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Home Cuisine

  

조회 수 1862 추천 수 0 댓글 1
전통적인 방법이라면 피노누아 와인을 써야하지만 돈이 없어서 집에 있는 보르도산 와인을 썼다. 피노누아 와인이 보르도산 와인보다 더 달콤하다는 글을 본 기억이 있어서 조금 달달한 맛이 나는 와인과 섞어서 넣었고 설탕도 넣었다 
이거 빼곤 윤정님 방법(최근것)과 같다 
1시간정도 지나니 알콜도 거의 다 날라갔고 
계속 끓여서 총 2시간 30분 조리했다 

원래는 3시간 이상 가열하려고 했는데 냄비 바닥이 타지않게 하려고 휘저어주는 과정중에 바닥이 심하게 탄걸 알게 되었고 그래도 다행히 음식에는 탄맛이 잘 안느껴져서 대충 다른 접시에 옮겨 먹었다. 베이컨 칩을 위에 토핑처럼 뿌렷고 소스는 바게트랑 같이 먹었다
소고기 특유의 깊은 맛도 나고 쌉쌀하기도 하고 
이국적인 맛이어서 형이랑 맛있게 먹었다 
들인 비용이나 시간에 비해서 그렇게 만족스럽진않은데 이거는 내 미숙한 요리실력때문이니 뭐..
나중에 기회가 된다면 솜씨좋은 프렌치 레스토랑에 가서 비프뷔르기뇽을 시켜먹어보고 싶다

생각해보니 아까 조리중에 바닥이 시커멓게 변한걸 보고 탄거라 생각했는데 이게 진짜 탄건지 아님 와인이 바닥에 눌러붙은건지 모르겠다 
거의 5분마다 바닥도 슥슥 긁어줬고 음식에 탄 맛
(탄 맛이라기보단 카라멜라이즈(?)된 맛)도 크게 나진않아서 탄게 아닌거 같기도 하고.. 

여튼 정말 간만에 요리하니까 즐거웠다 
  • 이윤정 2015.04.27 23:50
    계속 저어주는 것 때문에 꽤 품이 들어가는 음식이죠^^;
    바닥이 타기 시작하면 탄맛이 배이는데 그래도 음식은 괜찮으셨다니 다행입니다.
    음식 하는 것이 즐거우면서도 고생스러운 일인데 고생 많으셨어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 홈퀴진후기 손님 초대용 닭갈비^^ 1 file 레니몬니 2020.10.18 693
32 홈퀴진후기 여러가지 홈퀴진 후기입니다~ 채썰기, 아스파라거스 등 1 file 프리마 2020.10.31 756
31 홈퀴진후기 주말에 김치제육볶음 냠냠했어요 ㅎ 2 file 레니몬니 2020.11.01 632
30 홈퀴진후기 궁중떡뽁이 후기입니다 1 file 애플파이 2020.11.01 740
29 홈퀴진후기 꼬막비빔밥 후기입니다 1 file 애플파이 2020.11.08 683
28 홈퀴진후기 여전히 홈퀴진에 기대어 잘 지내는 후기 1 file 소연 2020.11.10 891
27 홈퀴진후기 시부모님 오셔서 대패목살 배추찜 해드렸어여 ㅎ 1 file 레니몬니 2020.11.15 1090
26 홈퀴진후기 여러가지 해먹은 후기 1 file 박아무개 2020.11.19 797
25 홈퀴진후기 안녕하세요 윤정님 너무 오랜만이예요! 1 file 코알라 2020.11.24 887
24 홈퀴진후기 뵈프 부르기뇽 후기 및 감사글 1 file 허스키 2020.11.29 999
23 홈퀴진후기 닭갈비양념으로 볶음밥 해먹었어요 ㅎ 1 file 레니몬니 2020.12.02 882
22 홈퀴진후기 메추리알조림 후기 1 file 애플파이 2020.12.03 744
21 홈퀴진후기 돼지갈비와 닭한마리 2 file 애플파이 2020.12.03 976
20 홈퀴진후기 황태육수랑 찌개맛된장❤ 1 file 새댁e❤ 2020.12.07 988
19 홈퀴진후기 삼겹살 배추찜 - 홈퀴진 없었으면 어쩔뻔 1 file 흑빵 2021.01.10 1472
18 홈퀴진후기 닭갈비 양념 알차게 잘 써먹고 있어요 ㅎㅎ 1 file 가을하늘 2021.01.29 910
17 홈퀴진후기 홈퀴진 레시피로 만든 행복한 닭갈비 저녁상 1 file 남편바라기 2021.02.20 982
16 홈퀴진후기 간짜장 후기 1 file 애플파이 2021.03.13 943
15 홈퀴진후기 홈퀴진 덕분에 잘 지내는 후기 1 file 소다 2021.04.06 870
14 홈퀴진후기 홈퀴진덕분에 살쪄가는 후기!!!(닭한마리) 1 file 남편바라기 2021.05.09 69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Next
/ 9