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크기변환_IMG_4990.JPG 



요즘 제철인 명이로 명이장아찌와 명이김치를 하고 무쳐도 먹고 볶아도 먹고 하고 있다.

잎이 약간 두꺼워서 상추처럼 가볍지는 않지만 생각보다 두루두루 잘 어울린다.


대파무침처럼 무침으로도 좋고 쌈채소로로 사용하거나 생채비빔밥에 넣어도 좋고 데쳐서 쌈밥이나 나물로 무쳐도 좋고 대패삼겹살이나 베이컨말이를 해도 괜찮고,

대파 대신에 오뎅볶음 버섯볶음 등등 볶음에 마지막에 넣어도 향긋하고 쪽파 대신에 각종 요리의 마지막토핑이나 양념간장으로 사용해도 잘 어울린다.

바질 등 허브 대신에 페스토를 만들기도 하고 파스타, 피자 마지막에 뿌려서 사용해도 어울린다.

명이전이나 야채튀김으로 해도 괜찮을 것 같은데 이거까지 할 여력이 있을지는 모르겠다.

얘 모야..



평소에 고기를 구울 때는 장아찌 좀 꺼내고 쌈채소에 파무침(파조래기, 파절이)나 상추무침을 주로 같이 먹는데 이번에는 명이를 무쳤다.


상추쌈대신 명이를 사용하기도 하고, 송송 썰어서 새콤달콤하게 무치기도 해서 고기에 곁들이면 맛있다.

평소 대파무침을 만드는 식으로 만들었는데 풋마늘이나 쪽파, 깻잎, 상추도 대충 이렇게 무칠 때가 많다.


미리 식초와 설탕을 1:1로 배합해서 설탕을 완전히 녹여두었다. (2~3일전에 식초+설탕을 1컵씩 넣어서 오가면서 저어줘서 녹이면 더 좋다.)

식초와 설탕을 녹여둔 것을 사용할 때는 설탕이 녹았어도 바닥에 가라앉아있으니까 바닥부터 한 번 저어서 떠야 새콤달콤이 맞다.


사용한 재료는

명이 약 40장

식초+설탕 녹인것 3숟가락 (계량스푼으로 2스푼)

고춧가루 약간

간장 약간

참기름, 깨


식초는 사과식초를 사용했고 참기름은 참기름집에서 짜온 것을 사용했다.

참기름집에서 짠 참기름을 써야 맛있다.



명이는 줄기부분은 사선으로 약간 얇게 썰고 잎은 돌돌 말아서 송송 썰었다.

크기변환_IMG_4959.JPG     크기변환_IMG_4968.JPG 



고기를 굽고

크기변환_IMG_4994.JPG 


크기변환_IMG_4998.JPG



명이 잎 그대로 쌈을 싸서 먹기도 했는데 쌈으로는 명이만 먹는 것보다 상추쌈에 명이 반 장 올리면 딱 좋겠다.

크기변환_IMG_5001.JPG




미리 준비해 둔 식초+설탕, 고춧가루, 간장, 참기름을 넣고 얼른 무쳐냈다.

크기변환_IMG_4975.JPG     크기변환_IMG_4976.JPG 


크기변환_IMG_4979.JPG      크기변환_IMG_4980.JPG 


크기변환_IMG_4981.JPG 




이렇게 한 접시씩 앞에 두고 먹으니 명이 40장이 금방이다. 모자라서 중간에 한 번 더 무쳤다.

명이향도 향긋하고 새콤달콤짭조름고소하니 고기에 곁들여 먹기 딱이다. 보쌈이나 족발에도 잘 어울리겠다.


크기변환_IMG_4990.JPG 




크기변환_IMG_4992.JPG 




크기변환_IMG_5005.JPG 



크기변환_IMG_5011.JPG 



크기변환_IMG_5013.JPG 



크기변환_IMG_5016.JPG


뇸뇸

  • 레드지아 2019.04.17 10:16

    아!!!! 명이는 장아찌로만 먹을수 있는게 아니었던것이었군요!!

    하도 귀해서 그런가 명이는 장아찌로만 접해봤거든요!!!

    쌈으로도 가능하고 페스토도 가능하고 피자위에 올리는것도 가능하다니!!!

    아우...윤정님 덕분에 명이 사고 싶어졌어요!!!! ㅎㅎㅎㅎ

  • 이윤정 2019.04.19 03:06
    명이는 유럽에서는 (유럽종으로) 페스토로 만든다고 하는데 저는 아직 안해봤거든요,
    그런데 피자빵에 얹어보니까 제 취향에는 루꼴라보다 더 좋더라고요ㅎㅎ 피자는 아니고 피자빵요ㅎㅎㅎㅎ

    명이가 귀하기는 한데 일단 사놓으면 애물단지라도 빨리 뭐라도 해버려야 하는거잖아요.
    만사가 귀찮아서 살 때는 좋다고 사놓고 택배 도착하면 애물단지 취급해요ㅎㅎㅎㅎ
    당장 할 때는 귀찮은데 또 맛있게 잘 먹고나면 제철 지나기 전에 더 살까 싶은거있죠.
    잎명이는 지금이 제철인데 아직 오대산종은 제철이 되려면 조금 남았으니까 지금은 여기까지만 하고 5월초에 다시 만날까해요. 안만나도 되고요ㅋㅋㅋ
  • 반발 2019.04.17 13:59
    넘 귀여우신고 아니에여? 쿠..... (얘 모야) 저희 집 주변에서는 명이 파는 걸 잘 본 적이 없는데 명이가 넘 새파랗고 빤딱빤딱하고 예뿌네요 !!!! 봄이다!!!
  • 이윤정 2019.04.19 03:08
    아니 무슨 말씀을요ㅎㅎㅎㅎㅎ
    저는 요즘 시장에도 마트에도 잘 못가는 사정이라 시장에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명이장아찌를 담지 않는다하더라도 시장에 있으면 조금 사와서 제철채소의 봄느낌 뿜뿜하게 쪽파나 대파 대신 사용하면 기분도 좀 좋아지는 것 같아요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김치, 장아찌, 무침 고기에 곁들이는 명이무침, 명이쌈 4 file 이윤정 2019.04.16 4228
61 김치, 장아찌, 무침 고기에 곁들이는 양파절임, 대파절임, 배추무침 6 file 이윤정 2015.08.08 14146
60 김치, 장아찌, 무침 고추 삭히기, 삭힌 청양고추 file 이윤정 2016.07.09 52406
59 김치, 장아찌, 무침 과일무로 쌈무 만들기, 만드는법 6 file 이윤정 2017.02.16 20499
58 김치, 장아찌, 무침 구운 아스파라거스 장아찌 2 file 이윤정 2020.05.15 3747
57 김치, 장아찌, 무침 기본 깍두기 12 file 이윤정 2016.07.17 31333
56 김치, 장아찌, 무침 깻잎김치 4 file 이윤정 2017.09.28 66135
55 김치, 장아찌, 무침 깻잎무쌈, 쌈무 2 file 이윤정 2017.06.18 16683
54 김치, 장아찌, 무침 깻잎무침 file 이윤정 2013.11.16 5131
53 김치, 장아찌, 무침 깻잎무침 file 이윤정 2013.04.30 4544
52 김치, 장아찌, 무침 깻잎장아찌 2 file 이윤정 2013.06.16 8202
51 김치, 장아찌, 무침 껍데기집 대파절임, 친수 대파무침, 대패뒷고기, 계란볶음밥 4 file 이윤정 2021.05.29 2769
50 김치, 장아찌, 무침 나박김치, 나박김치담그는법 file 이윤정 2013.06.13 6562
49 김치, 장아찌, 무침 나박김치, 레시피, 담그는법 2 file 이윤정 2016.04.25 43233
48 김치, 장아찌, 무침 당귀장아찌 2 file 이윤정 2018.05.24 4824
47 김치, 장아찌, 무침 마늘종장아찌, 마늘쫑장아찌만드는법 file 이윤정 2013.07.18 11423
46 김치, 장아찌, 무침 마늘쫑무침, 마늘종무침 file 이윤정 2013.07.03 8883
45 김치, 장아찌, 무침 명란젓 만들기, 백명란, 저염명란젓 8 file 이윤정 2018.03.21 34730
44 김치, 장아찌, 무침 명이김치 6 file 이윤정 2019.04.17 4537
43 김치, 장아찌, 무침 명이나물장아찌, 명이장아찌, 만들기, 담그는법, 레시피 6 file 이윤정 2019.04.15 2331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