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치킨난반, 치킨남방, チキン南蛮

 

 

크기변환_DSC04861.JPG

 

 

그저께 인도식 양념치킨인 치킨65, 어제의 소프트쉘 크랩 크림 파스타의 게튀김, 오늘의 치킨난반 닭튀김까지 3일째 튀김 업데이트인데...

남은 기름은 완전히 식혀서 체에 걸러서 다른 그릇에 옮겨 담았다가 3~4번정도 재사용했다. 

 

 

 

 

사전적으로는 치킨난반이 맞고 일본 사는 언니가 실제 발음하기로는 치킨남바-ㄴ 정도 된다는데

한국에서는 치킨남방으로 부르는 경우도 있지만 일본말에는 ㅇ받침이 없으니까 난반으로 하는 걸로...

 

 

チキン南蛮는 큐슈지방의 음식인데 닭고기 다시 즈케 정도로 볼 수 있다.

보통 즈케면 절임을 말하는데 채소 등을 즈케하면 절임으로 만들지만 생선이나 고기는 즈케하면 튀긴 재료에 새콤달콤짭짤한 즈케소스를 발라서 만드는 것이다.

여기에 일본식 타르타르소스를 곁들이면 치킨난반. 일본식이라고 해서 다른 점은 평소 만드는 타르타르소스에 계란을 넣은 것 뿐이다.

 

닭고기는 가라아게나 커틀릿의 중간적으로 밀가루, 계란 전분을 입혀서 튀기고 즈케소스와 타르타르소스를 곁들였다.

채 썬 양배추를 곁들이면 좋은데 없어서 패스했다. 양배추가 있는 것이 밥과 함께 먹기 좋다.

 

 

 

 

사용한 재료는 2인분으로

 


즈케소스는 집에서 만든 쯔유를 더 졸이고 레몬즙을 넣어서 짭짤하고 달달하고 새콤하게 간을 맞췄다.

쯔유 만들기 - http://homecuisine.co.kr/index.php?mid=hc20&category=221&document_srl=23947

 

위 쯔유가 번거로우니까 없을 때는 아래 재료를 섞어서 한 번 파르르 끓여 준 다음 사용하면 되는데

레몬즙을 사용할 경우에는 레몬즙을 빼고 끓인 다음 식혀서 레몬즙을 넣으면 적당하다.

 

간장 2스푼
미림 1스푼
청주 1스푼
설탕 2스푼
생강 1조각
식초나 레몬즙 2스푼

 

 

 

일본식 타르타르소스로

 

계란 1개
다진 케이퍼 1티스푼
다진 피클 1스푼 (코니숑)
다진 양파 1스푼
마요네즈 3스푼
레몬즙 1티스푼
레몬제스트 약간
홀그레인 머스타드 0.5티스푼

쪽파약간
후추

 

 

 

 

닭튀김으로

 

닭가슴살 400그램 (큰 것으로 2개)

소금, 후추 약간

 

밀가루
계란 1개

감자전분

 

튀김기름

 

쪽파, 양배추

 

 

 

 

 

 

쯔유는 만들어 둔 것이 있어서 쯔유에 레몬즙을 넣어서 새콤달콤짭짤하게 간을 맞췄다.

 

타르타르소스로 양파, 케이퍼, 피클은 다지고 레몬즙과 레몬제스트를 넣고 마요네즈와 머스타드, 후추를 넣고 계란을 하나 곱게 다져서 넣었다.

  

  

크기변환_DSC05444.jpg     크기변환_DSC04807.JPG

 
크기변환_DSC04810.JPG    크기변환_DSC04813.JPG

 

 

계란을 넣은 타르타르소스는 오래 사용하기 좋지 않으니까 빨리 사용하는 것이 좋다.

이번에 사용하고 약간 남아서 소스의 양이 3인분정도에 더 알맞겠다 싶었다.


 


닭가슴살은 편으로 얇게 썰어서 소금, 후추를 뿌려서 밑간하고 밀가루, 계란, 전분으로 튀김옷을 입혀서 2번 튀겨냈다.

밀가루와 전분은 빈틈없이 꼼꼼하게 묻히고 살짝 털어냈다.

 
 

크기변환_DSC04816.JPG     크기변환_DSC04819.JPG


크기변환_DSC04822.JPG     크기변환_DSC04825.JPG

 

 

 

 

 

튀김기름에 불을 올리고 170도의 기름에 2번 튀기는데

전분을 살짝 넣자마자 전분에 기포가 파르르 생기면 적당한 온도이다.

 

 

중간중간 뒤집어 가며 튀김이 노릇노릇해지면 건졌다가 다시 한 번 더 튀겨냈다.

튀김은 기름을 털어서 식힘망 위에 얹고 수증기와 기름이 빠지고 살짝 식으면 키친타올에 놓고 살짝 눌러서 기름을 뺐다.

 
  

크기변환_DSC04831.JPG     크기변환_DSC04834.JPG


크기변환_DSC04837.JPG     크기변환_DSC04843.JPG

 

 

 

닭튀김은 즈케소스에 한 면만 담가도 좋고 소스를 붓으로 발라도 좋은데 조금 바삭바삭하게 먹으려고 붓으로 발랐다. 붓 씻기가 귀찮지만....

 

 

 

즈케를 바른 닭튀김에 타르타르소스와 쪽파를 올려서 완성.

양배추나 양상추를 한 줌 같이 올리면 더 좋다.

  
 

크기변환_DSC04849.JPG


 

 

 

 

 

크기변환_DSC04852.JPG

 

 

 

 

 

크기변환_DSC04861.JPG

 

 

 

 


 

크기변환_DSC04864.JPG


튀김은 미리 썰어서 소스를 올리면 먹기 더 편했겠다 싶었다. 나이프로 썰어서 먹기가 조금 불편했다. 

고소한 타르타르소스와 새콤달콤한 즈케소스에 닭튀김이니 당연히 잘 어울렸다.

 

 

 

 

 

 

  • 뽁이 2015.10.20 00:52
    우히히 오늘도 쪽파로 마무리 !
    암요 타르타르 소스는 그냥 먹어도 맛난데
    튀김이랑 먹으면 ㅠㅠ 누가 그 생각을 했는지 ㅋㅋㅋ 히히
    미리 썰어서 나오는게 식당 스타일인거 같아요 !
  • 이윤정 2015.10.20 23:22
    타르타르소스에 닭튀김이라니 처음엔 참 신선한 조합이다싶었어요ㅎㅎㅎㅎ
    늘 굴튀김이나 생선튀김에만 먹었는데 그냥 튀김에는 다 잘 어울리는거더군요ㅎㅎ
  • 테리 2015.10.21 02:36
    닭튀김에도 타르타르소스가 잘 어울리는군요!!!
    의외로 생연어랑도 잘 어울리더라구요~~~^^
  • 이윤정 2015.10.22 00:28

    아 그쵸 타르타르소스 연어초밥에 올려서 먹음 너무 맛있는데 깜빡했네요ㅎㅎㅎㅎ
    연어가 요즘 정말 먹고 싶은데 코스트코 연어가 크니까 둘이 먹기는 많아서 몇달째 미루고 있어요. 아 연어ㅠㅠ

  • 테리 2015.10.22 16:40
    허브올 연어가 크기도 딱인데.
    22,000원에 코스트코 절반크기정도?
    아직 회원 안 되셨나봐요.ㅋ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9 일식 치킨 가라아게, 가라아게덮밥 7 file 이윤정 2015.11.04 11360
58 일식 야끼소바학교로 야끼소바 9 file 이윤정 2015.10.19 5314
» 일식 치킨난반, 치킨남방, チキン南蛮 5 file 이윤정 2015.10.18 7784
56 일식 타코야끼 파우더로 타코야끼 6 file 이윤정 2015.10.11 5273
55 일식 우동 만들기 6 file 이윤정 2015.10.03 6938
54 일식 부타동 만들기, 레시피 4 file 이윤정 2015.09.30 7034
53 일식 가츠산도, 돈까스 샌드위치 5 file 이윤정 2015.08.21 5391
52 일식 스키야키 만들기, 레시피, 요리법 4 file 이윤정 2015.08.18 23974
51 일식 온센타마고, 온천계란 6 file 이윤정 2015.08.17 19749
50 일식 차돌박이 규동 4 file 이윤정 2015.08.06 5535
49 일식 돈베이야끼 6 file 이윤정 2015.08.04 5373
48 일식 오야코동 만들기 6 file 이윤정 2015.08.01 5504
47 일식 오사카식 오코노미야끼 2 file 이윤정 2015.07.26 9904
46 일식 대패삼겹 대파 된장구이 11 file 이윤정 2015.07.23 11545
45 일식 캘리포니아롤 7 file 이윤정 2015.07.16 3982
44 일식 붓카케우동, 문어초밥, 쯔유만들기 2 file 이윤정 2015.07.08 11481
43 일식 볶음우동 2 file 이윤정 2015.05.30 5341
42 일식 냉돈까스, 생선까스 4 file 이윤정 2015.05.12 4515
41 일식 생면 야끼소바, 야끼소바소스 만들기 7 file 이윤정 2015.05.10 40407
40 일식 카레우동 5 file 이윤정 2015.04.28 1050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