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검색

조회 수 3018 추천 수 0 댓글 4

 

 

IMG_8960.JPG

 

 

오이가 많이 생겨서 오이소박이를 할까 하다가 부추나 당근 등 부재료도 없고 찹쌀풀 만들기도 귀찮고 오이무침과 오이소박이의 중간정도 느낌으로 만들었다.

오이김치라고 하기에는 좀 간단하게 만들고, 오이무침 치고는 조금 더 두고 먹을 수 있는 버전이다.

당장 먹을 것이면 절이지 않거나 가볍게 절이는데 오이를 8개정도 사용는 양이니까 오이속을 잘라내고 절인 다음 양념에 무치면 최대 1주일정도는 두고 먹을 수 있다.

 

쪽파나 부추, 당근 등 부재료를 넣으면 당연히 더 맛있지만 딱 오이만 있을 때, 부추나 쪽파 등 부재료가 오이보다 더 비쌀 때도 있고 손질하기 귀찮을 때도 많으니까 그냥 편하게 오이에 양념만 무쳐서 공들이지 않고 해먹기 좋다.

 

 

재료

오이 8개 (가시 치고 오이 씨 손질 후 1키로) 

소금 1스푼

당근 부추 쪽파 등 부재료 1줌 (선택)

 

양념으로

고춧가루 3스푼 (24그램)

다진마늘 2스푼 (40그램)

다진생강 1티스푼 (5그램)

액젓 2.5스푼 (37그램)

조청 1스푼 (24그램)

 

 

 

1. 오이는 씻고 양 끝을 자른 다음 칼을 들고 가시를 대충 친다.

 

2. 가로 세로로 4등분 4등분 해서 씨를 자르고 소금 1스푼 넣고 1시간 절인 다음 한 번 헹궈서 물기를 꽉 짠다.

 

3. 분량대로 양념을 넣고 무치면 끝.

 

 

IMG_8947.JPG

 

 

2. 소금에 절이기

IMG_8948.JPG

 

 

한 시간 정도 두면 이렇게 흥건한데 짜니까 물에 한 번 헹궜다.

IMG_8950.JPG

 

 

IMG_8952.JPG

 

 

3. 분량대로 양념 넣고 무치면 끝.

IMG_8954.JPG

 

 

IMG_8955.JPG

 

 

 

 

IMG_8960.JPG

 

 

참치김치찜, 군만두, 푸딩계란찜, 오이김치, 양파장아찌, 당근스틱과 쌈장으로 밥상을 차렸다.

보기에는 별 것 없는데 왜 손이 많이 가는지 모르겠다.

어쨌든 맛있게 잘 먹었다.

 

IMG_8979.JPG

 

 

 

 

 

 

 

  • 제니와뚱이 2021.05.31 06:30

    ㅎ 너무 이해가 됩니다.. 한식은 왜이렇게 간단해 보이는데 부엌은 초토화되고... 바쁜지~ 오이무침 재료는 심플한데 맛있겠어요~ 감사드려요!!

  • 이윤정 2021.06.03 02:17
    그쵸그쵸ㅎㅎ 채소 다듬는 것 부터 시작해서 할 때는 엄청 일이 많은데 차려놓고 보면 일이 많았는데 왜 이렇게 조촐하지 싶어요. 밥상 차려놓고 뒤돌아 봤을 때 주방 초토화 되는 걸 두고보지 못하고 중간중간에 치워가면서 하는 성격이라 정신이 하나도 없어요ㅎㅎ
  • 안녕하세요 윤정님! 매번 윤정님 레시피 따라 맛있는 음식 만들어 먹다 얼마전 외국 시골로 오게 되었어요. 김치같은걸 사먹는건 꿈도 못꾸고 그나마 구할 수 있는 재료로 요 레시피 따라해보려고 하는데요! 작은 아시안슈퍼는 하나 있어서 고춧가루는 구했는데 조청은 구하지 못할 것 같아서요🥺 혹시 조청을 빼거나 설탕으로 대체가능할까요? 그리구 절일때 소금 분량은 얼마정도 하면 좋을까요? 절임, 김치류는 첫도전이라 설레네요ㅎㅎㅎ
  • 이윤정 2022.07.27 02:52

    안녕하세요^^
    외국 시골이라니 한적하면서 좋을 것 같은데 한식해드시기가 번거로우시겠어요.
    설탕으로는 해보지 않아서 제가 해 본 걸 토대로는 말씀드릴 수 없지만 당도로 보면 설탕은 조청의 반 분량이 적당하다고 봅니다. 외국이시라니 콘시럽을 사용해보시면 어떨까요?
    소금은 과정 2번에 1스푼으라고 써두었는데 저도 다시보니 재료에 없어서 본문을 자세히 읽어야 하네요. 덕분에 재료에도 추가해뒀어요. 감사합니다^^
    맛있는 오이김치 드시는데 참고가 되면 좋겠어요. 늘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18 일상 갈치구이, 두부계란부침 file 이윤정 2021.07.22 1597
1017 고기 간단 돼지갈비, 갈비양념 file 이윤정 2021.07.21 2590
1016 일상 부대볶음 2 file 이윤정 2021.07.13 3328
1015 일상 대패삼겹살, 김치치즈볶음밥 file 이윤정 2021.07.11 1792
1014 국 찌개 꽁치김치찜 2 file 이윤정 2021.07.10 3607
1013 고기 제육볶음 2 file 이윤정 2021.07.08 3754
1012 일상 소세지야채볶음, 쏘야 2 file 이윤정 2021.07.07 1668
1011 한접시, 일품 충무김밥 2 file 이윤정 2021.07.05 2825
1010 한그릇, 면 경상도식 물국수 만들기, 멸치국수, 잔치국수, 레시피 2 file 이윤정 2021.07.01 7662
1009 밥류 비교적 간단한 닭야채죽 file 이윤정 2021.06.24 1985
1008 반찬 가지된장조림, 가지된장볶음 2 file 이윤정 2021.06.18 3104
1007 국 찌개 오이미역냉국 2 file 이윤정 2021.06.16 2222
1006 반찬 소고기 피망볶음, 차돌피망볶음 file 이윤정 2021.06.12 2870
1005 일상 액젓두부부침, 새우전, 생선전, 달고기전, 육전, 맛살계란부침, 참치전 4 file 이윤정 2021.06.05 2644
1004 김치, 장아찌, 무침 껍데기집 대파절임, 친수 대파무침, 대패뒷고기, 계란볶음밥 4 file 이윤정 2021.05.29 2833
» 반찬 오이무침, 간단 오이김치 4 file 이윤정 2021.05.27 3018
1002 밥류 김밥 재료, 만들기 2 file 이윤정 2021.05.20 2770
1001 국 찌개 가지강된장, 조림맛된장 file 이윤정 2021.05.17 2769
1000 일상 참치 야채 비빔밥 file 이윤정 2021.05.16 5027
999 국 찌개 소고기 된장찌개, 차돌된장찌개, 찌개맛된장 file 이윤정 2021.05.10 3803
998 국 찌개 소고기뭇국, 맑은 소고기 무국 2 file 이윤정 2021.05.06 293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55 Next
/ 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