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IMG_9647.JPG


낙곱새의 신기한 점은 낙곱새 양념과 소기름이 적당히 들어가기만 하면 낙지, 곱창, 새우가 전부 다 안들어가도 낙곱새맛이 나는 것이다.

이번에는 구이용 소고기, 대창, 관자를 사용했다. 대창을 사용하면 좋지만 구매하기 번거로울 때는 대창 대신 차돌박이를 사용해서 소기름이 들어가도록 하는 것도 괜찮다.

낙곱새 양념은 여기 - https://homecuisine.co.kr/hc10/95421




재료

구이용 얇은 소고기 350그램

대창 100그램

조개관자 150그램

낙곱새양념 200그램 (1회분)

사골육수 500그램
양파 1개

대파 흰부분 2~3대

라면사리 1개 

냉동우동사리 1개

밥, 김가루, 참기름


육수와 양념은 한번에 전부 다 넣지 않고 준비한 것의 70%만 넣어서 조리하고 적당히 먹은 다음 사리를 추가할 때 나머지 육수와 양념을 사용한다.

냉동 우동사리는 이미 익은 다음 냉동한 사리이기 때문에 육수를 덜 흡수하니까 마지막에 남은 양념과 육수를 함께 넣으면 신경 쓸 것 없이 적당하다.

라면사리는 반정도 삶아서 넣는 것이 좋다. 생각보다 너무 자박해서 수분을 좀 없애고 싶으면 라면사리를 삶지 않고 넣으면 금방 졸아든다.

처음부터 라면사리를 같이 넣을 때는 양념과 육수를 전부 넣으면 적당하다. 라면사리를 삶지 않고 바로 추가하면 물을 많이 흡수하기 때문에 추가로 물을 넣어서 조절한다.

당면사리를 넣을 때는 당면을 충분히 불려서 사용한다.



1. 주재료는 적당히 썰어서 준비한다. 양파와 대파는 1센치 크기 다이스로 준비한다.

2. 소고기와 대창, 조개관자를 볶다가 양파와 대파를 넣고 더 볶는다.

3. 낙곱새양념을 넣고 조금 더 볶고 사골육수를 붓는다.

*사리는 나중에 넣을 거면 양념과 육수를 70%만 사용한다.

4. 끓기 시작하면 2~3분정도 끓이다가 사리를 넣고 짜글짜글하게 끓인다.

*상태를 보고 필요하면 물을 약간 추가한다.

5. 적당히 먹고 남은 양념에 밥 넣고 비빈 다음 달달 볶고 (쪽파나 대파, 부추 등 추가) 김가루 약간, 참기름 약간 뿌려서 달달 더 볶아서 볶음밥을 만든다.



IMG_1538.JPG 


IMG_9640.JPG




IMG_9647.JPG



이번에는 사리를 바로 넣을거라서 육수와 양념을 분량대로 전부 사용하고 라면사리와 우동사리를 한꺼번에 넣어서 같이 조리했다. 상태를 보고 필요하면 물을 약간 추가한다.


IMG_9651.JPG




IMG_9657.JPG




IMG_9662.JPG




IMG_9664.JPG


부드러운 소고기와 조개관자에 고소한 대창이 주재료인데다가 양념은 구수하니 매콤하니 당연히 잘 어울린다.

밥에 올려서 비벼먹기도 좋고 사리도 맛있고 볶음밥 역시 맛있다. 낙곱새를 먹어봤다면 다 아는 맛있는 맛이다. 


양념만 미리 만들어 두면 만들기가 너무너무 편하다.

낙곱새 양념으로 낙곱새를 만드는 것도 좋지만 다루기 쉽고 편한 재료로 대체해서 편하게 만들어 먹으면 일이 적으면서도 맛있으니까 만드는 보람이 가장 크다.




  • 레드지아 2020.12.11 23:29
    앗 신기해라 양념과 소기름이 있음 낙곱새맛이 나다니 !!!!!!
    이건 일거양득이 아니라 완전 개이득인걸요!!! 양념과 소기름만 넣고 낙곱새라고 식구들에게 뻥좀 쳐볼까요??? ㅋㅋㅋ


    맛있는 관자 소고기 대창.... 셋다 엄청 맛있는거라서 셋이 합쳐 놓으신거라 종합선물 셋트가 되었네요^^ 요렇게 맛있는 음식을 차린날은 식구들에게 웬지 우쭐대는 맘을 숨길수가 없더라구요 ㅋㅋ


    확실히 겨울에 이런 뜨끈한 국물요리를 보는것 만으로도 반갑고 따뜻한 기분이 들어요!!!^^
    생각해보니 저도 날이 추워지자 전골냄비에 찌개를 끓이고 있거든요 ㅋㅋ 같은 찌개지만 전골냄비에 끓여 내놓으면 고급요리가 된듯한 속임수를 저혼자 받을수 있지요 ㅋㅋ
  • 이윤정 2020.12.12 03:47
    먹을 만 한 주재료만 듬뿍 넣으신다면 뻥 좀 치셔도 괜찮으실거에요ㅎㅎㅎ
    그러다가 한 명 알아채면 잠깐 이야기 좀 하자고 불러 낸 다음 빈 방에 감금하셔요ㅎㅎㅎㅎㅎ

    겨울에 전골요리 정말 넘 좋아요. 이유는 간단하게 이것만 준비해도 생색나고ㅋㅋ 먹을 때 따뜻하니까 집안에 온기가 더 돈다며 한 번 더 생색낼 수 있으니까요ㅎㅎㅎ

    요즘 순쇠 전골냄비를 넘 잘 쓰고 있어서 김치찌개 말고는 전부 순쇠에 하는데 김치찌개도 시즈닝만 안 벗겨지면 무쇠전골냄비에 하고 싶어요ㅠ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92 국 찌개 소고기 미역국, 양지 미역국 4 file 이윤정 2021.04.15 5122
991 고기 액젓 돼지불고기, 간단 돼지불고기, 액젓불고기 8 file 이윤정 2021.04.13 3131
990 반찬 부드러운 계란찜 4 file 이윤정 2021.04.10 4772
989 김치, 장아찌, 무침 물없이 만드는 양파장아찌 4 file 이윤정 2021.04.09 15404
988 육식맨님께 드리는 사과글입니다. 3 이윤정 2021.04.02 25904
987 그냥 하소연 60 이윤정 2021.03.30 23249
986 일상 김치찌개 1 file 이윤정 2021.03.27 4081
985 전골 탕 낙곱새 양념으로 닭곱새 1 file 이윤정 2021.03.25 7060
984 한접시, 일품 찜닭 3 file 이윤정 2021.03.22 3976
983 반찬 친수두부부침, 액젓두부부침 4 file 이윤정 2021.03.20 2248
982 김치, 장아찌, 무침 채소무침 기본, 양배추무침 6 file 이윤정 2021.03.10 3109
981 반찬 찍된장, 경상도식 순대막장 4 file 이윤정 2021.03.05 2769
980 일상 길거리토스트, 옛날토스트, 햄치즈토스트 4 file 이윤정 2021.02.28 2865
979 일상 고기순대볶음밥 2 file 이윤정 2021.02.22 1812
978 고기 소고기 안심으로 육전 2 file 이윤정 2021.02.19 2567
977 국 찌개 경상도식 소고기뭇국, 소고기무국, 소고기국 4 file 이윤정 2021.02.17 4098
976 일상 김밥, 떡볶이, 남은 김밥으로 김밥튀김, 김밥전 4 file 이윤정 2021.02.15 3534
975 한접시, 일품 매콤 허니간장치킨 6 file 이윤정 2021.02.08 3249
974 고기 등심덧살로 돼지고기 김치찜, 두부김치 2 file 이윤정 2021.02.06 2929
973 고기 액젓수육, 피시소스로 항정살수육 8 file 이윤정 2021.02.02 4066
972 전골 탕 소고기 된장전골 2 file 이윤정 2021.02.01 252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55 Next
/ 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