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Home Cuisine

  

홈퀴진후기
2016.11.25 18:26

전체적인 후기

조회 수 730 추천 수 0 댓글 3


요즘 날이 정말 추워요.

게다가 집에 감기 걸린 코찔찔이 남편이 하나 있어서 최근에 전골이나 국물 요리를 엄청 먹이고 있어요.

 

윤정님이 만드신 많은 레시피들을 저녁마다 검색해서 요리하느라 딱 정해서 무엇의 후기다! 하고 글을 쓸 수는 없지만,

손에 꼽는 것은 아무래도 닭갈비 양념이에요.

믹서 한 피쳐 가득 양념장 만들어두면 당분간은 양념 걱정 안하고 살아요. 너무 맛있고 간편하며 유용합니다.

 


남편이 특히 좋아하는 것은 부대찌개류로 다음 날 점심에 제가 먹으려고 넉넉하게 4인분을 해두면 맥주도 한 캔 따서 든든하게 저녁으로 다 먹어버리고 그러네요 ^^...

두부 한 조각 남기지 않습니다.


또, 찬 음식과 면을 좋아해서 여름에는 냉면을 달고 사는데 올 여름에는 진한 육수의 냉국수를 해 주었더니 요즘도 그 얘기를 해요. 
자기가 심한 감기에 걸렸고 지금이 겨울의 초입을 지났다는 사실을 자꾸 잊는 것 같아요. 그 정도로 좋았는지.

 


여튼, 윤정님의 도움으로 남편을 점점 제 맛대로 길들이는(?) 것 같아 너무 좋아요.


저희가 먹는 걸 중요하게 따져서 퇴근하고 나면 사먹은 밥에 대해 얘기하고는 하는데 배가 고파 겨우겨우 속을 채웠다며 맛있는 음식을 먹자고 매달리는 그 모습에 희열을 느끼는 나날입니다.

후후... 점점 뚠뚠해지는 남편도 너무 귀여워요. 아마 4인분을 자꾸 한끼에 끝내는 식성 때문이겠죠.

 


윤정님 진심으로 영원히(?) 함께해요. 사랑해요.
서버가 한번씩 먹통될 때 마다 제 마음이 덜컥해요. 부디 오래오래 저희 부부를 살 찌워 주세요.

 

 

윤정님과 저희의 입맛은 마치 운명의 데스티니... 기적의 미라클...☆

 

 

  • 이윤정 2016.11.27 22:23

    안녕하세요 Anthony님^^
    이렇게 긴 글로 즐거운 시간을 맞들더 주셔서 감동입니다ㅎㅎ

     

    참고하셔서 맛있게 드셨다는 말씀이 가장 뿌듯하고 기쁩니다.

    닭갈비양념은 저도 좋아하는 양념인데 맛있게 드셨다니 뿌듯하고 감사해요^^
    여름에는 비빔소스를 만들다가 미처 정리를 다 못하고 계절이 지나갔는데 다시 비빔면류의 계절이 돌아오면 Anthony님을 떠올리며 더 잘 정리해보고 싶어요ㅎㅎ

     

    저는 혼자 있을 때는 엉망진창으로 챙겨먹는데 같이 먹을 사람이 있으면 한끼니를 먹어도 잘 먹으려고 하는 편이라
    퇴근 후에 맛있는 음식에 대해 이야기 하시는 시간이 어떤지 알 것 같아요^^

     

    요즘 날씨가 추워서 남편분이 감기에 걸리시다니 따끈따끈한 것 같이 드시고 감기조심하세요^^
    저도 사..사.... 좋아합니다ㅎㅎㅎ

  • Anthony 2016.12.09 05:53
    맞아요 저도 혼자 있을 때 제일 잘 해 먹는 건 사실 라면이에요. 건강을 생각한다며 가끔 대파를 썰어넣는 정도로...^^!

    핳 비빔소스 레시피 너무 기대되고 벌써 막 면 삶고 싶고...
    같이 요리해먹고 그 요리에 대해서 이런 저런 얘기하고 이런 시간 너무 좋죠. 윤정님 덕분이조 조아줌니다 (*´ლ`*)
  • 이윤정 2016.12.10 23:08
    귀여우셔서 댓글 읽다가 마지막에 아이코ㅎㅎㅎ 해버렸지 말입니다ㅎㅎ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8 질문 답변 후기 및 질문 1 아쿠쿠쿠 2015.05.26 410
177 홈퀴진후기 홈퀴진 후기 게시판입니다. 2 이윤정 2015.01.22 2104
176 자유게시판 홈퀴진 첫 발자국 (잡다한 수다) 2 file 켈리 2015.01.24 709
175 질문 답변 향신료 보관 문의드려요~ 2 웅토커 2016.07.15 587
174 질문 답변 함박스테이크를 돼지고기로만 만들면 많이 다른가요? 3 정태훈 2016.11.08 594
173 질문 답변 한그릇 & 한접시 차이가 뭘까요? 2 Solsort 2015.10.19 500
172 홈퀴진후기 피클 만들었어요~~~ 4 file 쥬니 2016.06.11 407
171 홈퀴진후기 푸팟퐁커리 후기입니다. 3 file 두부조로봄이사랑해 2016.01.13 1008
170 홈퀴진후기 팔락파니르와 라자냐를 만들어 보았어요 1 file rumei 2015.12.29 567
169 홈퀴진후기 팔락 파니르 1 file 탐욕의시대 2016.07.01 451
168 홈퀴진후기 파니르 치즈 만들었어요 1 file 탐욕의시대 2016.06.23 346
167 유저레시피 티라미수(Tiramisù) 3 Finrod 2015.05.27 2004
166 질문 답변 튀김질문이용 3 redhood 2017.05.30 169
165 질문 답변 튀김,탕수육 등에 사용하시는 전분류 브랜드 2 다운샷 2016.09.29 545
164 질문 답변 튀김 방법 등등.. 관련 2 솔솔 2016.10.21 373
163 자유게시판 클리앙에서 알게되고 눈팅만 했었어요. 1 천둥이 2016.04.04 597
162 유저레시피 크림치즈 머핀(Cream Cheese Muffin) 3 file Finrod 2015.04.27 713
161 질문 답변 커리파우더 질문~^^ 1 김5칭 2015.02.07 602
160 질문 답변 커리에 들어가는 향신료들을 g로 환산해서 알고 싶어요^^ 1 수연 2015.06.17 688
159 질문 답변 커리에 들어가는 칠리가루 질문 1 다운샷 2016.04.04 51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