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반찬
2022.04.23 03:31

오이무침

조회 수 1191 추천 수 0 댓글 0

 


간단 반찬인 오이무침.

 

 

오이 1개는 씻어서 껍질을 적당히 벗기고 가로세로로 4등분하기
액젓 약간 넣고 무쳐서 다른 일 하는 동안 절이고 수분 나오는 건 쪽 따라내서 버림

 

+

양파 4분의 1개 채썰기
대파 흰부분 약간 채썰기
다진마늘 약간
고춧가루 약간

을 넣고 골고루 무치고 간보고

 

간이 부족하면 간장이나 액젓 약간 더 넣고 간맞추기

참기름 약간

 

 

 

 

오이무침은 너무 일찍 해두는 것 보다는 바로바로 무쳐먹는 것이 좋지만 시간이 없어서 미리 해놨으면 실온보다는 냉장고에 잠시 넣어두고 시원하게 먹는 게 좋다.

이것저것 동시에 만드느라 오이무침에 신경 쓸 겨를이 없어서 계량도 없고 그냥 대충 만들었다.

 

 

절이고 무치고 끝.

IMG_5230.JPG

 

 

IMG_5233.JPG

 

 

 

IMG_5258.JPG

 

 

 

참치김치찌개+라면사리, 오뎅볶음, 치즈계란말이, 오이무침으로 밥상을 차렸다. 

1650285892276--.jpg

 

차림은 단촐하지만 미리 만든 것 없이 전부 재료준비부터 한꺼번에 동시에 만드느라 정신이 좀 없었다.

가족은 식은 것도 잘 먹는데 나는 그렇지가 않아서 계란말이에 치즈는 미리 해두면 안되고 조리하자마자 밥상에 올라서 굳지 않고 잘 늘어나야 하고(당연), 김치찌개에 라면사리가 불지 않고 바로 밥상에 올라야 하고(당연), 밥도 갓 지은 밥을 퍼서 따뜻해야 한다(당연)고 괜히 바빴다.

 

 

+밥솥잡담

최근에 전기압력밥솥을 치우고 소형압력밥솥을 사용하고 있는데 이게 또 밥맛이 꽤 좋다. 


누룽지를 다들 좋아했던 우리집에서는 다들 그래서 나도 아주 어릴 때부터 좋아한 방식인데.. 

갓 지은 밥은 압력이 빠지면 바로바로 그릇에 담고 (밥솥째로 식힌 다음 밥을 그릇에 담으면 누룽지가 촉촉해지니까 일부러 촉촉하게 할 것이 아니면 바로 밥을 일궈야 함), 누룽지는 긁어서 뒤집어서 식힌 다음 구수하고 꼬들꼬들한 맛으로 먹고, 밥솥에 달라붙은 누룽지에는 물을 붓고 끓인다. 이렇게 해서 숭늉으로 마무리 하는데 다른집도 다 그런가? 손이 조금 더 가지만 그럴 만 한 가치가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23 일상 스팸 계란말이 2 file 이윤정 2022.08.21 569
1122 한접시, 일품 떡볶이, 고구마튀김 1 file 이윤정 2022.08.19 1647
1121 고기 돼지고기 김치찜 2 file 이윤정 2022.08.16 914
1120 일상 불 쓰지 않는 간단 냉채, 맛살 햄 오이 쌈무 냉채 file 이윤정 2022.08.12 719
1119 일상 순대구이, 고기순대 볶음밥 file 이윤정 2022.08.10 779
1118 밥류 안심 육전, 육전 초밥 2 file 이윤정 2022.08.05 1040
1117 일상 김치볶음밥 2 file 이윤정 2022.08.03 881
1116 밥류 감자밥, 카레라이스 3 file 이윤정 2022.07.27 3180
1115 고기 액젓불고기, 간장제육볶음, 김치제육 file 이윤정 2022.07.24 629
1114 한그릇, 면 시판 냉면육수로 살얼음 오이냉국 만들기 2 file 이윤정 2022.07.12 733
1113 한접시, 일품 순대볶음 1 file 이윤정 2022.07.05 945
1112 한접시, 일품 편육쌈무냉채, 겨자소스 사태냉채 file 이윤정 2022.06.27 1166
1111 한그릇, 면 매콤 돼지고기 가지 덮밥, 제육가지덮밥, 가지제육볶음 file 이윤정 2022.06.21 1457
1110 고기 육수불고기, 뚝배기불고기, 뚝불 2 file 이윤정 2022.06.11 1425
1109 일상 베이컨 아스파라거스 토마토 파스타 file 이윤정 2022.06.09 1002
1108 반찬 시판 쌈무로 겨자쌈무 file 이윤정 2022.06.03 619
1107 일상 까르보 불닭볶음면 + 아스파라거스 베이컨 볶음 + 구워먹는 치즈 file 이윤정 2022.06.01 1267
1106 한그릇, 면 무쌈말이, 냉채소스 겨자소스 만들기 file 이윤정 2022.05.30 1965
1105 고기 제육볶음, 두루치기 2 file 이윤정 2022.05.27 1462
1104 일상 밥을 사용해서 무쇠팬으로 누룽지 만들기 file 이윤정 2022.05.25 1230
1103 국 찌개 경상도식 소고기뭇국, 얼큰한 소고기무국 2 file 이윤정 2022.05.23 150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5 Next
/ 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