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반찬
2020.06.08 03:34

고구마순 조림

조회 수 4097 추천 수 0 댓글 2



IMG_8780.JPG


딱 제철일 때만 먹을 수 있는 고구마순을 볶음이나 조림으로 해서 먹으면 아삭하면서 달큰하니 맛있다.

고구마순 조림을 했으면 무와 당근, 애호박, 가지, 콩나물 등 만만한 채소로 나물을 해서 청포묵과 함께 비빔밥 먹기에 아주 좋다.



사용한 재료는


고구마줄기 데친 것 200그램

들기름 약간

멸치육수나 물 150미리

고춧가루 1스푼

국간장 1티스푼

조청 1티스푼

다진마늘 0.5스푼

다진대파나 쪽파 1스푼

참기름, 깨 약간





고구마줄기는 단단한 부분을 부러뜨려가며 껍질을 벗긴다음 먹기 좋은 길이로 썬다.

IMG_8603.JPG




넉넉한 물에 소금을 0.5스푼정도 넣고 끓으면 고구마순을 넣고 5분간 삶는다.

IMG_8604.JPG




팬에 들기름을 두르고 고구마줄기를 볶다가

IMG_8765.JPG




멸치육수나 물을 붓고 양념을 분량대로 넣는다.

고구마순을 삶는 물을 얼마나 잡는지에 따라 간이 달라지기 때문에 처음에는 국간장을 1티스푼만 넣고 다 졸인 다음에 간을 본 다음 필요하면 국간장을 추가한다.

IMG_8768.JPG




중불로 7분정도 양념이 잦아들도록 다글다글하게 졸인다.

IMG_8770.JPG




그릇에 담았을때 이정도 촉촉하게 양념이 깔리면 적당하다.


IMG_8815.JPG



그릇에 담아서 참기름과 깨를 약간만 뿌려서 완성.

IMG_8780.JPG




IMG_8783.JPG





비빔밥은 여러 재료로 만들 수 있는데 집에 자주 사두는 재료로 비빔밥을 만들었다.


가지는 어슷하게 썰어서 소금을 뿌리고 30분정도 두었다가 물기를 제거한 다음 가지에 올리브오일을 뿌려서 앞뒤로 노릇노릇하게 구웠다.


IMG_8794.JPG




그외에 비빔밥 재료는 https://homecuisine.co.kr/hc10/82037 이 링크에 있는 것과 똑같이 만들었다.

여기에 육전이나 육회를 넣어서 비빔밥을 만들면 당연히 더 맛있다.



(채소는 볶는 것도 나물로 칠 수 있으니까)

무나물, 애호박나물, 양파나물, 당근나물, 가지나물, 표고버섯나물, 고구마순조림 + 계란지단.


크기변환_IMG_8800.JPG





여기에 데친 청포묵을 보기 좋게 올리고 고추장을 희석한 고추장소스와 참기름 약간을 넣어서 한 그릇을 채운다.

손이 많이 간다는 치명적인 단점이 있지만 그릇에 담아 보고만 있어도 뿌듯한 장점도 있다.

크기변환_IMG_8803.JPG





크기변환_IMG_8807.JPG


평소에는 한식이든 그 외에 여러 나라 음식이든 맛있기만 하면 다 좋다 싶은데, 이상하게 비빔밥을 비비고 있으면 유전자에 새겨진 한국인의 입맛이 마음을 들뜨게 한다. 


슥슥 비벼서 한 입 먹어보고 취향에 맞게 고추장소스를 조절한다.


밥상에 계절감이 듬뿍 느껴지면 내가 열심히 살고 있구나 싶어서 기분이 좋아진다. (평소에 열심히 살지 않기 때문에)




  • 레드지아 2020.06.08 09:59

    에에이~~~ 윤정님이 열심히 안살으시면 누가 열심히 산건가요~~~

    고구마순 좋아하는데 껍질 까는게 엄청난 큰 관건이라 ㅠ

    많이 까면 손톱아랫부분이 시커멓게 되기도 하고 손톱밑이 살짝 들떠 쓰리기도 하고요 ㅠ

    곱디고운 비빔밥 자태를 보니 저도 뿌듯함이 막 느껴집니다 ㅋㅋㅋ 제가 만든것도 아닌데 왜이런대요 ㅋㅋㅋㅋ

    윤정님은 구운 가지 좋아하시나보다 ㅎㅎㅎ 비빔밥에 구운 가지 들어가는게 생소해서요!! 저는 가지나물은 넣어봤거든요!!

    담에 비빔밥할때 윤정님처럼 가지를 구워서 넣어봐야겠습니다 ^^

  • 이윤정 2020.06.09 03:42
    저 진짜 부지런하면 죽을병에 걸린건지 뭐뭐 해야지 생각만 하면서 절대 안하고 미루다가 현타오는 경우가 넘 많아요ㅠㅠ
    고구마순 까기가 귀찮아서 깐 것도 사봤는데 깐 것도 또 한 번 더 손이 가야해서 그러느니 그냥 까지 하고 집에서 까다보면 아 그냥 깐 거 살 걸.. 완전 학습능력 없나봐요ㅎㅎㅎㅎ
    제가 원래 가지를 아예 안먹다가 구운 가지로 가지에 맛을 들여서 가지하면 뭘 하든 일단 구워야 먹어요. 안구운 가지나물도 언젠가는 잘 먹게 되면 좋겠어요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81 전골 탕 감자탕 file 이윤정 2013.04.14 2605
1080 전골 탕 감자탕, 등뼈해장국, 레시피, 만드는법 4 file 이윤정 2016.10.31 12476
1079 전골 탕 감자탕, 레시피 8 file 이윤정 2019.12.06 5943
1078 전골 탕 감자탕, 만드는법, 레시피, 재료 10 file 이윤정 2015.09.12 16097
1077 반찬 갑오징어 양념구이, 오징어두루치기, 갑오징어요리, 오징어볶음 file 이윤정 2014.10.20 11171
1076 반찬 강낭콩 삶기, 강낭콩조림 6 file 이윤정 2019.03.07 17379
1075 전골 탕 개미집 낙곱새 만들기, 레시피 8 file 이윤정 2020.08.09 21285
1074 한그릇, 면 경상도식 물국수 만들기, 멸치국수, 잔치국수, 레시피 2 file 이윤정 2021.07.01 8316
1073 국 찌개 경상도식 소고기뭇국 10 file 이윤정 2015.02.27 96598
1072 국 찌개 경상도식 소고기뭇국 4 file 이윤정 2018.10.20 7704
1071 국 찌개 경상도식 소고기뭇국, 소고기무국, 소고기국 4 file 이윤정 2021.02.17 5070
1070 국 찌개 경상도식 소고기뭇국, 얼큰한 소고기무국 2 file 이윤정 2022.05.23 2396
1069 일상 경상도식 순대막장, 순대쌈장 2 file 이윤정 2018.07.12 16379
1068 국 찌개 계란국, 명란젓 주먹밥, 유부초밥 4 file 이윤정 2016.01.24 7834
1067 밥류 계란볶음밥, 달걀볶음밥 7 file 이윤정 2018.02.10 79055
1066 일상 계란샐러드, 에그샐러드 4 file 이윤정 2016.04.14 18423
1065 반찬 계란장조림 만드는법, 레시피 5 file 이윤정 2015.11.09 10565
1064 반찬 고갈비, 고갈비양념 2 file 이윤정 2014.09.28 6985
1063 고기 고구마 돈까스 8 file 이윤정 2017.11.06 6574
» 반찬 고구마순 조림 2 file 이윤정 2020.06.08 4097
1061 반찬 고구마순볶음 고구마줄기볶음, 고구마줄기 손질하기 4 file 이윤정 2019.07.22 827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5 Next
/ 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