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등갈비 간장조림, 간장 쪽갈비

 

IMG_5358.JPG


등갈비만 푹 삶으면 간장, 미림, 꿀이 전부라 재료도 간단하고 만들기도 간단하다.
마늘이나 대파는 등갈비에 맛이 배도록 같이 삶은 다음 소스에는 마늘을 넣지 않았는데 마늘맛을 좋아하면 소스에 다진마늘을 볶아서 넣어도 좋다.

 

 

재료

등갈비 2대 (1.3키로)
통마늘 10개
대파 1대
통후추 1티스푼
(생강 1조각 선택)
피시소스 2스푼
물 적당량

 

간장 3.5스푼
미림 2스푼
꿀 3.5스푼 (간보고 가감)
후추 약간

 


1. 등갈비는 깨끗하게 씻고 물기를 닦은 다음 뼈안쪽의 근막이 있으면 근막을 뜯는다. 한 대 씩 분할이 되어 있지 않으면 먹기 좋게 미리 자르는데 가위를 뼈에 바짝 대고 자르면 먹기 편하다.

2. 냄비에 마늘 대파 후추를 넣고 등갈비가 자박하게 잠기도록 물을 붓고 센 불로 끓이기 시작한다.

3. 끓으면 중약불로 불을 줄이고 뚜껑을 비스듬히 닫아서 40~45분간 끓인다.

4. 불의 세기나 온도 뚜껑 닫은 정도에 따라 물 졸아드는 양이 다르니까 중간에 물이 졸아들면 불을 줄이거나 물을 추가한다. 고기를 삶는 물에 간이 되어 있으니까 너무 첨벙하면 고기가 싱겁고, 너무 팍 졸아들면 고기가 짜게 된다. 불을 껐을 때 살짝만 자작할 정도가 적당하다.

(여기까지 평소 액젓수육과 동일)

5. 등갈비를 건져서 팬에 담고

6. 간장, 미림, 꿀을 넣고 불을 켠 다음 간장물이 거품이 자글자글하도록 중불로 4~5분정도 졸인다. 골고루 입혀지도록 잘 저어가면서 졸인다.

7. 간을 보고 필요하면 꿀을 가감한다.

 

 

 

IMG_2377.JPG

 

 

 

2. 냄비에 등갈비, 대파, 마늘, 통후추, 피시소스 넣고 물 붓기

IMG_2379.JPG

 

 

 

3. 끓이기 시작한다. 팔팔 끓으면 불을 줄이고 뚜껑을 비스듬히 덮는다.

IMG_2383.JPG

 

 

 

4 푹 삶은 상태는 이정도이다. 푹 삶은 상태에서 물이 너무 많으면 등갈비 간이 연해서 소스에 간장이 조금 더 필요할 수 있다.

IMG_5323.JPG

 

 

 

5 건져서 이대로 먹어도 감칠맛 있고 맛있다.

IMG_5326.JPG

 

 

6 소스 붓고 졸여서 달짠한 간만 맞추면 끝이다.

IMG_5327.JPG

 

 

IMG_5328.JPG

 

 

IMG_5331.JPG

 

7

IMG_5337.JPG

 

 

소스에 기포가 자글자글 작아지면서 졸여지면서 등갈비에 골고루 묻으면 적당하다.

IMG_5339.JPG

 

 

 

완성

IMG_5358.JPG

 

 

잘 익어서 뼈와 쉽게 분리되는 등갈비에 맨입에 먹기 좋은 정도로 짭짤 달달한 소스가 반짝반짝하게 입혀져서 보기도 좋고 기분도 좋다.

 

IMG_5365.JPG

 

 

 

IMG_5366.JPG

 

 

 

IMG_5375.JPG

 

 

 

IMG_5376.JPG

 

 

 

IMG_5379.JPG

 

 

 

IMG_5381.JPG

 

 

 

 

 

 

  • 헤드린 2022.09.18 07:09

    근막을 제거한다는 건 생각도 못해봤네요~ 북 뜯으면서도 '이게 뜯어진단 말이야?' 하면서 신기해했어요 ㅋㅋㅋ 마침 집에 냉동 등갈비 500g 이 딱 있기에, 이거다! 하고 0.38배합으로 후다닥 만들었네요. 피시소스 넣고 푹 삶은 돼지고기야 말모말모(말해 뭐하냐는 뜻)지요~ 윤정님께 배운 최고의 수육입니다ㅎㅎ 이제 30분 더 삶고 간장미림꿀 양념만 넣으면 되는데 벌써 기대됩니다ㅎㅎㅎ

    윤정님 잘 지내시죠? 저는 2차 시험까지 결과가 나왔고 최종합격했답니다. 3월쯤에 발령이 날 것 같은데 그전까진 노세 노세 출근 시작하면 못 노니까 지금 노세 모드입니다. 요리해서 가족들 먹이는 게 제 낙인데, 꾸준히 그럴 수 있도록, 홈퀴진에서 정말 따뜻한 기운 많이 받고 가요. 선뜻 귀한 레시피 공개해주시는 것도 그렇고, 윤정님이 쓰신 글의 행간에서 느껴집니다ㅎㅎㅎ 언제나 감사해요. 주말이 하루밖에 안 남았는데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2 고기 액젓수육, 찌개맛된장으로 쌈된장 9 file 이윤정 2022.12.25 8242
151 고기 간단 돼지불고기, 목살돼지갈비, 불백 file 이윤정 2022.11.19 2759
150 고기 쿠스쿠스와 구운 가지를 곁들인 안심스테이크, 3등급 안심 구워먹기 file 이윤정 2022.09.04 2086
149 고기 목살 돼지갈비 1 file 이윤정 2022.08.31 2733
148 고기 돼지고기 김치찜 2 file 이윤정 2022.08.16 2610
147 고기 액젓불고기, 간장제육볶음, 김치제육 file 이윤정 2022.07.24 2193
146 고기 육수불고기, 뚝배기불고기, 뚝불 2 file 이윤정 2022.06.11 2190
145 고기 제육볶음, 두루치기 2 file 이윤정 2022.05.27 3017
» 고기 등갈비 간장조림, 간장 쪽갈비 1 file 이윤정 2022.04.18 10618
143 고기 등심덧살 구워먹기, 새송이버섯, 고기김치볶음밥 file 이윤정 2022.02.26 1383
142 고기 고기에 곁들이는 양배추깻잎무침, 업진살 file 이윤정 2022.02.25 1922
141 고기 등심덧살 액젓수육 2 file 이윤정 2022.02.10 3476
140 고기 3등급 업진살 구워먹은 이야기, 도매용 소고기 이야기, 고기 특성 고르기 file 이윤정 2022.01.21 5399
139 고기 등심덧살로 액젓불고기, 돼지불고기 file 이윤정 2022.01.15 2787
138 고기 등심덧살 제육볶음, 고추장 두루치기 레시피 file 이윤정 2022.01.13 3700
137 고기 세상에서 제일 재미없는 등갈비김치찜 6 file 이윤정 2022.01.04 2820
136 고기 등갈비수육 file 이윤정 2021.12.21 3932
135 고기 사태편육, 사태수육 file 이윤정 2021.11.16 2870
134 고기 항정살 등심덧살 액젓수육, 김치찜, 양파절임, 온두부, 수육밥상 file 이윤정 2021.10.29 3419
133 고기 제비추리 구워 먹은 이야기 2 file 이윤정 2021.10.17 429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