사진이지만..) 220그램 1병에 1.8만원이었던 XO소스. 가격대비 성능비가 좋은지 안좋은지 잘 모르겠지만 맛있는 것 만은 확실하다.




사용한 재료는

홍게 큰 것 1마리


밥 2인분


계란 3개


칠리오일 1스푼

식용유 약간

당근 3분의 1개

양파 반개

다진마늘 반스푼

대파 1.5대


XO소스 2스푼

소금 약간

후추 약간

참기름 약간

쪽파나 부추 약간



대파는 겨울 대파가 맛있고 3~4월이 지나면 속대가 굵어지면서 맛이 떨어지는데 늦겨울 대파를 사용하면 가장 좋다.

여름 대파는 속이 단단한 경우에는 겉의 겹겹만 사용하면 적당하다. 어쨌든 대파는 맛있는 걸로 듬뿍 사용하면 좋다.


밥은 장립종인 바스마티쌀이나 자스민쌀을 일반 쌀과 섞어서 사용하면 완전히 풀풀 날리지도 않으면서 볶음밥으로 먹기 좋다.

일반 쌀을 사용할 때는 물을 조금 적게 잡고 고슬고슬하게 지어서 사용하면 적당하다.





자숙한 홍게는 게살과 게장을 꼼꼼하게 발라 두었다.


크기변환_DSC08301.JPG     크기변환_DSC08303.JPG




밥은 자스민쌀 1컵과 일반쌀 0.5컵으로 물을 약간 적게 잡고 고슬고슬하게 지은 다음

종이호일에 밥을 널어 놓고 선풍기바람으로 식혀두었다.


크기변환_DSC01110.JPG




양파와 당근은 밥알크기로 잘게 썰고 대파도 얇게 송송 썰어두었다.


크기변환_DSC06950.JPG


크기변환_DSC03105.JPG    크기변환_DSC03106.JPG






계란은 잘 풀어서 미리 잘게 스크램블 해두었다.


크기변환_DSC06949.JPG     크기변환_DSC01109.JPG




볶음밥을 볶기 시작하면서 불은 센 불을 처음부터 끝까지 유지했다.

팬에 칠리오일과 식용유를 넣고 달궈서 양파, 당근, 다진마늘을 볶다가 한 쪽으로 치워두고 다시 기름을 약간 뿌려 대파를 볶았다.


크기변환_DSC01111.JPG     크기변환_DSC01112.JPG


크기변환_DSC01113.JPG     크기변환_DSC01114.JPG




여기에 밥을 넣고 달달 볶다가 XO소스, 게살, 게장을 넣고 달달 볶고 후추를 적당히 뿌린 다음 볶아서 간을 보고 모자란 간은 소금으로 딱 맞췄다.

마지막으로 스크램블 해 둔 계란을 넣어서 조금 더 볶고 참기름 약간으로 향을 냈다.


크기변환_DSC01115.JPG     크기변환_DSC01117.JPG


크기변환_DSC01118.JPG     크기변환_DSC01119.JPG





그릇에 담고 부추를 송송 썰어서 올렸다.

게장을 넣어서 평소 만들던 XO새우볶음밥보다 색이 조금 더 진한데 게장의 감칠맛이 살아서 더 좋았다.


크기변환_DSC01123.JPG




크기변환_DSC01125.JPG


게살과 XO소스의 고급스러운 조합은 당연히 무조건 맛있는 거라 말할 것도 없고

바스마티쌀과 일반쌀을 섞어서 만든 밥이 푸슬푸슬하니 볶음밥에 잘 어울리고 좋았다.


시원한 나박김치 한 그릇 곁들여서 기분 좋은 밥상이었다.





  • Anastasia 2016.05.29 08:31
    아침부터 군침 도네요^^ 입덧이 가라 앉아서 윤정님 레시피 다시 볼수 있게 되어 기뻐요 ^-^ㅋㅋ
  • 이윤정 2016.05.30 23:46
    임신하셨군요! 축하합니다^^
    입덧 힘드셨을텐데 잘 버티시고 고생하셨어요^^
  • 뽁이 2016.05.29 13:14

    오오오오오 진짜 ! 이게 한 그릇 뚝딱 ! 인거 같아보여도

    제대로 한 그릇 완성하려면 밥알에도 재료에도 쏘스에도 볶는 것에도

    신경을 일일이 써야하니 손이 은근 가요 그죠 -

    잘게잘게 다져놓으신 재료들을 보니 절로 그런 생각이 ㅠㅠ

     

    나박김치 !! 그거 있었으면 뭐 -

    말 다 했죠 !!! 꺅 !!!

  • 이윤정 2016.05.31 00:08

    그래도 해놓으면 10분안에 뚝딱 없어지는 것이 가장 큰 특징 아닐까요ㅎㅎㅎ
    만두 같은 것 빚으면 2시간이 10분에 사라지는 걸 바로 목격할 수 있죠ㅎㅎㅎㅎ
    요즘 날이 더워서 늘 뭔가 시원한게 땡기는 것 같아요. 나박김치에 육수 반 넣고 국수라도 해먹어야겠어요^^

  • 테리 2016.06.19 18:50

    이북만두 100개 빚어 정말 사흘만에 다 먹어가네요.ㅎㅎ
    홍게를 발라 xo 볶음밥이라니!!!!럭셜의 극치네요~~~
    XO 소스 중에 이금기것 말고 다른 매콤한 맛이 있는데
    고것도 볶음밥 해 놓으면 맛나요~~

  • 이윤정 2016.06.20 01:16
    아 이북만두 100개라니 말씀만 들어도 부러워요!
    xo소스가 종류가 많다고는 알고 있는데 파는 걸 이금기xo소스만 봐서 늘 이걸로 사먹고 있거든요.
    다음에 매콤한 맛 그걸로 찾아서 사서 해먹어보고 싶어요^^

  1. 가키아게 붓카게 우동

    소바 http://www.homecuisine.co.kr/index.php?mid=hc20&category=221&document_srl=14438 에 이은 우동. 내용도 일부 복사했다. 쯔유 내용은 100% 같고 튀김을 튀기는 방법만 약간 다르다. 물 3리터 다시마, 황태, 표고버섯, 대파 1대, 무1도막, 멸치 약간 가쓰오부시 크게 두줌 듬뿍 간장 6스푼 미림 6스푼 청주 6스푼 설탕 2스푼 생강약간 쯔유는 4인분 정도의 분량이었다. 바로 부어 먹을 정도로 졸이지 않고 물에 희석할 수 있도록 짭쪼름하게 졸이고 먹기 직전에 물에 희석해서 간을 보고 우동에 부었다. 가키아게는 양파 반개 당근 3센치 대파...
    Date2015.03.22 Category일식 By이윤정 Reply2 Views6360 file
    Read More
  2. 가키아게 붓카게 소바, 아지 타마고, 자루소바

    가키아게 붓카게 소바 쯔유로 물 약 3리터 다시마, 황태, 표고버섯, 대파 1대, 무1도막, 멸치 약간 가쓰오부시 크게 두줌 듬뿍 간장 6스푼 미림 6스푼 청주 6스푼 설탕 2스푼 생강약간 쯔유는 4인분 정도의 분량이었다. 바로 부어 먹을 정도로 졸이지 않고 입맛에 맞게 물에 희석할 수 있도록 짭쪼름하게 졸이고 먹기 직전에 물에 희석해서 간을 보고 우동에 부었다. 가키아게로 양파 반개 당근 3분의1개 대파 반대 아스파라거스 1개 새우 6마리 건새우 간 것 1스푼 전체 재료가 묻을 정도의 박력분 계란1개, 150미리 무 1도막 갈아서 물기 뺀 것 와...
    Date2015.03.10 Category일식 By이윤정 Reply6 Views173338 file
    Read More
  3. 가키아게 붓가케 소바, 야채튀김 메밀소바

    메밀국수에 쯔유를 뿌리고(붓가케 ぶっかけ), 야채튀김(가키아게 かきあげ) 과 함께 먹는 소바 蕎麦 이다. 너무 더운 여름에는 튀김이 힘들어서 번거롭고, 계절이 지나가면 차가운 면이 딱 찰떡같이 어울리는 날씨가 아니라서 초여름이나 더위가 가신 여름에 해먹는 것이 가장 좋다. 미리 만들어 둔 쯔유 - https://homecuisine.co.kr/index.php?document_srl=53294&mid=hc20 1. 가키아게 튀김반죽으로 차가운 물 1컵 계란노른자 1개 박력분 1컵 베이킹파우더 0.7티스푼 적양파 반개 대파 반대 당근 0.2개 깻잎 1묶음 밥새우 3스푼 위 분량으로 가키...
    Date2017.08.31 Category일식 By이윤정 Reply2 Views8843 file
    Read More
  4. 가츠산도, 돈까스 샌드위치

    가츠산도, 돈까스샌드위치 돈까스를 튀겨서 양배추와 함께 샌드위치빵 사이에 넣어서 돈까스 샌드위치. 돈까스는 자주 해먹는데 돈까스샌드위치는 편의점에서나 한 번 먹어보고 맛있었던 적이 없어서 별 생각이 없었는데 안심을 이트레이더스에서 안심 4개가 진공포장 된 것을 사와서 뭘 하지 고민하다가 돈까스샌드위치가 생각났다. 사용한 재료는 돈까스로 안심 약 300그램 소금, 후추 밀가루 적당량 계란 1개 빵가루 넉넉히 튀김기름 약 1리터 식빵 4장 버터 양배추 마요네즈 약간 돈까스소스 냉동췌지감자 적당량, 케찹 안심은 통으로 사서 빵 길...
    Date2015.08.21 Category일식 By이윤정 Reply5 Views5562 file
    Read More
  5. 가츠동, 돈까스덮밥, 돈부리만들기

    2013.05.13 가츠동, 돈까스덮밥, 돈부리만들기 2인분 분량인데 돈까스는 곱빼기로 만들었다. 사용한 재료는 등심4장, 밀가루, 계란2개, 빵가루 양파, 물240미리, 간장4T, 청주+미림3T, 설탕1.5T, 계란2개, 쪽파 위에는 물이라고 썼지만 국물이니까 물 대신 가쓰오육수나 다시마육수를 쓰는 것이 당연히 맛있고 나는 이번에 시판 조미료인 치킨파우더를 1티스푼 썼다. 늘 다시마물을 넣었었는데 일본식 시판소스 성분에 치킨차우더, 비프분말등이 있어서 치킨파우더를 넣었더니 꽤 괜찮았다. 그럼 그렇지.. 조미료가 맛이 없을리가 없으니까. 전에 해 ...
    Date2013.05.13 Category일식 By이윤정 Reply7 Views24584 file
    Read More
  6. 가라아게, 치킨 가라아게

    2014/12/08 가라아게, 치킨 가라아게 가라아게는 전분을 묻혀서 튀긴 튀김요리를 전반적으로 의미한다. 채소나 생선, 고기 등 다양한 재료를 튀겨서 먹지만 그 중에서도 가장 즐겨 먹는 것이 치킨 가라아게 인데 요즘은 보통 가라아게 하면 치킨을 뜻하기도 한다. 일본 음식에서 유명한 튀김이 가라아게, 덴뿌라, 고로케가 있는데 가라아게는 전분을 묻혀서 튀긴 것, 덴뿌라는 튀김가루와 물을 섞어서 만든 반죽을 튀긴 것, 고로케는 밀가루, 계란, 빵가루를 입혀서 튀긴 것 정도로 볼 수 있겠다. 닭다리살 450그램 청주 200미리 간장 60미리 미림 60...
    Date2014.12.08 Category일식 By이윤정 Reply5 Views5698 file
    Read More
  7. XO소스 새우볶음밥

    2013/05/29 XO소스 새우볶음밥 주말 낮에 볶음밥 먹은 지 좀 되었네 생각하고 바로 만들었다. 사용한 재료는 밥 2그릇, 대파 반대, 양파 작은 것 1개, 당근 5센치정도, 계란2개(에 뇨끼를 해먹고 남은 흰자 추가) 새우 약 20마리, XO소스 밥숟가락으로 2스푼, 소금, 후추, 참기름 아주 약간 만드는 과정은 예전에 올린 XO게살볶음밥과 거의 흡사하다. XO게살볶음밥 - http://homecuisine.co.kr/index.php?mid=hc20&page=5&document_srl=1401 계란을 채쳐 두고 양파와 당근은 밥알크기로 작게 썰고 대파는 얇게, 새우는 볶음밥에 골고루 퍼질 정도로 ...
    Date2013.05.29 Category중식 By이윤정 Reply0 Views2282 file
    Read More
  8. xo소스 새우볶음밥

    2014/07/09 xo소스 새우볶음밥 xo소스는 처음 접했을 때 참 비싸고 비싼만큼 맛있지는 않다 였고, 그 후로도 관자볶음에 한 번 쓴 이후로는 늘 볶음밥에만 사용했다. xo소스를 다양한 음식에 접목하지는 못했고 xo소스 볶음밥은 늘 좋아해서 집에 xo소스가 떨어지면 늘 사두고 있다. 여전히 그정도 값의 가치를 하는지는 의문이지만 xo소스 볶음밥은 xo소스가 있어야만 하는거니까 어쩔 수 없다; 이미 여러번 올린 xo소스 볶음밥이긴 하지만 그냥 중복쩔게 또 올려본다. 예전에 올린 xo소스 사진.. 원산지:중국 이 전혀 저렴해 보이지 않는 xo소스. ...
    Date2014.07.09 Category중식 By이윤정 Reply0 Views4004 file
    Read More
  9. XO소스 계란볶음밥, XO볶음밥

    2014/02/21 XO소스 계란볶음밥 XO소스 볶음밥에 게살이나 새우를 넣지 않고 계란과 대파를 듬뿍 넣어서 XO소스 계란볶음밥을 만들었다. 평소에 새우를 넣을 때에는 채소와 계란, 밥을 한 번 볶아 낸 다음 팬에 다시 대파와 새우를 볶다가 미리 볶아둔 밥을 같이 볶고 XO소스를 넣고 조금 더 볶는데 딱히 따로 익힐 재료도 없고 만들기도 편하게 한 번에 같이 볶아냈다. 사용한 재료는 밥 2그릇에, 계란4개, 대파 흰부분 1.5대, 양파 중간 것 1개, 당근 중간 것 3분의1개, XO소스 2스푼, 참기름, 소금, 후추 약간 밥은 약간 되게 하고 밥이 다 되고 나...
    Date2014.02.21 Category중식 By이윤정 Reply3 Views5807 file
    Read More
  10. XO소스 게살볶음밥

    깊고 풍부한 맛으로 정평이 나 있는 XO소스 게살 볶음밥. 마침 집에 홍게가 있어서 홍게로 만들었는데 스노우크랩 등 게살이면 다 좋고 새우로 대체해도 좋다. 검색해보니 게보다 흔한 새우로 xo볶음밥을 만든 적이 더 많긴 하다. (예전에 찍은 사진이지만..) 220그램 1병에 1.8만원이었던 XO소스. 가격대비 성능비가 좋은지 안좋은지 잘 모르겠지만 맛있는 것 만은 확실하다. 사용한 재료는 홍게 큰 것 1마리 밥 2인분 계란 3개 칠리오일 1스푼 식용유 약간 당근 3분의 1개 양파 반개 다진마늘 반스푼 대파 1.5대 XO소스 2스푼 소금 약간 후추 약간 ...
    Date2016.05.28 Category중식 By이윤정 Reply6 Views9088 file
    Read More
  11. XO새우볶음밥, XO소스 볶음밥

    밥은 자스민쌀과 일반쌀을 반씩 섞어서 지어서 김을 빼서 준비하고, 새우와 계란은 따로 볶아두고 고추기름에 채소와 함께 달달 볶으면 간단한 XO볶음밥. xo소스를 그렇게 좋아하는 건 아닌데 새우볶음밥에는 찰떡같이 잘 어울려서 자주 올리기도 했고 자주 만들어 먹기도 한다. 게살을 넣으면 더 맛있고 재료가 없을 때는 계란에 대파만 넣어서 만들기도 하는데 늘 맛있다. 사용한 재료는 밥 2인분 새우 약 40마리 계란 3개 고추기름 2스푼 당근 3분의 1개 대파 1.5대 다진마늘 반스푼 XO소스 2스푼 굴소스 약간 소금 약간 후추 약간 참기름 약간 쪽...
    Date2017.01.18 Category중식 By이윤정 Reply0 Views9976 file
    Read More
  12. xo 새우볶음밥, xo볶음밥 만드는법

    xo 새우볶음밥, xo볶음밥 xo소스로 새우볶음밥, 게살볶음밥, 갯가재볶음밥, 계란볶음밥 등을 만들었는데 벌써 예닐곱번은 올린 중복 쩌는 포스팅이다. 음식하기 귀찮을 때 만만한게 볶음밥이라 간단하게 만든 볶음밥인데, 새우를 듬뿍 넣은 볶음밥에 xo소스만 들어가면 맛이 더 좋아지니까 자꾸 하게 된다. 새우와 계란은 따로 볶아두고 밥은 미리 지어서 김을 빼고 수분이 적은 채소와 달달 볶아내서 고슬고슬하니 먹기 좋았다. 사용한 재료는 대파 1대 당근 4분의1개 홍고추 2개 쪽파 6~7대 새우 약 20마리 계란 3개 밥 2그릇 xo소스 2스푼 소금, ...
    Date2015.10.07 Category중식 By이윤정 Reply4 Views8696 file
    Read More
  13. XO 게살볶음밥, XO볶음밥, 게살요리

    2013/02/11 XO 게살볶음밥, XO볶음밥, 게살요리 소셜에서 구매한 스노우크랩 1봉투를 XO게살볶음밥을 하려고 사서 냉동실에 넣어두었지만 늘 먹으려 할 때마다 그보다 처치가 급한 식재료들에 밀려 냉동이니까 괜찮아 좀 더 있다 먹지 하고 있었는데 며칠전, 오늘 뭐 먹을까 하다가 우리집 식구와 내 입에서 동시에 게살볶음밥? 하는 소리가 나왔다. '밥 뭐먹지' 라는 인생 최대의 고민에서 미리 연출하고 준비해서 대답하듯이 정확히 동시에 말나오기가 쉽지 않은데 오늘은 딱 이거다 싶어서 바로 실행. XO소스는 코스트코에서 한번 써보고 냉장고에...
    Date2013.02.11 Category중식 By이윤정 Reply0 Views6279 file
    Read More
  14. kosha mangsho, 양고기 감자 커리

    kosha mangsho, 양고기 감자 커리 벵골지역의 유명한 커리인 kosha mangsho. 보통의 Aloo(감자) Gosht(양고기) 커리보다 소스에 수분이 적은 뱅골식 양고기 감자커리로 양고기로 만든 커리 중에 대표적인 음식이다. 주로 Mutton으로 만드는데 Lamb으로 대체했다. 머스타드 오일과 양고기, 감자를 주재료로 하고 소스가 약간 바특한 것이 특징이다. 머스타드 오일이 없어서 기버터와 머스타드 파우더로 대체했다. 사용한 재료는 마리네이드로 양고기 약 500그램 코리앤더 파우더 1스푼 가람마살라 파우더 1스푼 설탕 1스푼 칠리파우더 1티스푼 큐민 1...
    Date2015.06.02 Category인도 By이윤정 Reply6 Views4000 file
    Read More
  15. 3월부터 4월초 대파 갈무리하기

    2019년 3월 업데이트 올해는 날이 따뜻해서 대파 속(꽃대)이 빨리 올라온다. 평년보다 1달정도 빨리 대파를 사서 손질, 보관해야 적당하다. 주말마다 대파를 사봤는데 1주일 사이에도 대파속 올라오는 속도가 아주 빠르다. 벌써 4월 6일이다. 작년에 올린 3월 대파 갈무리하기와 내용이 거의 같다. 늦어도 4월초까지 대파를 갈무리 하면 좋다. 그저께 농협에 갔다가 대파를 넉넉하게 사왔다. 마트는 그럭저럭인데 시장이나 농협에는 대파 농사 지으시는 분이 걱정될 정도로 저렴하다. 대파전도 맛있고 볶음도 맛있으니까 어디든 넉넉하게 사용하면 좋...
    Date2018.04.06 Category그 외 등등 By이윤정 Reply9 Views5109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Next
/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