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Home Cuisine

  

조회 수 2984 추천 수 0 댓글 2


크기변환_DSC03240.JPG


등갈비를 짭짤하고 새콤달콤한 소스에 졸여내는 탕추파이쿠. 탕은 설탕, 초는 식초, 파이쿠는 갈비이다.

기름에 빙탕을 녹여서 만든 시럽에 삶은 등갈비를 넣고 소스와 함께 볶다가 육수를 붓고 졸여서 만든다.



사용한 재료는 약 2인분으로


등갈비 800그램

대파, 마늘, 월계수잎, 팔각, 정향, 후추, 계피


기름 3스푼

빙탕 50그램

간장 3스푼

료주 2스푼

노두유 0.5스푼

닭육수 150미리

식초 1.5스푼

고추기름 약간


고추기름 - http://homecuisine.co.kr/index.php?document_srl=40843&mid=hc10


빙탕은 크기에 따라 부피가 달라져서 부피계량이 안좋아서 그램으로 계량했는데 설탕을 사용할 경우 3.5스푼정도 된다. 료주 대신 청주를 사용해도 괜찮다.

닭육수는 닭뼈를 오븐에 구워서 대파, 양파, 마늘, 표고버섯을 넣고 푹 끓여내서 식히고 냉동했던 것을 사용했는데 물 + 치킨파우더 0.5티스푼을 사용해도 괜찮다.

돼지갈비 삶은 물을 육수로 사용해도 되지만 닭육수가 좀 더 깔끔한 맛이 나서 닭육수가 더 잘 어울린다.


800그램으로 만들어서 2인분이라고 써두긴 했는데 둘이 먹으면 약간 모자란 정도이다.

다음에는 살이 좀 더 많은 돼지갈비로 해볼까 싶다.





돼지갈비는 깨끗하게 씻고 뼈 쪽의 막을 뜯어낸 다음 핏줄을 눌러 올려 핏물을 빼고 한대씩 썰어두었다.

물은 넉넉하게 잡고 고기 삶을 재료를 넣은 다음 팔팔 끓으면 등갈비를 넣고 팔팔 끓으면 중불로 줄여서 1시간동안 푹 삶아냈다.


크기변환_DSC03221.JPG     크기변환_DSC03222.JPG


크기변환_DSC03226.JPG


푹 삶은 등갈비는 키친타올로 톡톡 물기를 닦아냈다.




팬에 기름을 두르고 기름에 빙탕 넣어 중약불에 녹여서 타지 않도록 시럽을 만드는데 금방 타기 쉬우니까 일단 설탕이 다 녹으고 옅은 갈색이 돌면 일단 불을 꺼야 한다.


크기변환_DSC03227.JPG     크기변환_DSC03228.JPG


크기변환_DSC03229.JPG     크기변환_DSC03230.JPG




빙탕시럽에 등갈비를 넣고 골고루 묻힌 다음 간장, 료주, 노두유를 넣고 불을 켜서 한 번 볶은 다음 뜨거운 닭육수를 붓고 10~15분정도 졸여서 완성.


크기변환_DSC03231.JPG     크기변환_DSC03232.JPG


크기변환_DSC03233.JPG     크기변환_DSC03234.JPG



불을 끄기 전에 식초를 넣어서 새콤한 맛을 추가하고 마지막으로 고추기름을 넣어서 풍미를 더했다.


크기변환_DSC03235.JPG     크기변환_DSC03238.JPG



빙탕으로 시럽을 만들어서 졸이면 물전분을 넣지 않아도 소스에 농도가 생긴다.

소스가 조금 덜 졸여져도 괜찮은데 잘 졸여지면 소스가 갈비에 착 달라붙는다. 그렇다고 너무 완전히 졸이면 시럽이 굳으니까 약간 촉촉하게 하면 딱 적당하다.



크기변환_DSC03240.JPG




크기변환_DSC03243.JPG




크기변환_DSC03244.JPG



고기도 부들부들하게 잘 익어서 뼈와 살이 금방 분리되고 고기에 착 달라붙은 소스가 짭짤하고 달달하면서 새콤한 맛이 살짝 돌아 맛있다.





  • 뽁이 2016.09.07 07:39

    우와우와 신기해요 ! 저 쏘오스의 맛이 상상이 안가는 ~~~

    먹어봤어야 상상이라도 하죠 ㅠ 흑흑

    그냥 보기엔 갈비조림 ? 같은데 ㅋㅋ 히히 ( 죄송해요 이 귀한 걸 비하 ? 해서 .. ㅠ)

    손에 들고 쪽쪽 빨아먹고 싶어요 !!!!!

  • 이윤정 2016.09.08 00:29
    등갈비가 짭짤하고 달달하면 갈비조림 맞죠ㅎㅎㅎㅎ
    비닐장갑 끼고 먹으면 완전 편하고 맛있어요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1 중식 중국집식 잡채밥 + 간짜장 6 file 이윤정 2017.02.09 23236
130 중식 XO새우볶음밥, XO소스 볶음밥 file 이윤정 2017.01.18 5847
129 중식 탕수육 6 file 이윤정 2016.12.27 5554
128 중식 난자완스 만들기 6 file 이윤정 2016.12.23 3507
127 중식 회과육 6 file 이윤정 2016.11.18 6240
126 중식 탕수기 4 file 이윤정 2016.11.13 3662
125 중식 시판 소스로 훠궈, 마라탕 4 file 이윤정 2016.11.10 5802
124 중식 홍소육, 훙사오러우, 紅燒肉 4 file 이윤정 2016.11.04 11471
123 중식 짜사이 무침 만들기, 짜차이, 자차이 2 file 이윤정 2016.10.23 7307
122 중식 깐풍기 만들기 5 file 이윤정 2016.10.22 3843
121 중식 해물 볶음짬뽕 4 file 이윤정 2016.09.24 4060
» 중식 탕수갈비, 糖醋排骨, 탕추파이쿠 2 file 이윤정 2016.09.06 2984
119 중식 지삼선, 띠싼씨엔, 地三鲜 6 file 이윤정 2016.08.26 12638
118 중식 치킨 레터스 랩, chicken lettuce wraps 4 file 이윤정 2016.08.13 5325
117 중식 대패삼겹 마파두부 10 file 이윤정 2016.08.10 4738
116 중식 탕추리지, 糖醋里脊 6 file 이윤정 2016.08.06 3123
115 중식 깐자완즈 干炸丸子 , 쓰시완즈 四喜丸子 4 file 이윤정 2016.08.01 2961
114 중식 마라황과, 麻辣黄瓜 4 file 이윤정 2016.07.11 4607
113 중식 마라탕 만드는법, 레시피, 재료 4 file 이윤정 2016.06.23 15032
112 중식 탕수육 만드는법, 소스 만들기, 재료, 레시피 8 file 이윤정 2016.06.18 831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