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IMG_2479.JPG


찌개맛된장 만들어 둔 것으로 만두전골을 만들면서 대창을 넣었다.

당연한 이야기지만 구수한 된장에 대창기름이 살짝 자글자글하니 아주 잘 어울린다.


만두전골에 알배추 넣는 걸 좋아하는데 당장 있는 채소가 별로 없어서 간단하게 애호박, 양파, 대파만 사용했다.



사용한 재료는


대창 100그램

만두 8개

애호박 반개

양파 1개

대파 흰부분 1대

두부 1모

물 (재료가 살짝 잠길정도)

찌개맛된장 작은국자로 1국자

고춧가루 반숟가락

냉동우동사리나 냉동중화면사리 1개


(삶은라면사리나 불린당면사리 넣을 시에는 물 더 추가하기)


당장 집에 있는 재료로 만든다고 준비안했지만 넣으면 더 좋은 것.

샤브샤브용 소고기 200그램

알배추 4~5잎

팽이버섯 1봉투



만두를 많이 넣으면 국물이 부족하니까 6~8개로 적당히 사용한다.

맛된장이나 고춧가루가 분량이 넘 대충인데 좀 적다싶게 넣고 간봐서 추가한다. 만들 때도 별 생각없이 대충 넣었다..

물과 사골육수를 반반으로 해도 좋은데 그냥 물만 넣어도 괜찮다.

전골에 사용하는 채소면 뭐든지 더 넣으면 좋다.



찌개맛된장 - https://homecuisine.co.kr/hc10/93371

재료는 (2인 된장찌개 10회분)
시판된장 200그램
집된장 200그램
피시소스 36그램

조개다시다 36그램
다진마늘 100그램
대파흰부분 100그램
청양고추 75그램 (12개) (취향따라 50~100그램까지 가감)




1. 대창은 가위로 자른 다음 기름이 나오도록 볶아서 준비한다. 기름은 전부 넣지 않고 조금만 넣어서 국물에 자글자글한 기름기를 더하는 정도면 적당하다.

IMG_2460.JPG



2. 만두는 미리 실온에 해동해두어야 전골을 끓이는 동안 피가 분리되지 않는다.

두부는 초당두부를 300그램 사용했고 애호박과 양파 대파는 두부와 비슷한 크기로 썰었다.


재료준비해서 냄비에 넣고

IMG_2463.JPG



물 붓고 찌개맛된장 넣고 끓이면 끝인데 고춧가루도 취향에 따라 1티스푼정도 넣으면 좋다.

IMG_2467.JPG




IMG_2470.JPG



입맛에 맞게 간을 맞추고 만두가 속까지 익기만 하면 끝이다.


IMG_2479.JPG


살짝 기름지면서 고소한 된장국물이 입맛에 착 달라붙으면서 만두도 대창도 양파도 애호박도 두부도 우동사리도 다 맛있다.

아무 생각 없이 대충 만들었는데 다음에는 샤브샤브용 고기도 냉동고에서 발굴해오고 알배추와 팽이버섯도 사와서 더 풍성하게 만들어야겠다.





  • 땅못 2020.09.04 20:36
    이상하게 만두전골 속 만두가 너무 먹고싶을 때 처음부터 만두 때려붓다가 영 아닌 적이 많아서 언제부턴가 그 욕망 속에서도 큰 만두 딱 너댓개만 넣고 끓이게 되더라고요 ㅋㅋ 그럼 넘 맛있는데 노나먹기엔 만두가 좀 부족하고! 그렇다고 만두가 너무 많은 만두전골은 어쩐지 국물도 너무 없고 맛도 텁텁하고...완벽한 밸런스를 위해 늘 싸우고 있습니다 ㅋㅋㅋㅋ 고운 고춧가루 쓰셨네용!! 진짜 너무 맛있어보여요 ㅠㅠ 요새 홈퀴진 랜덤이가 저를 계속 면요리로 이끌고 있는데 중화면 남은 거 넣고 기름진 된장전골 해야겠어요...별 얘긴 아니지만 전에 순대레시피글에 윤정님 대댓글 보면서 넘 즐거웠답니다!!! 요리하면서 이것저것 궁리하는 점이 넘 공감도 되고 내용적으로 도움도 되고 그래요 ㅋㅋ 태풍 무사히 지나셨는지 ㅠㅠ 그래도 당장 더위가 가시니 편안하게 주말 보내시면 좋겠어요♡♡♡♡ 꿀팁 가득한 레시피 감사합니다♡
  • 이윤정 2020.09.05 03:22
    저도 만두전골에 만두 많이 넣고 싶은데 만두가 생각보다 국물맛을 많이 좌우해서 좀 모자라다 싶게 넣어야 전체적인 밸런스가 맞더라고요. 흑ㅠㅠ 그래도 최대한 넣은 양이 이정도입니다ㅎㅎㅎㅎ
    냉동실에 고춧가루 두가지가 나란히 있는데 손에 잡히는 대로 사용했어요ㅎㅎ 아 여기서 후루꾸?가 뽀록?나네요ㅎㅎㅎㅎ 아 저도 여기에 중화면이 더 좋은데 우동사리밖에 없어서 우동사리를 넣었고요 까지 말하다보니 더 후루꾸같은 느낌이에요ㅎㅎㅎㅎㅎ
    열심히 수다떨었는데 댓글 즐겁게 읽으셨다니 넘 좋아요ㅎㅎ
    이번 태풍 정말 장난아니었죠ㅠ 저는 집은 조용한 편이었는데 2시간동안 정전이라 너무 답답하더라고요. 월요일에 또 태풍이라는데 걱정은 그때하고 주말동안 즐겁게 보내요 우리ㅎㅎ
  • 레드지아 2020.09.07 14:37

    ㅋㅋㅋ 윤정님 진짜 곱창 좋아하신다요 ㅋㅋㅋㅋㅋ

     

    된장찌개나 김치찌개나 좀 기름끼가 돌아야 전 더 맛있는거 같더라구요 ^^:

    제가 워낙 고기를 좋아해서 그런가요? ㅋㅋ

    안의내용물이 몹시 한가득이어서 젓가락으로 골라먹는 재미가 있겠어요

     

    왜 상차림을 해놓으면 누구라도 젓가락 갈 반찬은 1개라도 있어야 하잖아요

    요 곱창만두전골은 하나만으로도 젓가락 갈곳이 몹시 많으니 일타이피라고나 할까요? ^^(라고는 쓰지만 언제 만들어 먹을지는 기약할수 없.............;;;;)

  • 이윤정 2020.09.08 04:08
    단골 곱창집 곱창전골이랑 특양구이 정말 좋아해요ㅎㅎㅎ 제가 만드는 것 보단요ㅎㅎㅎㅎ

    이런 국물요리에 소기름이 살짝 들어가면 진쩌 넘 맛있어요ㅎㅎ
    게다가 말씀대로 일타이피 이상이라 더 그렇고요^^
    반찬 만들기 귀찮아서 맨날 이러고 있어요ㅎ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44 일상 대패김치볶음밥 2 file 이윤정 2020.11.07 1984
943 한접시, 일품 불고기파전 만드는법, 레시피 6 file 이윤정 2020.11.05 2153
942 한접시, 일품 빈대떡 만들기, 재료 5 file 이윤정 2020.11.02 2443
941 한접시, 일품 궁중떡볶이, 떡잡채 4 file 이윤정 2020.10.28 4376
940 일상 맨날 똑같은 떡볶이 2 file 이윤정 2020.10.22 5255
939 전골 탕 낙곱새양념으로 곱창두부두루치기 3 file 이윤정 2020.10.21 1606
938 전골 탕 부대찌개 4 file 이윤정 2020.10.16 2829
937 한접시, 일품 문어숙회, 문어삶기 2 file 이윤정 2020.10.14 4292
936 고기 소불고기, 간단 소불고기 양념 2 file 이윤정 2020.10.07 2917
935 국 찌개 김치알탕, 명란김치찌개 4 file 이윤정 2020.10.05 3032
934 춘권피 베이컨 치즈스틱 6 file 이윤정 2020.09.26 2873
933 일상 춘권피 치즈스틱 4 file 이윤정 2020.09.24 1618
932 전골 탕 낙곱새 양념으로 대패 두부두루치기 2 file 이윤정 2020.09.22 1914
931 반찬 생선전, 달고기전 4 file 이윤정 2020.09.21 2095
930 일상 오뚜기 멜젓소스 6 file 이윤정 2020.09.18 3121
929 밥류 고기순대볶음밥 6 file 이윤정 2020.09.15 3063
928 국 찌개 소고기 얼갈이 된장국 2 file 이윤정 2020.09.13 2650
927 고기 LA갈비구이, 간단 갈비구이 양념 4 file 이윤정 2020.09.08 3580
926 국 찌개 가자미살 미역국 2 file 이윤정 2020.09.07 1915
925 일상 채끝짜파구리 비슷한 거 2 file 이윤정 2020.09.05 2070
» 전골 탕 찌개맛된장으로 곱창만두전골 4 file 이윤정 2020.09.04 168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53 Next
/ 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